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7-12-24 13:06
[한국사] 한반도 한사군이 불가능한 아주 간단한 근거 2
 글쓴이 : 밥밥c
조회 : 808  

⑪ 요동속국(遼東屬國)
遼東屬國, 故邯鄉, 西部都尉, 安帝時以為屬國都尉, 别領六城, 雒陽東北三千二百

六十里. 昌遼, 故天遼, 屬遼西.[1] 賔徒, 故屬遼西. 徒河, 故屬遼西. 無慮, 有醫無
慮山. 險瀆,[2] 房
료동속국(遼東屬國), 옛 감향(邯鄉)이며, 서부도위(西部都尉)가 (다스린다). 안제

(安帝) 때에 속국(屬國)으로 도위(都尉)를 삼았으며 별도로 6개의 성을 다스린다.

 락양(雒陽)에서 동북쪽으로 3260리 떨어져 있다.

1) 창료현(昌遼, 교려, 창려), 옛 천료(天遼)이며 요서(遼西)에 속했다.[1] 
2) 빈도현(賔徒, 빈종), 옛 요서(遼西)에 속했다. 
3) 도하현(徒河), 옛 요서에 속했다. 
4) 무려현(無慮), 의무려산(醫無慮山)이 있다. 
5) 험독현(險瀆),[2] 
6) 방현(房)
[1] 何法盛 晉書 有青城山. 하법성(何法盛)의 진서(晉書)에 청성산(青城山)이 있다고 했다.
[2] 사기(史記)에서 말하기를 왕험(王險)인데 위만(衞滿)이 도읍한 곳이라고 했다.
 
요사지리지는 중국 정사 25사중 하나로서 본래 '요사'의 지리지 부분입니다.
일단 '요사'에서도 한반도 안에서의 '한사군'은 불가능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러나, 요나라는 고려시대의 국가이므로 당대의 기록이라고 말하기에는 충분하지 않죠.
 현재의 주류사학에서는 고조선의 왕검성이 한반도 평양에 있다고 주장하지만,
 실제 한나라의 기록중 일부이며, 정사 25중 하나인 '후한서'의 지리지를 보면
 왕검성은 한반도가 아닌, 요서지방에 있다고 기록되어 있습니다.
황하이남인 하남성 낙양에서 3260리 떨어져 있기에 북경인근일 수 밖에 없지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밥밥c 17-12-24 13:07
   
http://www.gasengi.com/main/board.php?bo_table=EastAsia&wr_id=161640 (이전글)


http://history-backup.tistory.com/305 ( 후한서 지리지, 유주, 11.요동속국)


 '요사'보다는 정사의 기록시기상 신뢰도는 후한서가 월등하게 높을 수 밖에 없죠.

 한나라에 대한 기록의 신뢰는 당연히 한나라에 대한 정사가 가장 우선됩니다.

 단지 이 '후한서'의 기록이 이후로 시기가 지났다고 하더라도 크게 바뀌지 않았음을

 알 수 있습니다.

 이것은 시기상 '후한'과 '요나라'의 중간에 있던 국가들의 정사지리지를 비교해보면

 더더욱 명확해집니다.
꼬마러브 17-12-24 13:09
   
그렇죠. 애초에 위만조선이 요서지역에 위치했으니까 당연히 한사군도 한반도에는 존재할 수 없는 겁니다.
도배시러 17-12-24 13:21
   
요동속국의 위치는 의무려산 부근의 지명
도하현 혹은 창려가 지금의 조양이 아닌가 추적 중입니다.
위구르 17-12-27 14:35
   
위만 근거지였던 요동, 그러니까 아마도 지금의 난하 부근이 아닐까 싶습니다
 
 
Total 18,04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45 [한국사] 인조 고구려 땅이 중국보다 컸어? 인류제국 06-05 910
1544 [한국사] 진한(辰韓)의 위치에 대한 단서 (4) 감방친구 11-03 910
1543 [한국사] 후기 부여 중심지인 장춘 일대의 부여현 지역 (9) 고이왕 02-18 910
1542 [한국사] 고마 - 곰 = 왕검성 = 웅진 (4) 열공화이팅 08-26 910
1541 [한국사] 노론·친일파 세상과 박노자, 한겨레 (6) 마누시아 06-25 909
1540 [기타] 당제국의 군대 (2) 응룡 04-16 909
1539 [세계사] 어디에서 와서 어디로 가는가... (1) 가이눈팅 05-20 909
1538 [기타] 국강상광개토경평안호태왕릉비의 이동에 관하여 (동… (3) 관심병자 05-09 908
1537 [한국사] 역사 날조 중국 태호복희씨 09-05 908
1536 [한국사] 순암선생 환웅 단군고기를 변증하다 두부국 11-29 908
1535 [한국사] 자삭 (14) 대쥬신1054 06-06 908
1534 [한국사] 신라금관과 일제식민사관 (2) 냥냥뇽뇽 12-22 908
1533 [한국사] 유튭 한국사강의 번역2편와서 올립니다. 개념의경 01-26 908
1532 [한국사] 속국 타령과 관련해서 생각해볼 문제..(1) (5) Centurion 08-31 906
1531 [한국사] 강단사학이 욕을 먹는 이유를 모르겠습니다 (15) 프로이 06-14 906
1530 [기타] 고려시대 기병의 무기와 기병전술 관심병자 07-16 906
1529 [한국사] 위서동이전의 누락된 조선과 강역에 대하여 제 견해… (1) 현조 08-05 906
1528 [한국사] 백정 (5) history2 02-10 906
1527 [한국사] 한국의 유사역사학(일부강단 +사이비역사학) (2) history2 03-11 905
1526 [한국사] 우리는 일본 역사학자들이 ‘한반도 지배 논리’를 … (1) 스리랑 03-17 905
1525 [기타] 솔직히 말해서 (5) 인류제국 10-29 904
1524 [기타] 통전과 삼국유사에 나오는 말갈 (4) 관심병자 11-01 904
1523 [한국사] 15일 간의 역사 연구 (7) 감방친구 11-11 904
1522 [한국사] 환단고기라는 책의 출간과정, 이기- 계연수-이유립 (1) 스리랑 04-02 904
1521 [기타] [잡설] 소피스트 식민빠 어그로들이 몇명 보이네요 (1) 환빠식민빠 10-28 902
1520 [한국사] '매국위증, 갱단사학계', 이제 설자리 없다. (2) 인류제국 07-06 902
1519 [한국사] 병자호란전 관련 질문 (23) 웅구리 07-23 901
 <  611  612  613  614  615  616  617  618  619  6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