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8-07-29 11:49
[기타] 나말여초 궁예의 북벌론
 글쓴이 : 관심병자
조회 : 1,451  

고려 태조 19년(936) 9월 지금 경북 선산의 일리천(一利川)에서 후백제 신검(神劍)과의 마지막 후삼국 통일전쟁에 동원된 고려군은 모두 8만7500명이다. 이 가운데 ‘유금필(庾黔弼) 등이 거느린 흑수(黑水)·달고(達姑)·철륵(鐵勒) 등 제번(諸蕃)의 경기병(勁騎兵) 9500명’이 포함돼 있다(『고려사』세가 태조 19년 9월조).


궁예의 폭정에 대해 얘기할때 궁예가 비현실적인 북벌을 주장했다라고 한다.
당시 동북아의 상황은 한반도는 후삼국시대.
만주는 발해가 망하고 거란이 일어나던 시기다.
이때 북쪽으로 눈을 돌린 이가 궁예다.
그럼 이때 궁예의 판단은 정말 현실성이 없었을까?
후백제와 고려와의 전투에 유금필등이 북방기병 9500명을 동원했다고 한다.
거의 1만명 가까운 병력을 동원할 정도면 당시(나말여초) 고려가 만주지역에 가진 영향력이 무시할수준이 절대 아니었다는것을 알수있다.
궁예의 북벌 구상은 우선순위 부분에서 흠을 잡을수 있을뿐이지 절대 허무맹랑한것은 아니었다는 것이다.

궁예와 왕건은 북방에 대한 전략에서 정반대의 정책을 가졌었다.
궁예는 당시 떠오르던 세력인 거란에 우호적이었고,
왕건은 그 반대로 발해에 우호적이었다.
왕건은 한반도 안정된 통일을 우선으로 두고 북방은 안정적으로 발해로 가는것을 원했다는것이고,
궁예는 한반도에 더해 발해가 무너질때 북방으로 진출할 생각이었다는 것이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위구르 18-08-03 01:48
 
이틀전 서병국 교수의 발해제국사에도 궁예의 북벌관을 볼수 있는 '궁예의 발해관'이라는 대목이 나와서 흥미롭게 읽었는데 종합해서 봤을때 궁예황제가 적어도 북방에 관심이 없는 편은 아니었구나 싶군요
 
 
Total 16,51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512 [한국사] 신라의 삼국통일에 대한 역사적 인물들의 평가 (8) 레스토랑스 10-15 516
16511 [중국] 북중국은 유목민족에게 천년가까이 지배 받았네요 (2) 미먀미며 10-15 449
16510 [한국사] 신돈과 신숙주 누가 더 해악을 끼쳤는가? (4) 이콩이 10-15 443
16509 [한국사] 호흡의 비밀... (7) 히든카드3 10-15 949
16508 [한국사] 역대 조선왕들의 사망원인 레스토랑스 10-15 1033
16507 [한국사] [흔한 역사만화] 조선의 흔한 드레스코드 (3) 레스토랑스 10-14 1632
16506 [한국사] 퇴계 이황의 비정한 가족사, 인생 최악의 시련 BTSv 10-13 1439
16505 [한국사] [흔한 역사만화] 조선의 흔한 조공외교 (5) 레스토랑스 10-13 1297
16504 [한국사] 고구려 백제 신라 한반도 토척세력인가요? (10) 뉴딩턴 10-13 1575
16503 [한국사] 조선의 흔한 무기.jpg (9) 레스토랑스 10-13 3337
16502 [세계사] 나폴레옹 시대의 프랑스군 리인액트먼트.JPG (2) 레스토랑스 10-11 2168
16501 [한국사] 10월03일자 차이나는 클라스에 신라와 유목민족 내용… (1) 패닉호랭이 10-11 1957
16500 [세계사] 스페인 역사 만화 레스토랑스 10-11 1394
16499 [기타] Gustafv kry torner가 실존하는 인물인가요? 아스카라스 10-11 439
16498 [세계사] 동로마 제국의 영토 변화 (7) 레스토랑스 10-10 2031
16497 [세계사] 미국학자/세종 이미 600년전 여성까지 글읽게한 업적 (3) 러키가이 10-10 1992
16496 [세계사] 세종대왕 한글뿐 아니라 포병도 만드셨다고요? (2) 러키가이 10-10 1409
16495 [세계사] 동로마 해군 vs 아랍 해군 (1) 레스토랑스 10-09 1512
16494 [세계사] 몽골에 중국인을 몰살시키고 유목지대로 만들자는 … (5) 미먀미며 10-09 2108
16493 [한국사] 동이와 장옥정 둘 중 뭐가 진실에 가깝죠? (4) BTSv 10-09 919
16492 [세계사] 중세 독일인들의 부부싸움 클라스 (6) 레스토랑스 10-09 3348
16491 [한국사] 양만춘이 여자라는 가설도 있었군요 (17) 꼬꼬동아리 10-08 2481
16490 [세계사] 호수에서 고대의 검을 발견한 스웨덴 소녀 (4) 레스토랑스 10-08 2250
16489 [한국사] 도배시러님께 (34) 감방친구 10-08 614
16488 [기타] 라트비아의 아리랑(독일과 러시아의 침략과 지배) (1) BTSv 10-08 1160
16487 [세계사] 중동지방이 인류 역사에 끼친 영향중 제일 큰거 레스토랑스 10-07 1295
16486 [세계사] 런던 탑의 역사 (5) 레스토랑스 10-06 124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