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6-10 01:38
[한국사] 一道安士 복원 열국왕력 3
 글쓴이 : 지수신
조회 : 1,080  

앞 글에 이어 올립니다.

마지막.^^


<昔氏신라> (AD184 ~ AD298)

1. 벌휴이사금 AD184 즉위. AD196 사망.

석탈해의 투항 이후 박씨신라에 복속해 있던 석씨 세력의 왕위 찬탈.

2. 내해이사금 AD196 즉위. AD230 사망.

이른바 포상팔국의 난’. 東進. 가야 멸망.

3. 조분이사금 AD230 즉위. AD247 사망.

4. 첨해이사금 AD247 즉위. AD261 사망.

5. 미추이사금 AD261 즉위. AD284 사망. 최초의 金氏.

조분이사금대 고구려-위나라 전쟁의 여파로 신라까지 흘러들어온 오환선비계 세력

김씨 성은 후대에 추증되었을 가능성이 큼.

6. 유례이사금 AD284 즉위. AD298 멸망.

의 침략으로 멸망. 연맹의 1국으로 흡수됨.

 

<진한신라> (AD298 ~ AD344)

의 속국으로서 왕은 허수아비이고 에서 임명한 실권자(臣智)가 통치하던 시대.

1. 기림이사금 - AD298 즉위. AD310 사망. 이 임명한 실권자 이찬 장흔

2. 흘해이사금 AD310 즉위. AD356 사망. 이 임명한 실권자 아찬 급리

AD343 고구려-전연 전쟁의 여파로 흉노계 세력이 신라까지 흘러들어옴.

AD344 흉노계 세력의 주도로 에 대한 종속 관계를 청산.

 

<金氏신라> (AD344 ~ AD935)

1. 내물마립간 - AD356즉위 AD402사망. ‘다시나타난 金氏.

흉노계의 지도자이며 기병대장인 강세’. AD344 신라 입국 당시부터 실권 장악.

내물마립간은 강세와 관련된 인물. 흉노족에 의한 신라 재건.

이하 삼국사기 계보와 동일.

 

<전기가야> (AD42 ~ AD227)

(‘삼한사의 재조명에 제시된 복원 왕력을 인용함)

1. 수로왕 AD42 건국. AD106 사망.

2. 거등왕 AD106 즉위. AD144 사망.

3. 마품왕 AD144 즉위. AD175 사망.

4. 거질미왕 AD175 즉위. AD198 사망.

5. 이시품왕 AD198 즉위. AD227 의 침략으로 멸망.

 

<후기가야> (AD407 ~ AD562)

1. 좌지왕 AD407 복국. AD421 사망. 고구려 광개토왕 남정으로 이 멸망하고 가야 재건.

후기가야는 전기가야와 달리, 존속기간 내내 독립적인 세력을 떨치지 못한 약소국.

이하 삼국유사 가락국기 계보와 동일.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도배시러 18-06-10 17:51
 
삼국사기 본기/잡지에서 본기 위주로 보이네요.
본기와 충돌하는 잡지 부분도 고려해야할텐데 말이죠.
     
지수신 18-06-10 21:19
 
잡지에서 어디가 본기와 충돌한다는 건가요?
          
도배시러 18-06-10 22:02
 
지리 계통에 충돌이 많아요.

백제의 땅이라면서... 소속현은 고구려의 무슨 현이었다라는둥...
뚱딴지가 제법 있습니다.

나령군(奈靈郡)은 원래 백제의 나이군(奈已郡)                   
 1.선곡현(善谷縣)은 고구려의 매곡현(買谷縣) 위치불명 
 2.옥마현(玉馬縣)은 고구려의 고사마현(古斯馬縣), 고려 봉화현(奉化縣)

나령군은 백제의 나이군인데... 소속현은 고구려현 ? 백제현은 없어 ?
               
지수신 18-06-10 22:08
 
그것은 잡지의 자체모순이지 본기와의 충돌은 아니죠.
                    
도배시러 18-06-11 01:34
 
잡지 : 근초고왕이 고구려 남평양을 취하여 도성으로 삼았다.
본기 : 평양을 공격후 병력을 후퇴시키고 한성으로 천도했다.
                         
지수신 18-06-11 11:14
 
그건 모순이 아닙니다.

'평양을 공격후 병력을 후퇴시키고,(이미 공취한)한성=남평양을 도성으로 삼았다'
가 될수도 있고
'(남)평양을 함락시킨 후 일단 후퇴했다가 다시 점령하여 그곳에 천도했다'
가 될수도 있죠.

해석하기 나름일 뿐인 문장입니다.
                         
감방친구 18-06-11 11:20
 
저도
공격한 평양은 요동 평양이고
백제 한성은 현 평양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거는 전에도
도배시러님과 여러번 나눴던 얘기 같은데요
 
 
Total 16,79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790 [기타] 안녕하세요?고수분들께 한가지 부탁드려도 될가요? (1) 브로리 02-16 334
16789 [한국사] 백제 가면 (1) 쿤신햄돌 02-14 1796
16788 [한국사] 어이진(禦夷鎮)과 곡염수(斛鹽戍) 감방친구 02-14 415
16787 [한국사] [악학궤범]처용무 (1) BTSv 02-13 667
16786 [한국사] 송형령(松陘嶺)과 영주(營州) 추적 지도 붙임 감방친구 02-12 508
16785 [기타] 사극드라마에서 니온 장면 중에 (6) 뉴딩턴 02-12 977
16784 [일본] 천황의 나라 일본 4부 충성과 반역 BTSv 02-12 512
16783 [일본] 천황의 나라 일본 3부 신을 만든 사람들 BTSv 02-12 220
16782 [일본] 천황의 나라 일본 2부 사쿠라로 지다 BTSv 02-12 192
16781 [일본] 천황의 나라 일본 1부 BTSv 02-12 648
16780 [한국사] 해(奚)의 북산(北山) 위치 감방친구 02-12 224
16779 [한국사] 뮤지컬 '영웅' - 단지동맹, 영웅, 누가 죄인인… BTSv 02-11 144
16778 [한국사] 해(奚)의 서산(西山) 위치 감방친구 02-11 200
16777 [한국사] 527년, 두락주(杜洛周)와 송형(松硎) 감방친구 02-11 309
16776 [한국사] 염산(炭山)과 형두(陘頭), 그리고 난하(灤河) 감방친구 02-11 261
16775 [한국사] 무경총요의 송형령(松陘嶺) 감방친구 02-11 220
16774 [기타] 〈백제의 요서영유(설)〉 (2) 관심병자 02-10 605
16773 [기타] 대방군 관련 관심병자 02-10 309
16772 [한국사] 일제시대 때 쌀밥 먹는 게 금수저였나요? (11) 아스카라스 02-10 1218
16771 [한국사] 송형령(松陘嶺)과 영주(營州) ㅡ 02 군사활동과 해(고… (1) 감방친구 02-10 312
16770 [기타] 잉 뭐져 다른 게시판에 가즈아아 02-10 251
16769 [한국사] [단독]일본 기쿠치성에서 발견된 백제불상과 백제성… Attender 02-09 1299
16768 [한국사] 송형령(松陘嶺)과 영주(營州) ㅡ 01 도입 감방친구 02-09 311
16767 [기타] 안녕하세요? 패수 대수 열수는 어디로 비정되나요? (12) 브로리 02-08 594
16766 [기타] ‘낙랑, 한반도에 있었다’ 쓴 중국 사서 하나도 없… (3) 관심병자 02-08 1308
16765 [기타] 북경에 살던 낙랑사람 조선인 묘 발굴 (1) 관심병자 02-08 1040
16764 [한국사] [네이버 뉴스논평에서 펌]고구려의 영역은 어디까지… (3) Attender 02-07 101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