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3-16 20:22
[한국사] 진국(발해)가 한반도 혈통인 이유.
 글쓴이 : 마마무
조회 : 2,411  

ddssssa.jpg






지도를 보면 느끼겠지만.

하블로 DNA O3계가 주류인 한반도랑 똑같고 

따지고 보면 발해인은 신라보다 더 한국적인 혈통입니다.

부여계(고려,백제)와 발해 

그리고 일본 일왕계 교토,나고야,오사카 간사이쪽은 백제,고려 도래인 혈통 빼박입니다.ㅋ^^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흑요석 17-03-16 21:01
 
민족이 혈통을 소유할 순 없습니다. 모든 민족은 여러 혈통의 집합체.

발해는 우리의 역사가 맞습니다. 발해인들은 한국인들과도 유전적으로 가까웠을 겁니다.

그렇다고 '발해인 = 한반도 혈통'은 아닙니다.
     
정욱 17-03-17 07:21
 
??? 한반도 혈통?
          
흑요석 17-03-17 10:24
 
제목을 보시오.
Looopy 17-03-16 22:59
 
하플로그룹은 자료 마다 분포도가 너무 다르게 나와서;; 딱히 신뢰가 가진 않음..
TTTT 17-03-17 01:33
 
O3는 한족 혈통인데요.
     
마마무 17-03-17 02:15
 
o3는 한족 혈종이 아닙니다.

일단 한국인의 문화근간을 만든 유전자는 O3임.

드라비다어를 사용하고 농경문화를 가진 O3가

갠지즈 강에서 양자하류 황하 하류 만주까지 이동한 증거가

O3분포로 확인된다는 사실을 아는지

해안을 따라 이동하다 내륙 으로 들어왔고

O3는 갠지스 양자 황하 등 강을 따라 이동한 정황이 확실하고

한반도 일본까지 왔고

한반도에서는 기층 종족이 되었습니다.

만주와 중원를 차지한 유전자가 한국과 동일하여

한국과 중국을 같은 나라로 보아도 큰 문제가 없다할지라도

그 문화 차이가 큰 것은 중국에서 O3가 정치문화 주류가 되지 못했다는것

반대로 한국에서는 정치는 몰라도 문화 주류라는 사실.^^

한국에서 O3가 정치역사와 상관없이 문화주체가 된건

개인적 의견이지만 참 다행스런 일이라고 봅니다.

문화적으로 훨씬 뛰어난 하플로 라인이 o3라고 생각해서 입니다.

그리고 o3중  O3a5(M134)는 중국 한족보다 낮은 비율이나

그 종산은 산동반도 요서에서 나왔을 가능성이 큽니다.

요서 산둥반도는 고조선 중심지이며 부여, 고려, 백제 중심지였습니다.
          
국산아몬드 17-03-17 02:20
 
드라비다민족은 인도에서 불가촉천민인데 한민족의 원류라고요?
               
마마무 17-03-17 02:26
 
o3 이동경로를 말하는 겁니다.

동남아에 많은 o2의 경우 기원전 2000~4000년경 분리된 것이며

반대로 문명을 타고 내려온 o3 형성시대는 대략 만년이라고 합니다.

그래서 03가 한반도 주류가 된게 다행이라는 이야기입니다.
정욱 17-03-17 07:23
 
발해인혈통 한민족혈통 맏씀니다.
관심병자 17-03-17 11:59
 
고구려, 백제, 신라는 같은 혈통 입니다.
왜 자꾸 신라를 따로 떼어서 생각하는지 모르겠습니다만.
고조선이 멸망한후를 기준으로,
고구려는 진한, 변한, 마한인을 포함한 국가였습니다.
백제 역시 진한, 변한, 마한인을 포함했구요.
신라도 진한, 변한, 마한인이 세웠구요.
이 삼한은 고조선에서 영역별로 나눈지역으로 원래 같은 민족입니다.

지역 혐오 때문에 이런 이상한 주장을 하시는거 같은데,
님이 서쪽 지역에 사신다고 해서 백제 후손이 아니라 신라 후손입니다.
한반도의 문화 언어는 멸망한 나라가 아니라, 한반도를 통일한 나라의 영향이 클것입니다.
정복된 지역의 문화 주도층이 그대로 몇백년을 유지한다는건 허상 입니다.
잘난놈 17-03-17 12:29
 
혈통이 뭔 의미가 있지.....발해가 한국 역사라는것은 둘째치고 ...발해 자체가 다민족 국가 구성체 아닌가..
발해혈통 17-03-17 13:32
 
그럼 난 한민족 아니라는거네?
어려서부터 족보보고 집안 어른들에게 자랑스러운 한민족으로 알고 듣고 자라왔는데....
아날로그 17-03-17 16:24
 
오바마가 이미 임기를 마친 미국을 보자면....미국은
백인의 나라입니까?....흑인의 나라입니까?...황인의 나라입니까?..아니면 혼혈의 나라입니까?

미국의 정체성은 어떻게 정의할 수 있을까요?
도나201 17-03-17 16:57
 
글쎄요.. 경남지방읭 경우 특히 부산인근은 임진왜란이후에 생긴것으로 대부분 생각되어집니다.
그때 자행된. 약탈과 강 간이 판을 치던 상황에서 . 그대로 남아있는 상황이라고밖에...
똥개 17-03-17 21:31
 
경남지역 일본 혈통이 많을 가능성이 있네요 인진왜란이후~흠
전쟁망치 17-03-19 23:28
 
경남지역에 진짜 일본 혈통이 섞인거라면 썩 기분이 좋진 않네요
 
 
Total 15,81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67048
15812 [중국] 푸이의 부친 재풍(짜이펑)의 삶 3 (4) 히스토리2 04-25 142
15811 [중국] 푸이의 부친 재풍(짜이펑)의 삶 2 히스토리2 04-25 54
15810 [중국] 푸이의 부친 재풍(짜이펑)의 삶 1 히스토리2 04-25 122
15809 [한국사] 고구려 본기 정리 (3) 스파게티 04-25 260
15808 [한국사] 연개소문이 없었다면 당과의 전쟁은 피할 수 있었을 … (1) 히스토리2 04-25 337
15807 [한국사] 임진왜란때 건립한 왜성에 대하여(서생포, 울산왜성) (4) 히스토리2 04-25 363
15806 [한국사] 거란 동경과 고구려 각 성의 위치 시각화(수정안 게… (19) 감방친구 04-25 405
15805 [기타] 누란의 위기에 빠진 조선을 구한 명나라 여인 (1) 응룡 04-25 415
15804 [기타] 명나라 복식 JPG 응룡 04-25 382
15803 [한국사] 고구려 평양성(장안성) 입지의 절대적 조건 (11) 지수신 04-25 368
15802 [한국사] 경희궁 ... 고려 만월대와 가장 닮은 궁궐 (2) 히스토리2 04-25 229
15801 [한국사] 그림엽서로 보는 일제강점기 한국의 모습 히스토리2 04-25 261
15800 [기타] 청제국 군대 (2) 응룡 04-25 351
15799 [일본] 헤이안 시대 후지와라 가문의 비밀 히스토리2 04-25 324
15798 [기타] 조선시대 부부싸움의 기록 (2) 응룡 04-25 357
15797 [한국사] 거란 요수와 동경 추적 (9) 감방친구 04-25 193
15796 [다문화] 불교(33천) 부처(부츠=구두=9x2) 구리족, 바둑판 비가오랴나 04-24 254
15795 [기타] 송나라가 만약에 (4) 응룡 04-24 768
15794 [한국사] 용산의 일본인들의 자취 (4) 히스토리2 04-24 1044
15793 [기타] 초한쟁패 (1) 응룡 04-24 291
15792 [기타] 이건 무슨 영상인가요? (3) 응룡 04-24 289
15791 [한국사] 거란 동경은 현 요양이 아니었다 (24) 감방친구 04-24 362
15790 [한국사] 을미사변을 목격한 관문각과 시비찐이 건축한 서양… (3) 히스토리2 04-24 306
15789 [한국사] 구한말 공사관 산책과 & 사비찐 (4) 히스토리2 04-24 215
15788 [한국사] 시대별 동일지명 기술의 차가 발생하는 이유 (7) 감방친구 04-24 481
15787 [한국사] 역사를 움직이는 힘- '무역' (고구려와 당나라… (1) 히스토리2 04-24 300
15786 [한국사] 경기 하남서 발견된 ‘백제 최고위층 석실 무덤’…… (10) 꼬마러브 04-23 90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