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4-19 10:40
[중국] 영원한 우리의 적 중국 / 최악의 적, 공존불가의 적
 글쓴이 : koreapride
조회 : 1,128  

중국은 한국의 통일을 원치 않습니다. 중국이 두려워하는것은 한미동맹입니다. 그래서 완충지인 북한을 감싸고 도는 것입니다. 한국내 미군 철수하고  한미동맹이 와해되면  중국은 한국을 티벳처럼 무력 점령하려 들것입니다.  한국이 티벳처럼 되지않으려면  한미동맹을 강화하고  중국을 항시 경계해야 합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koreapride 17-04-19 10:44
 
한국의 통일을 원치 않습니다. 중국이 두려워하는것은 한미동맹입니다. 그래서 완충지인 북한을 감싸고 도는 것입니다. 한국내 미군 철수하고  한미동맹이 와해되면  중국은 한국을 티벳처럼 무력 점령하려 들것입니다.  한국이 티벳처럼 되지않으려면  한미동맹을 강화하고  중국을 항시 경계해야 합니다.
요금후납 17-04-19 11:42
 
한국을 무력점렴하는 것이 뜻대로 쉽게 될까요?
한국이 강대국은 아니지만 지역강국, 미들파워 범주에 들어가는 나란데..
미국정도의 힘을 가진 나라라면 몰라도 중국이 한국을 무력 점령한다라...꿈이겠지요.
만약 그런 시도를 한다면 중국과 한국은 공멸이겠지요.
시로코 17-04-19 12:53
 
이분말처럼  중국이 지금 한국통일을 원하지 않는건 맞는 애기 같습니다 만
역사를 되돌아 볼때  꼭 중국에게  당했다고만 볼수가 없어요,
우린  중원을  정복한 이민족들에게  당한거지.
 일부는 맞겠지만 다 중국에게 당했다고 보기는 어렵죠?
중국 역대 왕조들중 한족이 세운나라는 몇재안되죠?  진. 한. 명정도  나머지는 다 이민족이  중원을 정복하고 세운 나라죠...
제말은  한국만큼  중국도 이민족 침략시 당했다는 거지요? 점령을 당했으니까요...
     
비좀와라 17-04-19 14:16
 
그렇죠. 한국과 한족이 서로 대립했던 기간은 별로 안되죠.

그렇지만 지금 중국은 자신들은 청나라를 계승 했다고 하고 있단 말이죠. 한국사람들이 잘 못 생각하고 있는 것이 지금 중국이 한족의 국가라고 생각 하는 것이죠.

중국은 자신들이 청나라의 계승국이라 주장하고 있고 만주족은 한족으로 동화 되어서 사라졌다고 주장하는 것 입니다. 결국은 한국을 무력 침공 하겠다는 것을 공공연 하게 천명하고 있는 것이죠.
          
곰시기 17-04-19 19:08
 
아 그래서 중화민국을 인정할 수 없는 거네요.
중화민국은 청나라를 거부하고 일어난 나라니까요.
그럼 중공 입장에서는 쑨원 같은 자는 철천지 원수겠네요.
계승했다는 그 청나라를 멸망시킨 장본인이나 마찬가지니까요.
스텐드 17-04-19 14:51
 
어차피 미사일 싸움이기 때문에 짱깨랑 붙으면 우리도 죽고 짱깨도 죽어요...
탄돌이 17-04-19 15:28
 
억겁의 적....... 쪽바리부터 처단하고 나서 중국 치자!
     
큰머리 17-04-19 20:41
 
쪽바리 하고라도 합쳐서 짱개를 말살해야 먹을게 크지...
 
 
Total 14,91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61958
14911 [한국사] 고구려 역사상 최악의 군주는 누구일까요? (4) 여름비 01-15 1639
14910 [다문화] 현장근로자가 전하는 건설현장 외국인노동자 상황 (8) 구르미그린 01-15 1082
14909 [기타] 고구려의 전성기때 군주 (9) 인류제국 01-15 1075
14908 [다문화] 현장 형편을 너무 모르는 글들이 있어서 몇자 적습니… (9) 견룡행수 01-15 1000
14907 [기타] 나무위키에서 (13) 인류제국 01-14 788
14906 [다문화] 외국인노동자, 일자리 정책의 가장 핵심을 짚은 칼럼 (20) 구르미그린 01-14 1712
14905 [다문화] 세계 여러 나라에서 다문화에 대한 반발이 생겨날지… (2) 송구리 01-14 667
14904 [한국사] 다문화 문제의 기원 (27) 감방친구 01-14 786
14903 [다문화] 모두가 차별 없는 평등한 세상, 우리는 하나 「다문… (31) 행성제라툴 01-13 695
14902 [기타] 오랫만에 잡설 나열 (1) 관심병자 01-13 239
14901 [한국사] 민족주의자가 본 민족주의에 대한 담론 (3) profe 01-13 240
14900 [세계사] 민족주의 부정은 원래 좌파의 이론입니다. (10) 송구리 01-13 400
14899 [한국사] 광개토 태왕 비문 영상을 보고 (5) 스파게티 01-13 342
14898 [기타] 민족주의 글을보고 (22) 관심병자 01-13 348
14897 [한국사] 민족주의를 비판하는 사람들 (11) 스리랑 01-13 505
14896 [한국사] 한국어를 다른 언어와 독립된 언어로 보아야 하나요? (4) BTSv 01-13 778
14895 [중국] 1987, 6월 항쟁- 89년 중국 천안문 항쟁에 영향을 주다! (3) mymiky 01-13 497
14894 [한국사] 광개토 태왕비 이야기인대 (9) 스파게티 01-13 609
14893 [기타] 中 학계, 동북공정식 역사인식 심화… 고구려사 연구… (1) 인류제국 01-12 1546
14892 [한국사] 그동안 우리의 뇌리속에 잘못입력된 고구려,백제,신… (8) 스리랑 01-11 1642
14891 [한국사] 요수,요하 고지도 (1) 도배시러 01-11 925
14890 [기타] 조선과 명ㆍ후금(後金)과의 관계 관심병자 01-11 787
14889 [기타] 살수대첩의 영웅 을지문덕 (3) 관심병자 01-11 851
14888 [중국] 고대 중국의 세계관 (2) 월하정인 01-11 845
14887 [중국] 동이족을 연구했던 중국의 유사역사학자 하광악 (10) 고이왕 01-11 2498
14886 [한국사] 고려군 주축이 중무장보병이었다는데 맞나요? (10) 툴카스 01-10 1734
14885 [한국사] 누구의 눈으로 역사를 보는가에따라 시야가 달라진… (2) 스리랑 01-10 44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