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7-15 21:15
[기타] 2000년 전 고대 로마인들이 만든 콘크리트 수준
 글쓴이 : 샤를마뉴
조회 : 1,497  

1.jpg

2.jpg

3.jpg




20세기 중반의 콘크리트 구조물은 50년을 채 못 가고 부스러지고 

최근에야 수명이 100년 정도로 늘어났지만

2000여 년 전 고대 로마인들이 만든 콘크리트 방파제는 2000년이 넘는 시간 동안

바닷물을 직빵으로 맞아가며 견디고 있습니다.

근데 오히려 이렇게 오래 견딜 수 있던 이유가 바닷물입니다.

왜냐면 로마인들이 만든 콘크리트는 바닷물을 머금으면 화학반응을 일으키며

새로운 희귀 광물로 바뀌는 과정에서 강도가 더욱 강화되기 때문입니다.

고대 로마의 건축가인 마르쿠스 비트루비우스는 기원전 30년에 화산암, 화산재 그리고 석회를

바닷물과 섞어 나무판에 넣고 다시 바닷물이 스며들게 하는 방식으로 콘크리트 제조법을 확립했습니다.

연구진은 분석 결과 고대 로마의 콘크리트에서 구멍이 많은 

'필립사이트'라는 규산염 결정을 발견했는데요

이 연구에서 필립사이트가 알루미늄 토버모라이트 결정과 함께 자라나는 것으로 밝혀졌다고 합니다.

고대 로마의 콘크리트 속 화산재 성분이 계속 바닷물과 접하면서 알칼리성이 높아지고

이로 인해 새로운 광물들이 생겨난 것으로 추정한다고 합니다.

이에 반해 현대의 콘크리트는 한번 굳으면 더 이상 화학반응을 일으키지 않습니다.

고대 로마의 기록에 따르면 최고 품질의 해수 콘크리트는 나폴리만의 화산지대에서 나온 재

그중에서도 이번 연구에 사용된 포주올리의 바닷가 화산재를 이용해 만들었다고 합니다.

근데 '포졸란'으로 불리는 이런 화산회 성분은 세계 도처에서 발견됩니다.

고대 로마인들의 지혜가 온실가스 감축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합니다.

고대 로마의 콘크리트에 들어간 석회석은 무게가 현대 포틀랜드 시멘트에 비해 10% 미만이며

가열 온도도 3분의 2 수준이라고 합니다, 또한 로마 콘크리트에 들어가는 시멘트는 

석회암에 열을 가해 만드는데 이로 인해 방출되는 이산화탄소가

지구 전체 방출량의 5%나 차지한다고 합니다. 하지만 고대 로마인들의 콘크리트처럼

수명이 수천 년으로 늘어난다면 시멘트도 덜 쓰고 친환경적이며

그에 따라 자연히 이산화탄소 배출량도 줄어들 것이라고 합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레스토랑스 17-07-15 21:36
 
     
샤를마뉴 17-07-15 21:37
 
레스토랑스 님 댓글 보면 아기자기한 그림들이 많이 보이는데

직접 만드시는 거예요?
          
호랭이해 17-07-15 21:55
 
Dc활동하시는듯하네요
콘은 보아하니 유로파쪽인가
국산아몬드 17-07-15 23:37
 
화산재가 그리 흔한가요?
     
레스토랑스 17-07-15 23:51
 
이탈이아에 화산이 많아서 흔한듯
 
 
Total 15,76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66553
15762 [기타] 몽골을 고전하게 만든 남송 (1) 응룡 15:19 277
15761 [한국사] 이 그림에서 신기한걸 발견했네요... (12) 북명 13:52 253
15760 [한국사] 후발해운동을 염두하지 않은 인하대의 고려 국경지… (21) 히스토리2 10:37 225
15759 [한국사] 한국의 실증사학 (2) 히스토리2 10:14 143
15758 [한국사] 지형도로 본 고려 전기 북방의 이해 (3) 감방친구 07:51 273
15757 [한국사] 거란(요) 동경의 교치상 추정 (3) 감방친구 06:54 149
15756 [한국사] 학계 통설 비정으로 본 고려 전기 북계 (9) 감방친구 05:12 196
15755 [일본] 정한론에 대한 간략한 정리 히스토리2 01:27 203
15754 [일본] 일본의 천황제 2 히스토리2 01:16 113
15753 [일본] 일본의 천황제 1 히스토리2 01:12 185
15752 [세계사] 역사적 세계 인구 변화 Irene 00:13 254
15751 [기타] 고죽국, 낙랑 관련 - 삼국유사, 한단고기, 관자, 대명… 관심병자 04-20 126
15750 [한국사] 고구려 초기 도읍지(삼국사기) 남북통일 04-20 228
15749 [기타] 근대 시기 청나라(만주) vs 일본 국력 차이 (4) 고이왕 04-20 359
15748 [한국사] 북주서-고구려의 영토는 요수를 건너 2000리이다. (9) 남북통일 04-20 250
15747 [한국사] 고구려 안시성 위치에 대한 추정 (2) 감방친구 04-20 365
15746 [한국사] 고려 북계=요동에 이르렀다는 것이 헛소리인 이유 (12) 고이왕 04-20 352
15745 [한국사] 고구려 요동성이 지금 요양인 이유 (18) 고이왕 04-20 321
15744 [기타] 고구려의 마지막 군주 보장왕 (6) 응룡 04-20 474
15743 [한국사] 거란 동경도 지역 주요 주의 위치 지도 (3) 감방친구 04-20 219
15742 [한국사] 평양성주 장군 검용을 보고 드는 생각 (4) 히스토리2 04-20 378
15741 [한국사] 고구려 평양성(현재 평양) (2) 고이왕 04-19 598
15740 [한국사] 현재 알려진 고구려 성 배치도 (11) 고이왕 04-19 674
15739 [한국사] 고구려 초창기 수도 (8) 고이왕 04-19 523
15738 [한국사] 광개토대왕비는 어디에 있었을까? (5) 히스토리2 04-19 396
15737 [한국사] 당나라 평주 북평군 형세도 (5) 감방친구 04-19 265
15736 [한국사] 발해 지도 (4) 고이왕 04-19 52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