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1-11 19:04
[한국사] 요수,요하 고지도
 글쓴이 : 도배시러
조회 : 1,262  

> 1177년 기주협우갈석도
1177남송.jpg


> 1136년 화이도
1 화이도1136.jpg
.
> 명나라 지도
1 명지도.jpg
.
> 명나라 지도와 같은 개념의 현대 요하
2-강.jpg
.
.
남송 기주협우갈석도의 소요수는 오늘날 난하 부근

남송 화이도 또한 요수의 서쪽에서 지류가 유입되는데... 소요수라 할수있다.

오늘날 알려진 소요수는 요하의 동쪽에서 유입되는 동요수이다.

그런데

남송시대의 소요수는 서요수라고 해야 할것이다.

남송의 요수는 지류가 서쪽에서 유입되는 강을 찾아야 한다.


결론... 하천의 명칭은 시대마다  변할수있다.

지명보다 하천의 명칭이 변하기 더 쉽습니다.
긴 하천은 상,중,하류에서 명칭이  다릅니다. 같은 강을 위치에 따라 다른 이름으로 부르는 경우가 흔하죠.

현대 요하, 대요하의 서쪽 발원이 시라무렌강인데... 위치가 다르다고 시라무렌 강...
강이 흘러 내려오면 대요하...


※ 기주협우갈석도의 갈석산은 지도의 중심 하단... 황하 하류 측면의 산을 갈석산 으로 간주
그리고 당시 사람들의 좌우 개념도 체크해 보시기를....
禹導河自積石至龍門,南至華陰,東至砥柱;又東至於孟津,東過洛汭,至於大伾,即今成皋是也,或云黎陽山也。禹以大河流泛中國,為害最甚,乃于貝丘疏二渠,以分水勢:一渠自舞陽縣東,引入漯水,其水東北流,至千乘縣入海,即今黃河是也;一渠疏畎引傍西山,以東北形高敝壞堤,水勢不便流溢,夾右碣石入於渤海。 - 송서 黃河 下
.
20180111_182641.jpg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도배시러 18-01-11 19:50
 
■ 한서 지리지. 현도군
玄菟郡, 武帝 元封四年開 BC 107. 縣三.
髙句驪, 遼山, 遼水所出, 西南至遼隊, 入大遼水. 又有南蘇水, 西北經塞外.
현도군 고구려현(髙句驪縣), 요산(遼山)에서 요수(遼水)가 나오는데 요동군 요대현(遼隊縣) 서남에 이르며
대요수(大遼水)로 들어간다. 또한 남소수(南蘇水)가 있는데 서북쪽으로 새(塞) 밖을 지난다.
 
 
Total 16,25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동아시아 게시판 공지사항(2014. 5. 15) (9) 관리B팀 05-16 170852
16257 [한국사] 현 요하 하류 해안선 변화 관련 정보 (28) 감방친구 06-20 394
16256 [한국사] 익산 미륵사지석탑, 20년만에 일제 땜질 떼고 본모습… (5) Attender 06-20 652
16255 [한국사] 현 요동지역의 고대 해안선과 서안평의 위치 (65) 감방친구 06-18 1335
16254 [한국사] 낙랑군 등 전한(BC 1세기) 유주 형국도 시각화 (7) 감방친구 06-17 759
16253 [한국사] 백정이 백인이었다고 선동질하는 위조 족보 노비 출… (10) ep220 06-17 2108
16252 [한국사] 고조선부터 삼국시대(5세기)까지 역사영토 시각화 (13) 감방친구 06-17 941
16251 [한국사] 요서 백제 추적(bc 3세기~ad 5세기) (22) 감방친구 06-16 1027
16250 [기타] 목참판 묄렌도르프 관심병자 06-15 722
16249 [기타] 신라의 마의태자는 어디로 갔나? (4) 관심병자 06-15 1070
16248 [한국사] 장수왕은 남하한것이 아니라 서진 했다. (24) 도배시러 06-15 1657
16247 [한국사] '낙랑군재평양설 증거No.1' 효문묘동종 분석글 지수신 06-14 743
16246 [한국사] 책소개 -- "세계에 널리 자랑할말한 잃어버린 한국의 … (1) Attender 06-13 1260
16245 [한국사] [단독]“임진왜란때 왜적 혼 빼놓은 ‘원숭이 기병대… (4) 패닉호랭이 06-13 2040
16244 [한국사] 김정민박사 강의 - 고대사_ 고구려,부여는 몽골 부… (8) 조지아나 06-13 1266
16243 [한국사] 선비는 부여와 동본 (3) 감방친구 06-13 800
16242 [기타] 한국 전쟁 - 북한군의 침공과 지연전 관심병자 06-11 1580
16241 [한국사] 일본은 왜 김해김씨 족보 발행을 금지 시켰을까? (9) 피닉 06-11 3282
16240 [기타] 반면교사로 삼아야 할 패전사-유재흥 (3) 관심병자 06-10 886
16239 [한국사] 一道安士 복원 열국왕력 3 (7) 지수신 06-10 702
16238 [한국사] 一道安士 복원 열국왕력 2 (4) 지수신 06-10 408
16237 [한국사] 一道安士 복원 열국왕력 1 (4) 지수신 06-10 711
16236 [한국사] 재야사학자 一道安士의 저서, <삼한사의 재조명> 지수신 06-10 443
16235 [기타] 고구려와 거란, 선비 잡설 (3) 관심병자 06-10 655
16234 [세계사] 수서 말갈 부락의 위치 (10) 도배시러 06-09 566
16233 [기타] 黑 검은 용이 휘도는 白山黑水의 땅 (1) 관심병자 06-09 625
16232 [기타] 압록강-마자수-염난수 (2) 관심병자 06-09 275
16231 [기타] 스키타이족 (6) 관심병자 06-09 105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