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5-19 08:11
[기타] 5.18 시민군 사진
 글쓴이 : 관심병자
조회 : 2,397  

13.jpg

14.jpg

15.jpg

1.png

2.jpg

3.jpg

4.png

5.jpg

6.jpg

7.jpg

8.jpg

9.jpg

10.jpg

11.jpg

12.jpg
.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그노스 17-05-19 08:53
 
앞으로 군의 수준을 향상 시키기 위해 통일된 후에는 징병제를 벗어나 모병제로 전환되어야 한다고 개인적으로 생각해 왔습니다만...

이렇게 군필로 보여지는 시민군의 사진을 보면, 다른 생각도 듭니다.

로마 공화정에서 제국으로 넘어가던 과도기 시대에도 징병제에서 모병제로 전환되며 시민들과 원로원 의원들이 무기를 내려놓음으로서 민회와 원로원이 점차 국가 경영의 주도권을 잃어갔던 것을 기억한다면...

칼을 내려놓는 자, 권력도 잃는다라는 옛말이 생각납니다.
     
꼬마러브 17-05-19 09:01
 
모병제로 전환할 때 생길 수 있는 또 다른 문제점은, 국방의 의무가 결과적으로는 가난한 사람에게만 부여된다는 겁니다.
실제로 미국의 군대들을 보면 하층민의 비중이 높은데요..
생각해 보아도, 자유를 박탈당하고, 어쩔 때는 목숨을 걸어야 되는 집단인 군대에서 돈을 벌어오겠다는 사람은.. 부자가 아니라 가난한 사람일 수 밖에 없겠지요.
결국, 국방의 의무는 가난한 사람에게만 주어지는 반면, 부자는 공짜로 국방서비스의 혜택을 보는..비상식적인 구조로 변질될 수 있습니다.

게다가 통일 이후면, 남한과 북한사람들의 '부의 차이'가 극명히 나타날텐데, 여기에 모병제를 실시한다면.. 결과적으로 군대에는 가난한 북한 사람들이 주류가 될 것이고

이는 위험할 수도 있겠다..하는 개인적인 망상이 드는군요.
모병제는 시기상조인 듯 합니다.
          
그노스 17-05-19 09:19
 
헐...대한민국 인민군
               
오롤로이요 17-05-19 19:46
 
인민군이라는건 5.18 광주 민주화 운동에 북한이 개입했다고 생각하는 건가요? 아니면 일반인이 무장해서 인민(People)군인 건가요?
                    
그노스 17-05-19 20:29
 
?
무슨 말씀이신지 이해가 안가는데, 전 꼬마러브님 글에 댓글을 단 것입니다.

통일 이후에 모병제를 실시한다면 한국 군대에는 가난한 북한 사람들이 주류가 될 것이고 이는 위험할 수도 있겠다고 제게 말씀하시길래, 그럼 대한민국에 인민군이 다수가 되겠다고 댓글단 것입니다.
          
Lancelot 17-05-19 16:08
 
그래서 짱꼴라놈들으 배워서
렐리트 집단만 가시는가?
     
Banff 17-05-19 09:21
 
원글과는 별개의 논의이긴 하지만,

인구절벽이 눈앞인 국가에서 모병제 논의는 사치.  70년대때 100만명 넘던 신생아수가 올해내년 30만명대가 예상된다 하죠.  조만간 군복무 3년 5년 늘어나야 될걸 걱정해야할겁니다.
          
촐라롱콘 17-05-19 10:27
 
징병제를 계속 유지하자면...... 여러가지 다른 문제들은 제쳐두고라도...

군 내부에서 끊임없이 벌어지는 사건사고들은 앞으로도 계속 우리사회가
감당해야 할 겁니다!

아무리 군생활 개선 등 별의별 정책을 시행한다고 해도
때려죽어도 군대체질과는 거리가 먼 사람들은 늘상 존재하기 때문에....

그렇다고 이들 중 대부분은 군생활의 부적응이 사회생활에서의 부적응-무능력으로
이어진다는 것과는 하등 아무런 관련이 없습니다.

참고로 여담이지만 제 경험에 한정된 부분을 말씀드리자면......
군생활 당시 고문관-문제아 취급을 받던 사병들 가운데 10년 이상이 지난
현재에 이르러 보자면
적어도 제가 가끔 만나거나 소식을 듣는 예전 [고문관]출신들은 거의 대부분 오히려
현재의 저보다 사회생활-수입 측면에서 휠씬 잘 나가고 있습니다
(제가 이래뵈도 포상휴가만 2번 갈 정도로 군생활 하나는 잘했다고 자부하지만..^^::) 

군대체질이 아닌 이들까지 싸잡아 가두어놓는 징병제가 계속 유지되는한
총기난사, 자살, 무장탈영 등의 문제는 앞으로도 우리사회가 감당할 수 밖에 없을
것입니다!
               
Banff 17-05-19 12:03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4&oid=417&aid=0000240678

당장 올해 신생아수 39만명, 2040년 26만명, 2060년 20만명 예상되고 있어요.  남아로만 따지면 20만명도 안되고 곧 10만명대로 떨어진다는 얘기.  지금 태어나는 세대는 가용병력이 없어 국방이 위태할 지경인데, 한가하게 징병모병따질때가 아니죠.
                    
Lancelot 17-05-19 16:00
 
짱꼴라들은 늬덜 씹근페이나 걱정하시고...
     
Lancelot 17-05-19 16:32
 
긍게 빙신아 루비콘강 건넜지 케사르가
박정희도 건넜단다 한강다리를
짱꼴라놈들은 건는겄도 없지?
온리 씹근페이 완쏘이~~완쏘이~~완완쏘이~~~
15억 그지떼 인민공 중공 새이덜...
참 쪽팔린다는 말을 몰라요 그자때섹이들응...
     
Lancelot 17-05-19 16:43
 
이 10섹희 군댄 가기싫고
꼴애 좃족이라고 권린 누리고 싶고
한국인은 주거도 실코
걍 나가 뒤져라 너는 여기서도 뽈 한족색희들 한텐 더 뽈...
늬가슬땅은 어디에도 없는거 같다...
-----------------------
운영원칙 2,3항 상습위반
          
Banff 17-05-20 03:42
 
가생이 운영원칙 2항 욕설금지 위반 신고완료.  잘가라.
탄돌이 17-05-19 12:31
 
5.18 시민군들이 자랑스럽읍니다.

대한민국을 일으켜세우신 분들!
     
Lancelot 17-05-19 16:04
 
어이 탄돌이 좃족자네 왔나?
이젠 정이 다드네 좃족한테  ㅎ ㅎ
     
Lancelot 17-05-19 17:22
 
인젠 좃좃 새이덜 까지 슬슬 까면서
놀고 다니네 그랴 ㅎㅎ
어이~~~부라더 씹쌔들아 컨셉 잘 잡았다 ㅎㅎㅎ
호연 17-05-19 13:26
 
얼마나 분하고 절망적인 심정으로 총을 들었을까요.

군사정권의 광기, 전국적인 정보통제, 미국의 묵인..

세상의 부조리와 맞서 싸우신 용기, 깊이 감사드립니다.
무라드 17-05-19 15:06
 
저때는 이미 다가오는 죽음을 예감한 상황이죠.

37년 전의 모든 아버지들이 내일의 밝은 길을 열어주셨음을...
Lancelot 17-05-19 15:45
 
시민군 아니라 폭도 같은대요?
     
오롤로이요 17-05-19 19:49
 
폭도는 뭔 폭도지? 반란군 종자들이 민주주의를 원하는 집회를 했다고 곤봉, 대검, 총으로 국민을 학살했는데 그래도 그냥 당해야 되나 보네?
     
설민석 17-05-19 20:25
 
게이야 타사이트에서 놀지마라
Lancelot 17-05-19 15:54
 
죽음을 예감해?동족한테 총뿌리 겨누면서?
내참 말을 말어야지 문잰이가 요새 광폭한다고
그게다 진실은 아니랍니다
문잰아 부디 5년만 청렴하그라 재발...
     
무라드 17-05-19 16:05
 
두환이니?
          
Lancelot 17-05-19 16:18
 
두환이가 뉘시까리가 침침해서 글이나 쓰겄냐?
적어도 위오안춘 씹쌔는 나와줘야 않큿냐?
여기도 쫀심이라는게 있는데
아ㅏㅏ..더한놈 보내도 콜이다
간만애 빨래줄 한번 다부지게 풀겄으야..
               
팬더롤링어… 17-05-19 16:55
 
아우 벌레 묻었어~
                    
Lancelot 17-05-19 17:16
 
어우...정차니 붙었었어
헤이~~~똥파리....플리즈~~~
                         
아스카라스 17-05-19 18:44
 
와... 혹시 애국보수에서 오셨어요??
으악 17-05-19 22:20
 
완전 중무장 했구만.. 시민군?
가고오 17-05-19 23:49
 
정신 못차리는 벌레들이 보이네
셀틱 17-05-22 22:59
 
풍선효과.
비닐 장판을 탁 치면 벌레들이 온 방안에 흩어지지...
 
 
Total 13,67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51526
13672 [기타] 병자호란 포로 관련 (8) 관심병자 09:35 451
13671 [한국사] 조선은 자원이 빈곤한 나라가 아니었음. (13) 솔루나 01:19 853
13670 [세계사] 30년 전쟁 레스토랑스 00:25 245
13669 [일본] 일본 사무라이 질문좀 드릴게요 (3) 꼬꼬동아리 07-21 384
13668 [한국사] 한국인 1/10이 노예로 끌려갔다 (팩트체크좀...) (10) 솔루나 07-21 571
13667 [세계사] 콘스탄티노플의 함락 - 1453년 (4) 옐로우황 07-21 689
13666 [중국] [ 기록 관점으로 보는 위치 ]과 [ 현재 중화 관점으로 … 현조 07-21 118
13665 [한국사] 기록 관점으로 보는 북지(北地)의 위치.. [ 고조선(古… (4) 현조 07-21 221
13664 [한국사] 기록 관점으로 보는 오환(烏丸)의 실제 위치.. (2) 현조 07-21 166
13663 [중국] 기록 관점으로 보는 삭방(朔方) ' 고궐(高闕)의 위… 현조 07-21 65
13662 [한국사] 기록 관점으로 보는 누번(樓煩)에 따르는 고조선(古… 현조 07-21 78
13661 [중국] 기록 관점으로 보는 연주(燕州 : 燕)의 위치.. (1) 현조 07-21 81
13660 [한국사] *낙랑군의 인구는 왜 급감했나? (1) 마누시아 07-21 276
13659 [한국사] 낙랑군이 평양에서 요동으로 이사했다고 (2) 마누시아 07-21 206
13658 [한국사] 중국의 동북공정 근황 (6) 레스토랑스 07-21 1188
13657 [한국사] 중국은 고구려를 역사적으로 어떻게 생각했는가? (3) 설설설설설 07-20 1034
13656 [한국사] 원나라 때의 민족 계급에 대해 질문드립니다. (12) 샤를마뉴 07-20 1043
13655 [한국사] 고려 황제복식 (5) 인류제국 07-20 1214
13654 [한국사] 신채호가 본 중국인의 특성 (4) 솔루나 07-20 1185
13653 [세계사] 4200년전 기후변화 사건과 아카드 제국의 붕괴 옐로우황 07-20 410
13652 [한국사] 신채호가 본 압록강의 위치 (3) 솔루나 07-20 651
13651 [한국사] 삼한(三韓)의 의미 솔루나 07-20 364
13650 [몽골] 몽골인들과 몽골의 풍경.JPG (4) 샤를마뉴 07-20 1636
13649 [중국] 서해(西海)의 위치.. (13) 현조 07-19 1074
13648 [한국사] 현 신강성(新彊省) 동부의 포창해(蒲昌海) = 발해(渤… (1) 현조 07-19 237
13647 [한국사] 현 청해성(靑海省) 동남부의 성숙해(星宿海) = 발해(… 현조 07-19 166
13646 [한국사] 에도시대 일본 유학자 코벨 그리고 복기대 (1) 풍림화산투 07-19 126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