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1-05-15 16:26
[중국] 화학물질 담았던 드럼통이 냄비로 둔갑하는 환타지의 나라
 글쓴이 : 봉달이
조회 : 4,576  

폐 드럼통으로 만든 중국산 냄비 주의보

중국 언론에 소개된 폐기 드럼통으로 만든 냄비 제조 과정.

 

최근 중국에서 가짜 쇠고기, 유독성 콩나물 등 유독성 식료품이 사회 문제를 야기하고 있는 가운데 폐기 드럼통으로 만든 냄비가 대량으로 유통돼 충격을 주고 있다.

 

중국 도시쾌보에 따르면 저장성 이우시 근교에는 석유와 유기 화학 원료를 담았던 폐기 드럼통을 녹여 중국식 냄비를 만드는 공장이 단지를 이루고 있다. 마을 입구에서부터 화학약품 냄새가 코를 찌른다. 길거리에는 냄비의 원재료로 보이는 폐 드럼통이 여기저기 나뒹굴고 있다. 드럼통에는 ‘공업용 트리클로로 에틸렌’  ‘인체와 환경에 유해’ 등 경고 문구가 붙어 있다.

 

익명을 요구한 제조업체 근로자는 10분에 1개 꼴로 중국식 냄비를 생산하고 있으며, 드럼통을 냄비 크기로 둥글게 잘라낸 뒤 단조 기계로 두드려 냄비 형태를 만들어 낸다고 밝혔다. 이후 고온으로 달군 뒤 화학 약품 처리를 통해 표면에 붙어 있던 페인트를 녹인 뒤 광택 가공을 거치면 그럴듯한 냄비로 바뀐다. 그는 냄비 공장이 밀집한 이 지역에서만 연간 백만 개의 냄비를 만들어 시중에 유통시키고 있다고 덧붙였다.

 

현지 주민들은 이런 냄비 공장이 8년 전 처음 문을 연 뒤 우후죽순으로 늘어나 현재 40여 업체가 들어섰다고 밝혔다.

 

냄비 공장들은 폐품 회수업자들에게 폐기 드럼통을 하나에 30~40위안(4900원~6500원)에 사들인다. 드럼통 1개로 중국식 냄비 9~10개를 만들 수 있으며, 철판을 사용하는 정상적인 제조방법보다 원재료 가격이 1톤 당 수천 위안이나 아낄 수 있다.

 

소식통에 따르면 문제의 냄비는 중국 동부 지역에 광범위하게 유통되고 있으며, 실제로 도매 시장에서 어렵지 않게 발견할 수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제조업자들은 기름을 담았던 드럼통보다 화학 물질을 담았던 드럼통이 더 두꺼워 선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 업자는 중국 언론과 인터뷰에서 충격적인 사실을 털어놨다.

 

“제철소에서 구입한 철판으로 만든 (정상)냄비에 비해 드럼통으로 만든 냄비가 더 튼튼하고 가볍다. 열전도율도 좋기 때문에 요리사들이 선호한다. 대다수의 레스토랑은 이런 냄비를 쓰고 있다고 보면 된다. 매출이 아주 좋다.”

 

저장성 공업대학 화학공정과 후샤오쥔(胡暁君) 부교수는 “문제의 중국식 냄비가 조리 과정에서 산성이나 알칼리성 식품에 접촉할 경우 냄비에 함유된 유독 물질이나 유해 물질이 흘러 나와 요리 속에 녹아 들어가게 된다”라고 밝혔다. 후 교수는 유해 물질이 체내에 흡수되면 호흡기 질환, 심장 질환, 피부 질환을 유발하며 심할 경우 중추신경을 손상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45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3359
1982 [중국] "한중 비자면제협정 시작할 때 됐다" (32) 인디고 11-03 5680
1981 [필리핀] 필리핀 여성, 한국인과 결혼하면 2000만원 지원? (38) 슈퍼파리약 11-03 6538
1980 [북한] 눈 가리고 아웅? (2) 요플레 11-03 2981
1979 [기타] 기가막힌 인종차별 드립 (16) 인디고 11-03 4237
1978 [중국] 아래에 슈퍼파리님의 글은 이런뜻이 아닌가요? (18) 그대로카레 11-02 3035
1977 [중국] 중궈 아줌씨의 "뻔뻔한 꿈?"은 이루어진다!! (25) 슈퍼파리약 11-01 6068
1976 [일본] 일본원숭이국의 엔고문제는 화폐를 찍으면 되는데, (12) 보다보니 11-01 4612
1975 [기타] 외노자 문제 : 배 터지게 쳐 먹었으면 네 똥은 네가 … (6) 소리바론 11-01 3760
1974 [기타] 다문화와 외국인 노동자의 문제 (6) 소리바론 11-01 3452
1973 [기타] 창조되고 조장되는 한국의 다문화적 파편사회 (5) 소리바론 11-01 3085
1972 [기타] 아 웃겨라.. 리비아.. 다문화 좋아하시는 분들 이기사… (5) 이눔아 11-01 3509
1971 [기타] 다문화 반대주의자는 = 히틀러 추종자이다? (14) 현실론자 11-01 3267
1970 [기타] 음... 너무 외국인들을 인종차별을하지말고 차라리 … (13) 개솔개솔ㅋ 10-31 3047
1969 [기타] 중국대륙 한가운데서 출토된 고구려 유물! (9) 슈퍼파리약 10-31 4166
1968 [기타] 인도인 남편 앞에서 혓바닥으로 접시를 닦아 먹는 한… (13) 슈퍼파리약 10-31 6039
1967 [기타] 좀 위험하다고 생각 안합니까? (20) 백약 10-31 3551
1966 [기타] 국내 최대의 포털사이트 네이버의 위엄 (11) 삼촌왔따 10-31 3762
1965 [기타] 방콕현재상황2 (31) 삼촌왔따 10-29 5421
1964 [기타] 방콕 현재 상황 (20) 삼촌왔따 10-29 4650
1963 [기타] 어제 방송 - 이주민과 함께하는 다문화축제 (10) 인디고 10-29 3324
1962 [기타] 민족주의는 유지해야함 (15) 뽀로뽀로 10-29 3211
1961 [기타] 외국인 노동자문제 근본적인 원인에 대한 생각입니… (5) 번역보러 10-29 3533
1960 [기타] 진짜 역사는 똑같이 반복된다 (26) 백약 10-29 4270
1959 [기타] 다문화정책에 대해서......이건 가생이에서 토론 입니… (4) 곰돌이 10-29 3709
1958 [기타] 다문화에 대한토론글 입니다.....진정해님 보세요 (3) 곰돌이 10-29 3117
1957 [통일] 한국의 입장에서 다문화란 (15) 진정해 10-29 3903
1956 [중국] 中 "백제, 신라도 중국사" - 덩남아 유전자는 우리 역… (14) 슈퍼파리약 10-28 4956
 <  611  612  613  614  615  616  617  618  619  6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