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4-20 14:27
[한국사] 어제 오늘 아케치님과 나눈 댓글
 글쓴이 : Marauder
조회 : 534  

토론.jpg

기본적으로 법정에선 무죄추적의 원칙이있는데 저는 어떤사람이던 간에 거짓말을 한다고 가정하지만 반대로 내가 그 거짓말을 깨뜨리기 전까지는 사실이라는 생각으로 대화에 임합니다. 그렇기에 하나하나 묻지 않을 수가 없군요. 저같은 문외한보다 eo987 님이 더욱잘해주셨으면 좋겠지만 eo987 님이 쓰시는 글을 보면 공격적이어서 상대방이 대화를 그만두게 만드시는 경향이 있더군요.

저는 시비걸리든 욕을 얻어먹든 진실을 얻는게 중요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별상관않지만 저분은 아예 대답을 안하시고 차단하셨더라구요?(저도 댓글에서 논쟁있는 부분은 봤습니다.)
 그것보고 eo987 님의 합리적인 주장을 하고있다 직감은 왔지만 안타깝게도 더이상 토론의 진전이 없더군요. 그래서 제가 직접 물어봤습니다.

비 전공자인 제가 다른 전공자 뿐만 아니라 문외한들까지도 설득해야하기 때문에 꼬치꼬치 묻지않을수가 없네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eo987 17-04-20 14:41
 
저는 이미 2개의 아이디기 모두 차단되어서... ^^
그리고 ma님 ma님의 마음이나 진심을 제가 모르지는 않지만 아래 적은 것처럼
정신병자 혹은 사이비종교에 빠진 인간을 이성의 힘만으로 교화한다는 것은 저의 많은 경험상 불가능합니다...
     
Marauder 17-04-20 14:57
 
저도 그런사람들을 교화시키고싶지는 않습니다. 반대로 찍어눌러야죠. 더정확하게 찍어누르기 위해 작업하는겁니다. 그러나 그런사람들중에서는 개인의 능력 부재로 혼동하는사람이 있기 때문에 구제가능하면 구제하고 아니라면 찍어눌러야죠.
          
eo987 17-04-20 15:03
 
저도 동감해용
그리고 아케치의 말이 대부분의 weeaboo가 그렇듯 논리의 비약 이전에 단순지식의
오류 투성이인데 무엇보다 석납=즉 석을 기준으로한 조세장의 목적의 대상은 무엇보다
도요토미 히데요시 입니다. 그런데 이것을 두고 조선석이니 일본석이니 따지는 것은
무의미 할뿐더러(당연히 일본 "석" 경국대전이면 이미 세종의 도량형 정비이후 약 반세기후에 헌법인데
대체 양기 1석이 32~3kg남짓이란건 새로운 이론이라 재미있네요 ㅋ
               
Marauder 17-04-20 15:05
 
그러고보니 한국이 고정이라면 일본을 그렇게 볼 수도 있겠군요 ㅋㅋ
다만 저분은 기타지마만지교수님의 책에 1석은 4석이다라고 쓰여있다고 했는데 그부분은 궁금하더군요
                    
eo987 17-04-20 15:14
 
바로 위에 게시물 보여주세요 기타지마교수도 국내 학자들에 의해 지적을 많이 당했는데
아마도 도량형도 그런 차원의 무지함으로 보이네요 ^^
 
 
Total 14,91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61958
14911 [한국사] 고구려 역사상 최악의 군주는 누구일까요? (4) 여름비 01-15 1640
14910 [다문화] 현장근로자가 전하는 건설현장 외국인노동자 상황 (8) 구르미그린 01-15 1084
14909 [기타] 고구려의 전성기때 군주 (9) 인류제국 01-15 1078
14908 [다문화] 현장 형편을 너무 모르는 글들이 있어서 몇자 적습니… (9) 견룡행수 01-15 1016
14907 [기타] 나무위키에서 (13) 인류제국 01-14 789
14906 [다문화] 외국인노동자, 일자리 정책의 가장 핵심을 짚은 칼럼 (20) 구르미그린 01-14 1712
14905 [다문화] 세계 여러 나라에서 다문화에 대한 반발이 생겨날지… (2) 송구리 01-14 667
14904 [한국사] 다문화 문제의 기원 (27) 감방친구 01-14 786
14903 [다문화] 모두가 차별 없는 평등한 세상, 우리는 하나 「다문… (31) 행성제라툴 01-13 695
14902 [기타] 오랫만에 잡설 나열 (1) 관심병자 01-13 239
14901 [한국사] 민족주의자가 본 민족주의에 대한 담론 (3) profe 01-13 240
14900 [세계사] 민족주의 부정은 원래 좌파의 이론입니다. (10) 송구리 01-13 400
14899 [한국사] 광개토 태왕 비문 영상을 보고 (5) 스파게티 01-13 342
14898 [기타] 민족주의 글을보고 (22) 관심병자 01-13 348
14897 [한국사] 민족주의를 비판하는 사람들 (11) 스리랑 01-13 505
14896 [한국사] 한국어를 다른 언어와 독립된 언어로 보아야 하나요? (4) BTSv 01-13 778
14895 [중국] 1987, 6월 항쟁- 89년 중국 천안문 항쟁에 영향을 주다! (3) mymiky 01-13 497
14894 [한국사] 광개토 태왕비 이야기인대 (9) 스파게티 01-13 609
14893 [기타] 中 학계, 동북공정식 역사인식 심화… 고구려사 연구… (1) 인류제국 01-12 1546
14892 [한국사] 그동안 우리의 뇌리속에 잘못입력된 고구려,백제,신… (8) 스리랑 01-11 1642
14891 [한국사] 요수,요하 고지도 (1) 도배시러 01-11 925
14890 [기타] 조선과 명ㆍ후금(後金)과의 관계 관심병자 01-11 787
14889 [기타] 살수대첩의 영웅 을지문덕 (3) 관심병자 01-11 851
14888 [중국] 고대 중국의 세계관 (2) 월하정인 01-11 845
14887 [중국] 동이족을 연구했던 중국의 유사역사학자 하광악 (10) 고이왕 01-11 2498
14886 [한국사] 고려군 주축이 중무장보병이었다는데 맞나요? (10) 툴카스 01-10 1734
14885 [한국사] 누구의 눈으로 역사를 보는가에따라 시야가 달라진… (2) 스리랑 01-10 44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