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11-14 00:04
[한국사] 4000명 vs 3000명 영원산성 전투
 글쓴이 : 레스토랑스
조회 : 987  

http://image.fmkorea.com/files/attach/new/20171113/486263/789752372/835931447/aa44f738acd86babcff3529b7f2a291e.JPG


1592년 음력 8월23일~25일

영원산성 전투

 

원주 목사 김제갑은 1591년 68세라는 늙은 나이로

원주목에 부임하였으며,

임진왜란이 발발하던 해에는 69세라는

상당한 고령이었다

 

김제갑은 개전 초기에 도순변사 신립이

최종 방어전을 펼칠때

신립의 부대에 수많은 군수품을 지원했었고,

때문에 원주목에는 군수품이 많이 부족한 상태였다

 

음력 8월 중순

모리 요시나리가 이끄는

왜4군은 동해안을 따라 북상하며

강원도의 각 도시를 큰 저항 없이 점령하였다

 

http://image.fmkorea.com/files/attach/new/20171113/486263/789752372/835931447/f53745ec8b03d4f0ade8da72c94ec9dd.JPG

이에 원주 목사 깁제갑은

원주목의 조선군과 의병, 백성 도합 4000여명을 이끌고

원주에서 동쪽으로 30리 떨어진

영원산성으로 피란하였다

 

음력 8월23일

김제갑은 휘하의 박종남이라는 장수에게

병력을 이끌고 가리평이라는 곳에 매복하고 있으라 명령했다

 

하지만 박종남은 군령을 가벼이 여겨

함부로 휴식을 취하다가

왜군의 기습을 당해 병력을 모두 잃고

홀로 돌아왔다

 

원주목을 점령한 모리 요시나리는

3000의 병력을 뽑아 영원산성을 공격하기로 결정하였다

 

음력8월25일

원주목사 김제갑은

공격해오는 왜군에 맞서 혈전을 벌였으며

총탄에 맞아 몸을 가누기 어려운 상태에서도

활을 쏘며 분전하다 결국 전사하였다

 

김제갑의 차남 김시백이 부친의 시신을 수습하려다가

조총에 맞아 전사하였고,

김제갑의 처 이씨 역시 충격을 받고 xx하였다

 

이에 사람들이 한 가문에서 충.효.열 이 모두 나왔다고 하며

그들을 추모하였다

 

원주목사 김제갑의 발빠른 대응 덕분에

원주목은 강원도의 각 지역 중 유일하게 백성들을 피란 시킨 곳으로 남았다

 

모리의 왜4군은 원주를 점령하는 것은 성공하였으나

이 전투로 인해 큰 피해를 받아

다소 진격이 지체되는 결과를 낳게 되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6,66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666 [기타] 한국사 미스테리 60가지 관심병자 13:57 363
16665 [기타] 16세기 서양인들이 인식하고 있던 코리아(조선)? (2) 관심병자 12:44 451
16664 [일본] 일본을 지배한 한국인 (3) 마마무 05:23 1001
16663 [한국사] 고(구)려의 결혼예물....jpg (11) Attender 12-15 1521
16662 [한국사] 신라.. 새롭게 만든 네트워크연합, 가라.. 칸들의 네… (4) 피닉 12-15 897
16661 [한국사] 임나일본부설이 개소리인 이유 (2) BTSv 12-15 753
16660 [기타] 후한 요동속국 위치 관심병자 12-14 512
16659 [한국사] 태조왕 차대왕 신대왕 관계가 배 다른 형제 일까요 … 뉴딩턴 12-14 495
16658 [한국사] 고구려은 원래 농경민족였지만 생업에서 목축과 수… (9) 뉴딩턴 12-13 1181
16657 [한국사] 가야 토기 무더기 발굴, 함안 우거리 대규모 가마터..… Attender 12-13 858
16656 [기타] 북경의 '고려영'=번한의 용도성,연개소문이 … (3) 관심병자 12-13 918
16655 [기타] 서언왕 관심병자 12-12 467
16654 [기타] 조선은 언제 서양개혁을 했어야 해야하나요? (24) 뉴딩턴 12-12 1153
16653 [기타] 동이(東夷) (3) 관심병자 12-11 928
16652 [기타] 성군의 위민치세 (15) 야인정벌 - ① 여진족 개관 (3) 관심병자 12-11 526
16651 [한국사] 夷(이)의 어원 ㅡ 추가 및 수정 (6) 감방친구 12-11 625
16650 [한국사] 중국 상고음 사이트 재밌네요 (4) 호랭이해 12-11 903
16649 [한국사] 夷(이)의 어원에 대해서 (3) 감방친구 12-10 651
16648 [기타] 동이족이란 말이 뭐 좋은 뜻인줄 아는 사람이 꽤 있… (16) 토막 12-10 1092
16647 [기타] 내가 어떻게 한국사를 사랑하게 되었는가 (11) 도수류 12-10 671
16646 [한국사] 풍납토성와 해남 옥녀봉 토성 과연 마한의 토성들인… 뉴딩턴 12-10 561
16645 [한국사] 일제강점기 관련 일본 다큐멘터리 BTSv 12-10 670
16644 [기타] 자신의 의견을 반박하면 무조건 식뽕, 일베로 몰아가… (6) 남북통일 12-09 519
16643 [한국사] 작년에 갔던 연개소문이 돌아왔구먼 (2) 감방친구 12-09 616
16642 [한국사] 요서에 낙랑군과 요동군이 있었나요? (8) 도수류 12-09 348
16641 [한국사] 중세한국 역사지도 (17) 도수류 12-09 1025
16640 [한국사] 한민족은 동이족이므로 동이족의 역사는 모두 한국… (4) 남북통일 12-09 44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