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4-17 22:19
[한국사] 영문 위키피디아에 서술된 한국인과 한국 역사 일부분.
 글쓴이 : 흑요석
조회 : 1,117  

Korea emerged as a singular political entity as Gojoseon. After the invasion of the Han dynasty of China, the Koreans fragmented into numerous independent states. The kingdoms of Buyeo, Goguryeo, Baekje, Silla, and Gaya became prevalent and unified the minor states.

한국은 '고조선'이라는 단일한 정치적 독립체로 시작하였다. 중국 한나라의 침략 이후 한국은 여러 개의 독립적인 국가로 쪼개지게 된다.

부여, 고구려, 백제, 신라, 그리고 가야는 세력을 확장하며 소국가들을 통합하였다.





Afterwards, Buyeo was absorbed by Goguryeo while Gaya was separated between Beakje and Silla. This starts the Three Kingdoms of Korea era.

후에, 부여는 고구려에 흡수되었고 가야는 백제와 신라에 의해 양분된다. 이것이 삼국시대의 시작이다.






Archaeological evidence suggests that proto-Koreans were migrants from south-central Siberia during bronze age. It is noteworthy to mention that there were already people living on the Korean peninsula from Neolithic age, and thus it is logical to assume that there was intermingling between both of these populations.

고고학적 근거에 따르면, 원시 한국인들은 청동기 시대에 시베리아 중남부에서 온 이주자들로 보인다. 

주목할만한 것은, 신석기시대에 이미 한반도에는 원주민들이 살고 있었으며 이 두 집단 간의 혼혈이 발생했다는 것이 논리적으로 추정 가능하다.






The largest concentration of dolmens in the world is found on the Korean Peninsula. In fact, with an estimated 35,000-100,000 dolmen, Korea accounts for nearly 70% of the world's total. Similar dolmens can be found in Manchuria, the Shandong Peninsula, and Kyushu, yet it is unclear why this culture only flourished so extensively on the Korean Peninsula compared to the remainder of Northeastern Asia.

지구 상에서 가장 고인돌이 많이 집중된 곳은 한반도이다. 한국은 전 세계 총 70%로 약 3만 5천에서 10만 개의 고인돌이 있을 것으로 추정한다. 비슷한 고인돌들을 만주와 산둥반도, 그리고 규슈에서 찾을 수 있다. 하지만 왜 이 고인돌 문화가 나머지 동북아시아 지역에 비해 한반도에서만 광범히 하게 융성하였는지는 불분명하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Jojo 17-04-17 23:09
 
심플하네
 
 
Total 15,81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67048
15812 [중국] 푸이의 부친 재풍(짜이펑)의 삶 3 (4) 히스토리2 04-25 140
15811 [중국] 푸이의 부친 재풍(짜이펑)의 삶 2 히스토리2 04-25 54
15810 [중국] 푸이의 부친 재풍(짜이펑)의 삶 1 히스토리2 04-25 122
15809 [한국사] 고구려 본기 정리 (3) 스파게티 04-25 256
15808 [한국사] 연개소문이 없었다면 당과의 전쟁은 피할 수 있었을 … (1) 히스토리2 04-25 336
15807 [한국사] 임진왜란때 건립한 왜성에 대하여(서생포, 울산왜성) (4) 히스토리2 04-25 361
15806 [한국사] 거란 동경과 고구려 각 성의 위치 시각화(수정안 게… (19) 감방친구 04-25 401
15805 [기타] 누란의 위기에 빠진 조선을 구한 명나라 여인 (1) 응룡 04-25 413
15804 [기타] 명나라 복식 JPG 응룡 04-25 380
15803 [한국사] 고구려 평양성(장안성) 입지의 절대적 조건 (11) 지수신 04-25 367
15802 [한국사] 경희궁 ... 고려 만월대와 가장 닮은 궁궐 (2) 히스토리2 04-25 229
15801 [한국사] 그림엽서로 보는 일제강점기 한국의 모습 히스토리2 04-25 260
15800 [기타] 청제국 군대 (2) 응룡 04-25 349
15799 [일본] 헤이안 시대 후지와라 가문의 비밀 히스토리2 04-25 323
15798 [기타] 조선시대 부부싸움의 기록 (2) 응룡 04-25 356
15797 [한국사] 거란 요수와 동경 추적 (9) 감방친구 04-25 192
15796 [다문화] 불교(33천) 부처(부츠=구두=9x2) 구리족, 바둑판 비가오랴나 04-24 254
15795 [기타] 송나라가 만약에 (4) 응룡 04-24 767
15794 [한국사] 용산의 일본인들의 자취 (4) 히스토리2 04-24 1044
15793 [기타] 초한쟁패 (1) 응룡 04-24 291
15792 [기타] 이건 무슨 영상인가요? (3) 응룡 04-24 289
15791 [한국사] 거란 동경은 현 요양이 아니었다 (24) 감방친구 04-24 362
15790 [한국사] 을미사변을 목격한 관문각과 시비찐이 건축한 서양… (3) 히스토리2 04-24 306
15789 [한국사] 구한말 공사관 산책과 & 사비찐 (4) 히스토리2 04-24 215
15788 [한국사] 시대별 동일지명 기술의 차가 발생하는 이유 (7) 감방친구 04-24 481
15787 [한국사] 역사를 움직이는 힘- '무역' (고구려와 당나라… (1) 히스토리2 04-24 300
15786 [한국사] 경기 하남서 발견된 ‘백제 최고위층 석실 무덤’…… (10) 꼬마러브 04-23 90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