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3-15 01:55
[일본] 야스쿠니 신사와 오키나와
 글쓴이 : 붉은깃발
조회 : 1,710  

bandicam 2017-03-15 01-28-59-848.jpg

bandicam 2017-03-15 01-29-20-591.jpg

bandicam 2017-03-15 01-29-27-751.jpg

bandicam 2017-03-15 01-29-41-702.jpg

bandicam 2017-03-15 01-29-54-998.jpg

↑ 자폭 특공대 가미카제

bandicam 2017-03-15 01-29-58-947.jpg

↑ 인간어뢰 가이텐

bandicam 2017-03-15 01-30-08-919.jpg

자신들이 태평양 전쟁을 이르켰기 때문에 수많은 나라가 독립 됬다는 개소리을 야스쿠니 신사에 썻다고 하네요 ㅎㅎ 마약이라도 한건가

bandicam 2017-03-15 01-30-22-022.jpg

bandicam 2017-03-15 01-30-30-501.jpg

bandicam 2017-03-15 01-30-49-351.jpg

bandicam 2017-03-15 01-31-44-450.jpg

그리고 오키나와

bandicam 2017-03-15 01-31-49-640.jpg

오키나와 전투 당시 일본군이 주민들을 총알받이로 사용

bandicam 2017-03-15 01-32-00-320.jpg

원래 오키나와는 류큐국이라는 독립적인 국가 였습니다

bandicam 2017-03-15 01-32-05-058.jpg

조선,중국과 사이가 좋았고 일본이랑은 사이가 더러웠죠

bandicam 2017-03-15 01-32-16-526.jpg

근데 임진왜란에 참전 안했다고 1609년에 사쓰마 번이 공격해서 점령

bandicam 2017-03-15 01-32-27-510.jpg

오키나와랑 일본이 사이가 안좋은 이유가 대충 이정도네요 침략 , 전쟁이용 , 차별

근데 이녀석들 일본 본토인에게 차별 당하면서 재일 조선인을 차별 했다고 합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그노스 17-03-15 03:15
 
일본의 '에혼 류큐 군기' 중에서, 시마즈 가문의 선조인 다다히사가 다음과 같은 논리로 류큐(오키나와) 정복을 정당화 합니다.

'류큐는 조선의 속국이었지만, 조선이 무지하고 약하며 최근 들어 무도해짐에 따라 더 이상 조선에 따르지 않는다고 들었습니다. 특히 류큐는 사쓰마에 매년 상선을 보내 교역을 함으로써...이제까지 단 한번의 사신도 우리에게 파견하지 않는 것은 혹시 자립하려는 의사가 있는 것 아닙니까?
더욱이 나라에 평화가 이어지면서 군신은 사치에 빠지고 조금도 법령을 중시하지 않는다는 소문이 우리나라에 들려왔기 때문에 쇼군이 내게 정벌을 명령했습니다...하지만 지금 일본이 죄를 물을 때 잘못을 뉘우치고 앞으로 천하의 도리를 따를 마음을 갖는다면 나라의 멸망을 피하고 평안해질 것입니다.
이렇게 생각하면 귀국은 아직 하늘의 뜻에 어긋나지 않은 것이니 일본의 이번 정벌을 조금도 섭섭하게 생각해서는 안 될 것입니다.'

사실이야 어쨌든 그 당시 일본의 류큐에 대한 사고방식을 알수 있어서 흥미롭더군요.
아날로그 17-03-15 04:42
 
류쿠국의 정체성.

DakkaDakka 17-03-15 11:08
 
아 일본놈들이 하는짓 그럼 그렇지 반성이라고는 모르는 놈들
직장인 17-03-15 13:37
 
아주 간단하면서 쉬운 설명 그림이네요
 
 
Total 15,81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67048
15812 [중국] 푸이의 부친 재풍(짜이펑)의 삶 3 (4) 히스토리2 04-25 142
15811 [중국] 푸이의 부친 재풍(짜이펑)의 삶 2 히스토리2 04-25 54
15810 [중국] 푸이의 부친 재풍(짜이펑)의 삶 1 히스토리2 04-25 122
15809 [한국사] 고구려 본기 정리 (3) 스파게티 04-25 260
15808 [한국사] 연개소문이 없었다면 당과의 전쟁은 피할 수 있었을 … (1) 히스토리2 04-25 337
15807 [한국사] 임진왜란때 건립한 왜성에 대하여(서생포, 울산왜성) (4) 히스토리2 04-25 363
15806 [한국사] 거란 동경과 고구려 각 성의 위치 시각화(수정안 게… (19) 감방친구 04-25 405
15805 [기타] 누란의 위기에 빠진 조선을 구한 명나라 여인 (1) 응룡 04-25 415
15804 [기타] 명나라 복식 JPG 응룡 04-25 382
15803 [한국사] 고구려 평양성(장안성) 입지의 절대적 조건 (11) 지수신 04-25 368
15802 [한국사] 경희궁 ... 고려 만월대와 가장 닮은 궁궐 (2) 히스토리2 04-25 229
15801 [한국사] 그림엽서로 보는 일제강점기 한국의 모습 히스토리2 04-25 261
15800 [기타] 청제국 군대 (2) 응룡 04-25 351
15799 [일본] 헤이안 시대 후지와라 가문의 비밀 히스토리2 04-25 324
15798 [기타] 조선시대 부부싸움의 기록 (2) 응룡 04-25 357
15797 [한국사] 거란 요수와 동경 추적 (9) 감방친구 04-25 193
15796 [다문화] 불교(33천) 부처(부츠=구두=9x2) 구리족, 바둑판 비가오랴나 04-24 254
15795 [기타] 송나라가 만약에 (4) 응룡 04-24 768
15794 [한국사] 용산의 일본인들의 자취 (4) 히스토리2 04-24 1044
15793 [기타] 초한쟁패 (1) 응룡 04-24 291
15792 [기타] 이건 무슨 영상인가요? (3) 응룡 04-24 289
15791 [한국사] 거란 동경은 현 요양이 아니었다 (24) 감방친구 04-24 362
15790 [한국사] 을미사변을 목격한 관문각과 시비찐이 건축한 서양… (3) 히스토리2 04-24 306
15789 [한국사] 구한말 공사관 산책과 & 사비찐 (4) 히스토리2 04-24 215
15788 [한국사] 시대별 동일지명 기술의 차가 발생하는 이유 (7) 감방친구 04-24 481
15787 [한국사] 역사를 움직이는 힘- '무역' (고구려와 당나라… (1) 히스토리2 04-24 300
15786 [한국사] 경기 하남서 발견된 ‘백제 최고위층 석실 무덤’…… (10) 꼬마러브 04-23 90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