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1-09 13:13
[기타] 동아시아 한미일관계
 글쓴이 : 알게모냐
조회 : 1,438  

아래 게시글의 댓글중 미국의 정치세력별 반일정서에 대한 글, 일본 민심을 잃으면 미국의 태평양안보가 큰일나서 미국은 일본 못버린다는 글. 일본을 잃으면 태평양라인을 잃는 방파제라는 글에 대한 답변입니다.
자주 나오는 화제이지만 이미 논란이 필요없는 문제이기에 글올립니다.

1. 미국 정계에서 공화당은 반일, 민주당은 친일입니다. 이건 상식입니다.
흑인은 일본인을 "성욕을 채워주는 민족"이라고 해서 좋아합니다. 또한 함께 백인의 2차대전에서의 활약을 부정해줄 동지로 보고있습니다. 이건 오바마의 그간의 행보로도 증명되었습니다. 중요한건 미국 남부만 가도 잽스냐고 노골적으로 묻는 분들이 많다는 겁니다. 친한파인 캘리포니아만 그런게 아니고 백인동네는 거의 다 그렇습니다. 즉, 친한이냐 아니냐로 반일감정이 나뉘는게 아니라 백인동네냐 아니냐입니다. "일본인은 백인의 정통성을 훼손하려는 사악하고 더러운 민족"이라는 인식이 백인들에게는 매우 강합니다. 또 틀린말도 아니구요. '공화당 민주당 기념사진 인종'으로 검색하시면 그냥 답이 나옵니다.
https://www.google.com/search?q=%EA%B3%B5%ED%99%94%EB%8B%B9+%EB%AF%BC%EC%A3%BC%EB%8B%B9+%EA%B8%B0%EB%85%90%EC%82%AC%EC%A7%84+%EC%9D%B8%EC%A2%85&oq=%EA%B3%B5%ED%99%94%EB%8B%B9+%EB%AF%BC%EC%A3%BC%EB%8B%B9+%EA%B8%B0%EB%85%90%EC%82%AC%EC%A7%84+%EC%9D%B8%EC%A2%85&aqs=chrome..69i57&sourceid=chrome&ie=UTF-8

2. 미국은 일본을 동지로 삼거나 버릴 이유가 없습니다. 그냥 늘 하던대로 '명령'하면 됩니다.
한국을 잃는 순간 미국은 한반도 상륙을 위해 북한 중국 러시아육군을 상대로 "미국의회가 가장 싫어하는 지상전"을 치뤄야 하지만 일본은 그나라들이 받아줄리가 없고, 섬나라의 특성상 해상에서 반란진압이 가능한 나라입니다. 또한 미국과 일본은 처음부터 대등한 관계가 아니라 점령군과 피점령국으로써 만났습니다. 그것도 선전포고없이 전쟁일으켰다 박살난 전범국가로서 말이죠. 그때의 전쟁영웅들과 사실상 만장일치로 가결시킨 미국의 참전안을 통과시킨 모든 정치명문가(저넷랭킹의원만이 반대함), 그들을 지원한 모든 국제 금융재벌들은 현재 그 자손에 이르기까지 절대적인 부와 권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들이 일본인을 뭐하러 사람취급해줘야하죠? 일본인들이 강자에게 알아서 긴다는 건 우리보다 미국이 더 잘압니다. 현재 그 서비스를 받는 중이니까요. 주인은 종놈의 눈치를 볼필요 없습니다. 눈치를 볼필요가 없으니까 주인인 겁니다. 헛소리 자꾸 해대면 입에 숯불을 집어넣거나 혀를 뽑아버리면 그만입니다.

3. 냉전시기 한국의 별명이 '자유진영의 방파제'였습니다. 
이를 두고 박정희는 왜 우리가 방파제에 머물러야 하냐는 어록도 남겼죠. 많은 이들이 착각하는 그 일본의 역할은 현재 우리가 하고 있습니다. 일본은 한미연합군을 돕는 항구겸 탐색, 보조전력일 뿐입니다. 2004년 잠시 불거진 문제로 주일미군이 독립적으로 움직일지도 모른다는 기사가 나돌았지만 군대는 계급입니다. 미국은 한미연합사에 주일미군보다 상위계급자를 상시배치하며 지휘권을 가지게 했습니다. 현재도 주일미군의 지휘권을 한미연합사가 소유하고 있습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Aquamarine 17-01-09 15:50
 
왜구놈들 진짜 위치 하나 잘 잡혀서 온갖 혜택 누리는 거 보면 너무 짜증납니다. 저도 우리가 방파제 역할인 게 싫어요. 근데 뭐 땅을 옮길 수도 없으니. 근데 미국애들 장년층 이상 빼고는 일본 안 싫어하지 않나요? 거기도 젊은 애들은 역사 의식이 그닥인 것 같던데. 그리고 캘리가 친한이란 얘긴 첨 듣는데 아마도 서부에 교포랑 동양계들이 많아 그런가 보네요. 그리고 남부 백인들은 인종 차별주의자가 많아서 왜놈들 뿐 아니라 황인종 전체를 차별할까봐 그게 좀 걸리긴 하는데 아무튼 아직까지 왜구들의 만행을 기억하고 경계하는 분들이 있단 건 참 좋네요
     
볼텍스 17-01-10 02:29
 
우리 자유진영 방파제 아닙니다. 스스로 위안했을 뿐이죠.
님 말대로 일본이 위치가 끝내주는 겁니다. 미국이 가장 싫어하는 태평양 영향권을 지켜주는 최고의 방파제죠.
위 내용은 모두 몇십년전 내용입니다. 소련이 무너지고 프틴이 정권을 잡은 러시아와 중국의 성장이 본격적으로 이루어 진 후, 미국정계는 일본의 파트너로서의 지위에 대한 평가에서 다를 뿐 기본원칙은 같습니다. 아무리 일본정치가들 꼬라지가 싫지만 현실을 왜곡해서는 안돼죠.
볼텍스 17-01-10 02:27
 
무슨 몇십년전 내용을 지금..
 
 
Total 13,43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49409
13438 [한국사] 노론·친일파 세상과 박노자, 한겨레 (1) 마누시아 14:56 70
13437 [한국사] 1-2세기 태조왕 시기의 고구려는 요서에 있었다 (4) 마누시아 14:45 95
13436 [한국사] 고구려 천문관측지 추정 (2) 감방친구 12:36 211
13435 [한국사] 자료, 고구려 일식관측과 NASA 식분도 (4) 도배시러 08:22 347
13434 [한국사] 가야 유적발견에 임나일본부설 식민학자들 아닥 (2) 징기스 08:04 586
13433 [기타] 공자(孔子)의 어록들.TXT (19) 샤를마뉴 01:21 436
13432 [한국사] 국회 동북아역사지도 이덕일vs임기환 (3) 도배시러 00:18 314
13431 [한국사] 한미사진미술관의 조선 사진 (4) 엄빠주의 06-24 301
13430 [한국사] 명성황후 추정 사진(엑박 수정) (11) 엄빠주의 06-24 788
13429 [다문화] 수저 받침대가 언제부터 나타난거죠? (5) 뚜리뚜바 06-24 279
13428 [한국사] 『한겨레21』길윤형 편집장에게 묻는다 (1) 마누시아 06-24 186
13427 [한국사] 초록불이 자칭 순교자 코스프레를 하는데 말입니다. (1) 카노 06-24 316
13426 [한국사] 단군 말살에 앞장 선 「한겨레 21」 (2) 마누시아 06-24 636
13425 [기타] 일본검술 (3) 인류제국 06-24 657
13424 [한국사] 경산서 1,500년 전 압독국 지배층 무덤 발굴 (7) 정욱 06-23 1856
13423 [세계사] 동아시아에서 사략선과 비슷한 개념이 나오지 않은 … (7) 툴카스 06-23 667
13422 [한국사] 미국인이 본 한국어 (12) 솔루나 06-23 2369
13421 [한국사] 한국사의 적폐청산을 위하여 (이주한) (3) 마누시아 06-23 470
13420 [한국사] 한겨레 21, 새빨간 거짓말 보도 (2) 마누시아 06-23 933
13419 [한국사] 자료, 고대 중국 산동반도는 섬이었다. (1) 도배시러 06-23 885
13418 [한국사] 식민사학과 언론카르텔 마누시아 06-23 304
13417 [한국사] 제국의 위안부 박요하 교수의 이덕일 비판 (3) 마누시아 06-23 508
13416 [한국사] 나무 위키 고대사 역사내용 진짜 가관이네요 (10) 카노 06-22 742
13415 [한국사] 한국 무기체계에 대한 이상한 프레임. (12) 상식3 06-22 791
13414 [한국사] 도올 김용옥 "중원은 변방 우리가 중심" (6) 마누시아 06-22 1281
13413 [한국사] 환단고기의 역사성과 사학사적 의미 (이덕일) (11) 마누시아 06-22 447
13412 [한국사] 만고의 명문(名文), 단군세기 서문 檀君世紀 序 (16) 스리랑 06-22 56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