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2-20 21:45
[한국사] 신미제국의 위치?
 글쓴이 : 남북통일
조회 : 748  

太元七年382 九月,東夷五國遣使來貢方物 

마한, 진한, 번한 대표 5국이 신미제국에서 모여서 동진으로 출발한다는 내용입니다.

신미제국의 경우는 고구려, 백제가 서진 동진과 3~4번 교류할때 20번이나 교류했습니다.(진서 참조)

그리고 이때 서진동진과 교류하면서 얻은 생활용 유물들은 현재 풍납, 몽촌토성에 가장 많이

분포되어 있습니다.(대략 서울 근처에 유물들이 많이 분포되어 있습니다.)

乃出華為持節、都督幽州諸軍事、領護烏桓校尉、安北將軍。撫納新舊,戎夏懷之。

東夷馬韓、新彌諸國 依山帶海,去州四千餘里,曆世未附者二十餘國,並遣使朝獻。- 진서 장화열전 張華

장화를 '지절 도독유주제군사 영호오환교위 안북장군'으로 임명(AD282)하였다. 

이에 장화는 유주의 신구세력들과 오랑캐들을 품었다.

동이 마한에 신미제국'(新彌諸國)이 있어 산에 의지하고 바다를 띠 삼아 유주에서 4천여리나 떨어져 있었다. 

지난 세월동안 내부하지않은 나라가 20 여국이었는데 함께 사절을 보내어 조공 하였다.

북평군, 평주(고죽성, 비여, 노룡현) ~ 장안 2,650리 // 백제 도성 ~ 장안, 6,200리 // 북평 ~백제 6,200 - 2,650 = 3,550

유주 ~ 신미제국 4,000여리 

여기서 유주의 치소는 평주 보다 서쪽에 위치합니다. 4천여리 정도 되네요. (오늘날 북경~노룡 : 약 200km 500리)

문헌적으로 당나라때 백제 도성 부근이 과거(서진) 마한의 신미제국 위치라 볼수있습니다.

그 외 통전, 광개토대왕릉비, 삼국유사도 현 유물이 출토되는 지역을 공통적으로 말하고 있습니다.

즉 실질적인 마한 신미제국의 위치는 공주, 해남, 서울 몽촌, 풍납토성, 나주 정도로 보면 되겠습니다.

여기까지의 자료에 대한 출처는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suts005&logNo=221142670791 방랑자님 블로그가

원문, 번역문 출처가 되겠습니다.

그런데 382년......................? 백제 전성기 시절?

백제가 어디로 가야하나요?

백제 전성기때도 서울 몽촌토성, 풍납토성, 나주, 공주, 해남에서 유물이 나오고, 문헌사료

기록도 일치하는데?

흠....... 어렵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인류제국 18-02-20 21:51
   
신미제국이 뭐에요?

처음들어보네요
     
남북통일 18-02-20 21:53
   
마한에 속해 있던 나라로 알고 있네요
그만혀 18-02-21 12:14
   
신미제국은 해남인근입니다 이 사료 말고도 더 있어요
신미국외 20여국이 진에 조공한 기록이 있음
3번정도 기록에 나옴
     
도배시러 18-02-21 15:05
   
해남 신미제국은 마한강역 4천리를 개무시하고
요사 보다 허위정보가 많은 일본서기를 차용한 작품이죠.

문제는 19회 삼한-진과 교류한 결과물인 서진 유물이 많이 나오는 곳이 어디냐 ?
문헌과 유물이 일치하는 장소 ?

http://www.gasengi.com/main/board.php?bo_table=EastAsia&wr_id=161848&sca=&sfl=mb_id%2C1&stx=likone
          
남북통일 18-02-21 15:16
   
문헌 기록과 유물이 일치하는 몇 안되는 사례죠.
그런데 주류사학계에서는 이에 대해서는 언급도 안하더군요
               
도배시러 18-02-21 15:22
   
백제가 한것이라 우기는 중이죠.
하지만, 백제는 단독으로 가끔 가서 더 좋은 귀족공예품을 받아왔고...
삼한은 집단으로 자주 교역하다보니 싸구려 교역품을 받아와서 한곳에 많이 모아 두었다능...
history2 18-02-21 16:54
   
저는 해남강진 일대에 위치한,,,,,3세기 ~ 4세기 대략 200년간 존재한, 가야도 왜와도 특히 백제와도 분리된 연맹왕국으로 생각이 듭니다....배제는 도륙이라는 표현을 할 정도로 이 신미제국을 싫어했는데요..그건 마한의 정통성을 백제가 아닌 이 침미다례가(신미국 연맹) 중국에서 획득한 이유도 있다고 생각이 듭니다.
아무튼 잃어버린 여러나라 중 연구해 볼 가치가 있는 연맹국가로 생각이 듭니다.
일본의 임나일본부로 이용될 여지가 있기 때문입니다.......우리의 잃어버린 왕국인 정안국, 두막루와 함께 저도 항상 관심은 두지만, 어렵고 또 자료가 부족해서 참 힘들게 하지만 분명 한동안 강력한 세력을 유지하며 중국과 독자교역하고, 일본에 영향을 준 것 만은 분명합니다.
     
도배시러 18-02-21 17:22
   
중국과 독자교역을 가끔한게 아니라 고구려, 백제의 몇곱절로 교역 횟수가 많아요.
조공후 받아온 답례품이 어디에 모여있는지 찾아보면 답이 나옵니다.
 
 
Total 17,39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96 [세계사] 2차 대전 이란으로 피난온 폴란드인 이야기 (1) 고이왕 02-17 755
895 [한국사] 평양과 고구려 고분 (3) 감방친구 02-19 755
894 [한국사] 소자하가 두개라는 걸 방금 발견했습니다.(혼하지류,… (2) history2 03-11 755
893 [한국사] 優台는 누구인가? 1 지수신 07-11 755
892 [한국사] 왕의 죽음에서 왕릉의 건설까지 BTSv 08-08 755
891 [한국사] 지도로 보는 압록강2 (6) history2 03-02 754
890 [기타] 일제, 3·1 운동 이후 조선 여학생들 성폭행 사실 문서… (1) jungjisa 06-22 754
889 [한국사] 고구려 장안성 위치에 대한 대략적인 힌트? (7) 남북통일 02-28 754
888 [한국사] 운요호사건과 청국의 반응 히스토리2 06-03 754
887 [한국사] 일본애들 만나보면서 자국역사에 굉장히 관심많다는… (6) 연개소문킹 02-22 753
886 [한국사] 고구려 평양 및 원 수도(압록강) 재만주설이 웃긴 이… (7) 고이왕 03-16 753
885 [일본] 야스쿠니 신사에 대한 기초정보와 개인적인 생각 정… history2 04-03 753
884 [한국사] 백제 (1) history2 02-13 752
883 [한국사] 잃어버린 왕국 정안국 2편(개인적인 의견) (17) history2 02-23 752
882 [한국사] 낙랑군 유물의 연속성 (10) 도배시러 03-27 752
881 [한국사] 한국의 근대 건축물(지방) (2) 히스토리2 05-15 752
880 [한국사] '오향친제반차도'로 재현한 조선후기 종묘제… BTSv 08-08 752
879 [기타] 저의 글 올리기에 대해서 양해 부탁드립니다. (3) 풍림화산투 05-18 752
878 [세계사] 이집트학과 유사 피라미드학의 주요 인물 옐로우황 04-26 751
877 [한국사] 유사역사학? (11) 윈도우폰 06-09 751
876 [한국사] 초록불이 자칭 순교자 코스프레를 하는데 말입니다. (1) 카노 06-24 751
875 [한국사] 2018 년 과제는 지도 제작을 통한 시각적 고찰 (3) 감방친구 12-28 751
874 [기타] 가쓰라-테프트 밀약1(밀약의 국제법적 정의) (2) history2 03-27 751
873 [기타] 아니 저렇게 건축자료가 많은데 (4) tuygrea 04-29 750
872 [한국사] 평양의 낙랑유적과 유물 감방친구 06-04 750
871 [한국사] (4) 당 수군 침공로와 가탐 도리기 경로 고찰 (24) 감방친구 03-17 750
870 [한국사] 요수(遼水) 연구 초(礎) 三 (1) 감방친구 04-29 750
 <  611  612  613  614  615  616  617  618  619  6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