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11-12 23:55
[기타] 中 최고쌀 ‘우창미’ 기원은 조선
 글쓴이 : 햄돌
조회 : 1,493  

<앵커 멘트>

어제(3일) 중국 제일의 쌀, 우창미를 소개해 드렸는데요,

중국인들이 천하일미로 치는 이 우창미를 만든 사람들은 바로 조선족이라고 합니다.

중국 쌀의 역사는 파란만장했던 질곡의 조선족 역사, 그 자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라고 합니다.

강민수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중국 헤이룽장 평야, 그중에서도 자연환경이 좋은 우창, 그리고 그 우창에서도 최고로 꼽히는게 바로 민락현의 쌀입니다.

민락현은 조선족 마을 입니다.

마을 곳곳에 있는 이런 벽화들은 이곳이 우리와 다르지 않은 한민족 임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구한말부터 먹을 것을 찾아 이주해온 조선족들이 이곳에 정착해 논을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인터뷰> 금천(민락현 주민) : "장화도 없이 맨발 바람으로 찬물에 들어가 개간했다고 그러더라고요. 아버지 이상들이 싹 다, 한족들을 할 줄 모르니까..."

흑룡강성 정부가 펴낸 책에는 조선족들이 1895년 처음 우창에 들어온 것으로 돼 있습니다.

정착 과정에서 중국인들에게 설움을 당했고, 

<녹취> 故 서명훈(전 하얼빈시 민족종교사무국 부국장/흑룡강신문사 제공) : "민국정부에서 조선 사람한테 토지를 개척 못하게 했어요."

일제 강점기에는 일본인들에게 설움을 당했습니다.

<녹취> 이춘실(하얼빈 조선족 예술관 부관장) : "(1920~30년대에는) 강제이민으로 일본사람에게 끌려온 분들도 많고, 지주의 땅을 부치거나 황무지 진짜 돌들을 손으로 걷어내면서..."

하지만 조선인들은 끝까지 살아 남았습니다.

황무지를 옥토로 일궜고, 지금 가장 각광받고 있는 도화향미 품종개발도 조선인이 해냈습니다.

중국인이 펴낸 '흑룡강 벼농사 발전사'라는 책에는 벼농사 공훈자 43명이 나오는데, 이가운데 조선족이 무려 39명이나 포함돼 있습니다.

헤이룽장 우창시 민락현에서 KBS 뉴스 강민수입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도배시러 17-11-12 23:59
 
     
장진동 17-11-14 02:10
 
한국재래종 아끼바리 (칼로스종)입니다.
전쟁망치 17-11-13 00:06
 
한족들은 쌀민족이 면서 의외로 북방에서의 쌀농사에는 취약한가?
     
햄돌 17-11-13 00:25
 
뭔 소리임?
     
황금 17-11-13 01:31
 
중국은 땅이 엄청 넓습니다. 화북평원 같은 경우는 세계적인 밀 생산지이고요, 양쯔강 이북은 밀이 주식입니다. 양쯔강 이남으로는 쌀이 주식이죠. 즉, 수억 명의 중국인들이 밀을 주식으로 먹는다는 소리입니다.
          
장진동 17-11-14 02:08
 
만토우(개떡) 주식 맞습니다
               
황금 17-11-14 10:42
 
만터우는 개떡이 아니라 중국식 빵입니다. 속에 아무것도 들어있지 않는 밍밍한 맛으로 밥처럼 먹습니다. 북부 중국인들은 만터우를 비롯해 면 요리 같은 밀가루 음식을 주식으로 먹죠.
                    
장진동 17-11-14 22:19
 
실제먹어보면 개떡 하고 똑같아요 한국식표현으로 개떡하면 됩니다 짱깨음식를 폄하하는거  아닙니다 ^^
 
 
Total 15,19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63937
15192 [한국사] 녹주 압록군의 위치 문제 (8) 감방친구 02-24 140
15191 [한국사] 마오쩌둥"요동은 조선땅" 동북공정 끝ㅋㅋㅋ (1) 후안무치 02-24 446
15190 [한국사] 다 명도전의 일종입니다....+ 세형동검형 화살촉(몽골… (5) history2 02-24 189
15189 [한국사] 수집유물 2 (5) history2 02-24 212
15188 [한국사] 제가 수집한 유물입니다 (15) history2 02-24 332
15187 [한국사] 이 정도면 거의 히틀러 하고 동격 아닌가?? (16) 징기스 02-24 450
15186 [기타] 책 추천)반중국역사 (오랑캐 주변국 지식인이쓴,상상… (2) 고이왕 02-24 193
15185 [한국사] 5) 환단고기에서 밝혀주는 역사 (3) 스리랑 02-24 292
15184 [한국사] 한중일의 역사왜곡을 할인가격에 득템 ㅋㅋ (4) 징기스 02-24 299
15183 [한국사] 신친일파가 몰려온다!! 징기스 02-24 337
15182 [한국사] 정안국의 위치 (7) history2 02-24 338
15181 [한국사] 정안국 수도, 서경 압록부의 위치(주류 사학계의 입… (3) history2 02-23 198
15180 [한국사] 정안국 수도, 서경 압록부(발해5경)에 대한 정약용 선… (19) history2 02-23 165
15179 [한국사] 대동강 평양과 백제 도성의 거리는 ? (6) 도배시러 02-23 259
15178 [일본] 일본인의 조상은 누구? 하프로 Y 와 모계 DNA Korisent 02-23 331
15177 [기타] 오우야 꿈에도 나올것 같은 명언이네요. 남북통일 02-23 187
15176 [일본] 동아게시판에서의 마지막 답변 (12) 연개소문킹 02-23 260
15175 [한국사] 개인적으로 고구려의 열도진출이 왜 환빠라는건지 … (7) 남북통일 02-23 265
15174 [기타] 어떠한 분의 논리 (1) 남북통일 02-23 126
15173 [세계사] 펙트로 연개소문킹 조지기 (3) 그만혀 02-23 268
15172 [한국사] 제가 쓴 정안국에 대한 질문의 답 입니다.....오류시 … (17) history2 02-23 101
15171 [기타] 경계선지능이란 무엇인가 Marauder 02-23 86
15170 [한국사] 요동주민의 반 이상이 고려인(발해고성 ---정몽주) (5) history2 02-23 312
15169 [한국사] 저 사람은 빡대가리 경계선지능이하인지 모르겠는데 (38) 연개소문킹 02-23 144
15168 [한국사] 역사 팔아먹으라고 국가가 해 마다 1천억 원을 지원… (2) 스리랑 02-23 263
15167 [일본] 정리글 (12) 연개소문킹 02-23 161
15166 [한국사] 신라의 열도 침략. (9) 남북통일 02-23 49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