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09-14 14:14
[한국사] 백제는 왜와 교류했나?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1,460  

http://imgnews.naver.net/image/081/2016/12/30/SSI_20161229182848_99_20161230033941.jpg?type=w430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sid1=001&oid=081&aid=0002786545


ㅡㅡㅡㅡㅡㅡㅡ
금동관은 일본 왕족이 머리에 쓰던 것으로 나라현 후지노키 고분에서 출토됐다. 실제 유물과 똑같은 높이 35㎝, 둘레 52㎝ 크기로 동판에 금도금을 했다. 국내 연구진의 자문과 일본 현지 실측 이후 아말감 도금 등 전통 기술로 복원한 것에 의미가 있다. 6세기 중·후반 무덤으로 보이는 후지노키 고분은 백제 고유의 무덤 양식인 횡혈식 석실분(굴식 돌방 무덤)으로 공주 무령왕릉에서 출토된 백제 유물과 모양이나 장식이 비슷한 금동관, 금동신발 등이 출토돼 백제문화의 영향을 크게 받은 것으로 관심을 끌었다.

김경환 소장은 “내년 상반기 중 상설전시실에서 이 금동관을 일반에 공개하겠다”며 “후지노키 금동관 복원은 일본에 전파한 백제기술문화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는 것으로 앞으로 중국과 일본 등 해외 백제유물 복원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ㅡㅡㅡㅡㅡㅡㅡㅡ

일본땅에서
ㅡ 지배자 관모도 백제 것
ㅡ 허리띠도 백제 것
ㅡ 복식도 백제 것
ㅡ 무덤 양식도 백제 것

이런데 단순히
ㅡ 영향을 줬다
ㅡ 교류했다
ㅡ 기술을 전파했다

라고 서술하는 게 납득이 가십니까?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설설설설설 17-09-14 15:06
 
후지노키는 처음알았네요.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794778&cid=49332&categoryId=49332
- 에다후나야마고분 -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22&aid=0000123266
백제 중앙관리에서 제작 후 지방관리들에게 하사하던 백제식 금동관도 열도에서 그대로 출토됬죠.


개인적으로 백제와 왜의 관계는 처음에는 확실히 상,하의 관계로 구분되어 있었지만
백제의 지속되는 전란으로 인해 백제말미에는 수평적인 관계로 변모되어 갔다고 생각됩니다.
똥개 17-09-14 15:09
 
어차피 백제 왕족이 지금도 일본 천왕이죠~
도배시러 17-09-14 17:07
 
백제 왕조가 이주했다고 보는게 맞는거죠.
     
감방친구 17-09-14 20:42
 
이런 말은 아주 위험하고 무책임한 언사입니다
그러면 일본이 백제의 계승국이라는 말입니까?
그렇지 않아도 일본놈들이 백제는 한국과 무관하다며 지랄뻐대는 상황인데

그러면 백제는 중국 것도 되고 일본 것도 되는,
한국과 무관한 것이 되는 꼴이 아닙니까

저런 유적ㆍ유물이 출토되는 것은
왜땅이 백제의 식민지거나 해외영토내지 분국이었다는 증거가 되는 것 아닙니까
          
도배시러 17-09-14 21:41
 
금관이나 왕릉이  분국의 상징이 될수있을가요 ?
     
drizzt0531 17-09-15 04:49
 
백제는 왕자들을 해외로 보내 개척하고 다스리게 하여 필리핀까지 (흑?국) 그 세력이 뻗어나가 있었다고 알고있습니다.  물론 왜국도 예외는 아니지요.
패닉호랭이 17-09-14 18:31
 
그저 멀티일뿐
꼬마러브 17-09-14 18:47
 
일본의 역사는 한반도계 국가 (특히 백제)의 분국에서 시작하지요.
진실게임 17-09-14 21:42
 
왕가의 입장에서 보면 그냥 한 집안이 바다 이쪽 저쪽을 다스리고 산 거죠.

누가 왕에 오르냐에 따라 이 쪽이 촌수가 높을 적도 있고 저 쪽이 높을 때도 있고
무슨 본국 분국 따질 일도 없고
이 쪽에서 요새 좀 쫄리니까 애들 보내줘라 하면 보냈다가 적응 안되고 난 돌아갈래 하면 또 다시 돌아가고 그런 식일 듯.
권선비 17-09-15 00:20
 
일본 정부는 자기 자랑스러워해야 할 고분을 비공개로 하죠.
모든 부장품이 백제 것인데, 사람은 일본사람이라고 하니 세계 역사학자들은 웃지요.
일본 왕 자신이 백제인 핏줄이라고 했는데..
도련님납쇼 17-09-15 14:52
 
일본은 천황뿐 아니라 정치인들도 백제계혈통 많다고 들었네요
 
 
Total 16,11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69304
16112 [한국사] 백제와 고구려 관계의 미스테리 (24) 감방친구 13:46 510
16111 [한국사] 중국보다 후기 조선에서 화기 관련 운용법이 발달했… (1) 고이왕 05-25 638
16110 [기타] 맥족/예족/예맥족의 구분과 의미 (6) 관심병자 05-25 641
16109 [한국사] 신라구(新羅寇) 또는 신라 해적(新羅海賊 (2) 히스토리2 05-25 686
16108 [중국] 제국의 상점 -13행의 성립과 발전 (2) 히스토리2 05-25 186
16107 [중국] 광동체제의 성립과 13행 (1) 히스토리2 05-25 143
16106 [기타] 일본 열도가 통일신라 때 (4) 집정관 05-24 1093
16105 [한국사] 일본 김태렴 사건 만화 (6) 호랭이해 05-24 1097
16104 [한국사] 고조선 배경인 드라마 내년에 나온다고 합니다. (18) lanova 05-24 923
16103 [한국사] 신라어와 발해어가 유사했다는 증거 중 하나가... (12) 고이왕 05-24 1200
16102 [기타] 중국판 환빠지도 (5) 고이왕 05-24 1119
16101 [한국사] 중국의 역사 교과서의 한반도 표시 수준(펌) (5) 고이왕 05-24 818
16100 [한국사] 고구려 갑옷 복원 그림 (4) 고이왕 05-24 775
16099 [한국사] 식민지근대화론비판] “이밥에 고깃국은 조선시대 … (2) 고이왕 05-24 393
16098 [기타] 치매에 걸렸던 '얄타회담' 3개국 정상 (한반도… (1) 히스토리2 05-24 466
16097 [한국사] 김옥균을 암살한 홍종우........홍종우와 조선의 길 2 히스토리2 05-24 296
16096 [한국사] 김옥균을 암살한 홍종우........홍종우와 조선의 길 1 히스토리2 05-24 284
16095 [한국사] 역사 연구가 종교에 결탁하는 것에 반대합니다 (2) 감방친구 05-24 204
16094 [중국] 패왕별희(覇王別姬): 역사상 가장 유명한 허위보도 (1) 히스토리2 05-23 489
16093 [한국사] 히스토리님 평양성관련 (11) 스파게티 05-23 300
16092 [한국사] 토기에 대해서...진품과 가품은 어떻게 구분을 하는… (8) 히스토리2 05-23 245
16091 [한국사] 고구려 영토와 토욕혼 (12) 남북통일 05-23 604
16090 [기타] 집정수까(cyka))의 논리 요약본 (27) 위구르 05-23 274
16089 [기타] 부적절 게시물 잠금(종교글) (27) 집정관 05-23 530
16088 [한국사] 신라의 요동정벌(오골성) ......고구려 평양 요동설 (13) 히스토리2 05-23 979
16087 [기타] 모용선비의 나라 토욕혼 (3) 히스토리2 05-23 484
16086 [한국사] 고구려 실제 강역에 대한 논의 (25) 감방친구 05-23 82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