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4-17 02:58
[한국사] 고려천자의 군대
 글쓴이 : 도박
조회 : 1,558  

당시 고려군은 세계최강의 전투력을 보유한 군대였나봐요 ㄷㄷ 몽골군과도 비등하게 싸우니http://cafe.daum.net/daechosensa/N2Rr/3?q=%EA%B3%A0%EB%A0%A4%EC%B2%9C%EC%9E%90%EA%B5%B0&re=1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ymiky 18-04-17 03:38
 
대륙조선 ㅋㅋㅋㅋㅋ 그저, 웃고 갑니다

그리고, 거란족과 싸울때랑 비교하면 뭐 그려려니 하겠는데.
몽골이랑 대등하게 싸웠다라-.-;;

솔직히, 당시 고려관군들은 몽골군이랑 별로 싸우지 않았습니다.
왜냐? 정규군들이 모두 강화도로 피신한(또는 도망간)

최씨 정권이랑 왕족들 지키느라,

육지에 백성들이 죽든지 말든지 신경도 안 썼거든요..
     
도박 18-04-17 03:54
 
역시 역사 왜곡에 세뇌된 사람은 무식한다더니 ㅉㅉ
          
mymiky 18-04-17 04:11
 
사이비에 곧잘 빠지는 사람을 보면
지능의 문제라고 생각하는 편인데, 아마 탈출도 그럴듯 하네요.
               
딸기파이 18-04-17 06:35
 
맞습니다...참 안타까운일입니다.
자기 주체적 판단을 할수있는건
지적능력에 따라 결정되는 법이죠.

남들이
"그럴싸하게" 한문 몇자 긁적여놓고
"그럴싸하게" 자기멋대로 해석해서
"그럴싸하게" 조작해놓은 자료들....

그런 자료를 근거로 제시하면서
혹세무민하고 그렇게 세뇌당한사람들이
그것이 증거인냥 퍼나르는 사람들을 보면

그 자료에 적혀져있는 한자중
과연 몇글자나 제대로 아는지 의문일정도죠...
     
딸기파이 18-04-17 06:39
 
죽던 말던 신경 안쓴게 아니라
"백성들을 엄청나게 신경썼습니다. "

그 망할것들은 .... 바닷길를 이용해
하삼도의 세금까지 받아 쳐먹었으니까요 ㅋㅋㅋ

당시 고려 백성들은
지방토호들에게 수탈당하고 몽골군들에게 수탈당하고
고려 왕실에게 수탈당하고 무신정권에게 수탈당하고...

진짜 어떻게 20년넘게 버텼는지....기적적인 일이죠...
          
Attender 18-04-17 11:14
 
가슴아픕니다......ㅠㅠ;;;;;
위구르 18-04-18 20:51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Total 16,89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892 [한국사] 발해 지배층 민족정체 논쟁을 한방에 불식시킬 자료. (1) 생산적으로 15:34 53
16891 [한국사] 금사(金史)에서 기술한 말갈 (1) 감방친구 15:06 71
16890 [한국사] 무경총요(武經總要)의 요하(遼河)와 요수(遼水) 기록 … (4) 감방친구 03-25 320
16889 [한국사] "발해 정말 말갈 다수 나라였나?"-질의 응답편...... (8) Attender 03-25 465
16888 [한국사] 강원도인님 궁금한거 있는데요.. (12) 막걸리한잔 03-24 466
16887 [한국사] 칼리S님, 빨리 비사성 사료 근거 주세요 (20) 감방친구 03-22 776
16886 [한국사] 거란 동경의 이치(移置) 관련 사서 원문과 해석 (2) 감방친구 03-22 361
16885 [한국사] 거란 동경의 이치(移置) 고찰 (4) 감방친구 03-22 336
16884 [한국사] 삼한(三韓)의 탄생 배경 (4) (1) 백운 03-22 412
16883 [한국사] 삼한(三韓)의 탄생 배경 (3) 백운 03-22 206
16882 [한국사] 삼한(三韓)의 탄생 배경 (2) 백운 03-22 211
16881 [한국사] 삼한(三韓)의 탄생 배경 (1) 백운 03-22 385
16880 [한국사] 고조선어 부여어는 별개다? (8) 강원도인 03-22 555
16879 [한국사] 요택과 거란 동경 (3) 감방친구 03-21 584
16878 [한국사] "가야 건국설화" 그림 새긴 대가야 토제방울 발견"....… (4) Attender 03-20 1501
16877 [한국사] 한영우교수의 51쇄 간행된 <다시찾는 우리역사> … 스리랑 03-20 518
16876 [한국사] 불고기 원조=고구려 맥적? 역사로 둔갑한 낭설 (7) 뉴딩턴 03-20 1132
16875 [한국사] 고대에 최고지도자는 한알(天)이었다. (4) 백운 03-20 853
16874 [한국사] 사극에는 단 한번도 등장하지 않았던 실존했던 관모. (15) 막걸리한잔 03-18 1894
16873 [한국사] 가탐도리기 영주입안동도(營州入安東道) 분해와 분… (22) 감방친구 03-18 744
16872 [세계사] [혐댓글]잠금니다. (8) 탄돌이2 03-16 234
16871 [한국사] 여진족에게 이용만 당하고 종족이 없어진 발해인 (11) 강원도인 03-15 2756
16870 [한국사] 말갈이 아니라 흑수말갈입니다 (21) 감방친구 03-15 1283
16869 [일본] MBC설탕의 제국. (1) 쉿뜨 03-15 1417
16868 [기타] 무기력과 의욕상실, 집중력 저하 (8) 감방친구 03-15 760
16867 [한국사] 동이족(동북) 중에 말갈만이 말이 통하지 않았다. (7) 강원도인 03-15 1521
16866 [세계사] 한글을 훔치고 싶은 놈들 (5) 탄돌이2 03-14 292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