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10-12 22:38
[세계사] 라면 박스에 들어있던 흔한 쓸모없는 원나라 고서
 글쓴이 : 레스토랑스
조회 : 1,658  

http://image.fmkorea.com/files/attach/new/20171012/486616/428381950/804018134/0e5ce1ba7e0320b1fcf2eb05bc03cccf.png


당시 경주손씨 종가 종손 송동만씨가 쓸모없다 생각하여 이 고문서를 버릴려고 라면 박스에 넣어 창고에 보관하고는 까먹음

 

동만씨가 죽고 아들 손성훈씨가 대를 이어 물건들을 관리, 보수를 하려다 도난 사건이 생기자

 

한중연장서각에 기탁하기로 하고 짐을 옮기던 과정에서 연구원 안씨가 라면박스에 담긴 '쓸모없는 책'을 발견했는데

 


이 책이 바로 지정조격 이라는 것으로 원나라 시절 만들어진 법전

 

문제는 지정조격 원본과 판본 모두 역사의 흐름 동안 파괴되고 유실되어 전 세계 학자들이 포기하고 있었는데

 

전 세계 유일무이한 지정조격이 라면박스 안에서 거의 훼손되지 않은 상태로 발견됬으니....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감방친구 17-10-12 22:51
 
대박!!!

유기니 신집이니 삼대목이니 하는 우리 고서도 발견되길
감방친구 17-10-12 22:56
 
2002년 4월 경주시 강동면 양동리 경주 손씨(孫氏) 종가의 고문헌 등 유물들을 기탁 받으러 간 한국정신문화연구원(현 한국학중앙연구원)의 안승준 책임연구원은 주인에 의해 버려질 예정이던 라면박스를 가져가 이듬해인 2003년 그 박스 안 고서들의 정체가 1346년 완성된 원나라의 마지막 법전 ‘지정조격(至正條格)’의 일부임을 발표한다. 거의 660년 가까운 세월을 견뎌내고 극적으로 발굴된 이 귀중한 사료는 이후 연구 결과 2007년 세계 유일본으로 밝혀져 국내외 학계의 주목을 받았고 2010년에는 몽골 대통령과 몽골 방문단이 이 유물을 보기 위해 한국을 방문하기도 했다.

감방친구 17-10-12 22:57
 
‘문서계 인디애나 존스’ 안승준 실장, 그 앞엔 ‘할배들’이 줄을 선다

600여 종가의 10만점 고문서 발굴의 주인공
집안의 가보 선뜻, 노인들과의 소통은 ‘정성’
보존 처리 시급한 고문서 수두룩…지역 보관시설 갖춰야
“고문서는 우리 조상의 삶의 전략이자 미래의 통찰이죠”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016&aid=0001254389


유수8 17-10-12 23:42
 
대단하신분.... ㄷㄷㄷㄷ
 
 
Total 14,26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57032
14269 [세계사] 님들 궁금한게 있는데요, 그리스는 어떻게 자신들의 … (16) crocker 10-19 245
14268 [세계사] 중세 유럽 식문화에 대하여 알아보자 (3) 레스토랑스 10-19 482
14267 [한국사] 도올 선생의 황당한 발언 (8) 인류제국 10-19 1044
14266 [세계사] 역사상 가장 끔찍했던 질병 Top 10 (3) 레스토랑스 10-19 757
14265 [기타] 영국의 계급 문화 (1) 인류제국 10-19 606
14264 [한국사] 발해 전성기 강역 (4) 인류제국 10-19 759
14263 [한국사] 고구려 전성기 강역 (4) 인류제국 10-19 756
14262 [한국사] 4~7세기 고구려vs중국(선비족 계열) 일략 (11) 감방친구 10-19 722
14261 [기타] 역사상 가장 거대했던 기업 (5) 레스토랑스 10-18 1181
14260 [한국사] 중국 문헌으로 보는 마한(삼한) 외교 1 (4) 도배시러 10-18 710
14259 [한국사] 노영민 주중대사의 역사 및 중국 인식 (2) 감방친구 10-18 599
14258 [한국사] 수원화성박물관 정조 갑옷, 투구, 옥구 보도 (3) 오오오 10-18 758
14257 [세계사] 유럽 역사상 최고의 전략가, 나폴레옹 보나파르트 (13) 레스토랑스 10-18 845
14256 [기타] 나나이족 인류제국 10-18 826
14255 [한국사] 해인사 불상 X-레이 찍어봤더니… 엄빠주의 10-18 1350
14254 [기타] 고대 한국·중국 경계 갈석산은 산서성 남단 (2) 인류제국 10-17 875
14253 [기타] 中 역사왜곡 심각, ‘광개토왕비, 중화민족의 비석예… (10) 인류제국 10-17 1098
14252 [세계사] 약 2000년전 고대시대 국가 수준 (3) 레스토랑스 10-17 1412
14251 [한국사] 주구묘와 전방후원분(한국 학명 장고형 고분) (11) 감방친구 10-17 783
14250 [한국사] 사극속 고려시대 곤룡포 인류제국 10-17 991
14249 [기타] 제 생각에 장궁과 각궁 비교는 (3) 툴카스 10-16 1216
14248 [세계사] 전성기 시절 이슬람 수준 (10) 레스토랑스 10-16 2268
14247 [한국사] 역사책 비싸게 샀습니다 (48) 닥터그리어 10-16 1091
14246 [한국사] 삼국지 위서 동이전과 마한(백제) (3) 감방친구 10-16 619
14245 [한국사] 중화인민공화국의 관점으로 보는 요주(遼州) ' 요… (15) 현조 10-16 520
14244 [한국사] 서로마 대 고구려 (5) 고이왕 10-16 1038
14243 [한국사] 양양서 높이 8.7㎝ 금동삼존불 발견 (1) 엄빠주의 10-16 139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