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1-12 09:42
[기타] 일본의 전국시대 와 한국의 삼국시대
 글쓴이 : 고구려후예
조회 : 1,728  


국민들 입장에선 일본의 전국시대 보단 

한국의 삼국시대가 더 풍요롭다 할수있지
쉽게 생각하면 일본의 전국시대는 다이묘 지방 영주간

에 소규모 분쟁이 계속되는 전란의 시대이지만

삼국시대는 일본의 전국시대보다는 소규모 분쟁이 

적었고 국가의 개념 이기에 일정 부분 국민의 입장에서

정책을 펼처야 했다

 

근대영화들을 보면 일본군들의 자폭질을 보면 

알수 있지만 전쟁은 인명경시 풍조를 만들지

하지만 최소한 다이묘의 이익을 위한 경치가 국가적인 

이익을 위한 경시보다는 덜하다

 

과거 일본의 영주 즉 다이묘의 세력의 척도는 

석 ( 1년 쌀생산량 )을 기준으로 했지

인구수로 계산을 안했지 얼마나 인명 경시풍조가 

대단한 나라인지 알수있는 부분일거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목련존자 17-01-12 09:50
 
예리한 관찰력이시네요. 사실 전국시대는 우리나라로 본다면 마한-진한-변한의 중소 부족국가체제와도 비슷한 경우라고 봅니다. 지배층이 문인이 아니라 무사들이다 보니 민생을 우선시 하기보다는 천하제패에 더 집착하게 되고 그렇게 되다 보니까 국민총동원체제로 발전하게 되는 거지요. 지배자들이 민생 어쩌고 하면서 관심 가지기 시작한건 메이지 유신 이후 서구 근대국가 메뉴얼대로 따라가기 시작하면서부터 아니겠습니까? 아직도 부라쿠 차별이 알게 모르게 존재하는거 보면 전국시대나 지금이나 국민들에 대한 인식은 변한게 없는 것 같더군요
 
 
Total 13,87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53109
13877 [기타] 초간단 중국역사 (9) 인류제국 15:05 810
13876 [한국사] 삼국시대 삼국의 건국 순서는 뭐가 맞는 겁니까? (5) 샤를마뉴 12:39 497
13875 [한국사] (속보) 일제가 조작한 우리 고대사 이제 되찾아야 (5) 징기스 09:44 1447
13874 [한국사] 한국고대사 분야의 선구자 '신의 손'들 징기스 07:54 333
13873 [한국사] 한나라시대 요동이 나중 요동과 다른가요 아닌가요? (21) Marauder 01:08 411
13872 [한국사] 고구려 평양위치는 이미 연구중 (3) 인류제국 01:02 510
13871 [중국] 후한서, 후한을 괴롭힌 북방 국가들 (1) 도배시러 00:25 320
13870 [기타] 고구려 신대왕의 유주, 병주원정 (2) 관심병자 08-21 333
13869 [세계사] 바이킹족의 모습들 (1) 레스토랑스 08-21 574
13868 [한국사] 한반도는 고구려의 중심지 (9) 고이왕 08-21 606
13867 [한국사] 고조선에 대한 역사서 (1) 대나무향 08-21 228
13866 [한국사] 흥보전과 반도사관의 여러의문점들 (9) 오자서 08-21 201
13865 [세계사] 화려함의 끝을 보여주는 건축물 베르사유 궁전.JPG (2) 샤를마뉴 08-21 661
13864 [한국사] 살수대첩-한 병사의 일기 (1) 인류제국 08-21 1181
13863 [세계사] 흑사병이 활개치던 중세시대의 의사 (3) 레스토랑스 08-21 1149
13862 [세계사] 무어인들의 아름다운 이슬람 건축물 알함브라 궁전 (6) 샤를마뉴 08-20 1157
13861 [한국사] 일본의 주체할 수 없는 유물 조작 본능 (3) 징기스 08-20 1672
13860 [한국사] 한국 말의 품종과 조선 기병의 역사(펌) (3) 고이왕 08-20 1389
13859 [한국사] [조선 최고의 이인] 북창 정렴 선생과 용호비결 유수8 08-20 584
13858 [중국] 임진왜란때 명군은 무엇을 먹었는가? (2) 고이왕 08-20 1157
13857 [한국사] 조선시대 최고의 천재 (9) 레스토랑스 08-20 1265
13856 [기타] 직지심체요절이 귀한 이유 (4) 레스토랑스 08-20 692
13855 [중국] 님들 후삼국지 라고 아시나요? (5) 이카르디 08-20 602
13854 [기타] 비운의 고국원왕 (5) 관심병자 08-19 827
13853 [기타] 이지란 ~ 동부여 (1) 관심병자 08-19 992
13852 [한국사] 주호, 섭라는 제주도가 아니라 대만, 타이완이다. (5) 도배시러 08-18 1002
13851 [한국사] 태조왕건의 훈요 10조 글을 보다가 발견한 건데요 (21) 샤를마뉴 08-17 202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