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2-11 23:30
[한국사] 해(奚)의 서산(西山) 위치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425  

※ 사전지식 설명
ㅡ 수나라 영주는 605년에 거란(고구려)의 공격으로 폐지되었다
ㅡ 수나라 영주가 있던 곳은 요서현, 또는 유성현이라 했는데 본래 요서 자리도 유성현 자리도 아니었다
ㅡ 현 보정시 수성현(무수현) 방면에 있던 영주를 속군의 통폐합을 거친 후 고보녕의 반란을 진압한 후 북쪽으로 교치시키면서 만든 것으로 본래 이름은 용성현이다
ㅡ 즉 용성현을 요서현으로 개칭한 것으로 이 요서현을 유성현으로 혼용해 불렀다.
ㅡ 즉 수나라 영주가 있던 곳은 유성현으로 적혔어도 유성현이 아니라 요서현이다.
ㅡ 수양제 초기에 말갈 돌지계 부락이 수에 내속하자 이곳, 즉 영주 자리에 살게하고 요서태수 벼슬을 주었다
ㅡ 수양제는 605년 영주를 폐지한 후 이름만 군이고 내실은 없는 요서군을 설치한다
ㅡ 당나라가 들어선 후 당고조는 이 요서군에 연주를 설치하고 총관부를 둔다
ㅡ 당 연주와 영주는 치소가 같아서 유성현, 즉 요서현이었다
ㅡ 또 말갈 돌지계 부락을 현 북경시 서북, 거용관과 군도관 입구의 창평성으로 이주시켰다
ㅡ 이들은 유주, 즉 북경을 침략한 고개도를 막아서는 공을 세운다
ㅡ 우리가 찾고 있는 것은 고구려 멸망 전의 영주의 위치와 고구려의 서계이지 그 후의 영주의 위치가 아니다

ㅡ 사서에서 냉형산과 송형령은 혼용돼 쓰이는 양상이다
ㅡ 7세기 말, 거란의 영주 함락 이후 영주는 여러 차례 교치됐다


※ 서산 고찰의 원칙

ㅡ 단일명사로서의 '서산'일 것
ㅡ 해의 활동반경을 벗어나지 않을 것
ㅡ 사서 간에 교차가 될 것


1. 구당서

거란(契丹)은 황수(潢水)의 남쪽, 황룡(黃龍)의 북쪽에 살았는데, (이 곳은) 선비(鮮卑)의 옛 땅으로 (당나라) 경성(京城)에서는 동북으로 5,300 리 (떨어) 있다. 동쪽으로는 고려(高麗)와 이웃하였고 서쪽으로는 해국(奚國)과 접했고 남으로는 (당나라) 영주(營州)에(까지) 도달하고 북쪽으로는 실위(室韋)에 도달했다. 냉형산(冷陘山)은 그 나라의 남쪽에 있었는데 해의 서산(西山)과 서로 (이어져 있어) 산길이 험준하였고 (그 길이 지나는) 지방은 이천 리였다. <동북아역사넷 국역본>


2. 독사방여기요

북직 2

順天府東至永平府五百五十里,南至河間府四百十里,西至保定府易州二百十四里,北至延慶州百八十里,東南至天津衛三百三十里,西南至保定府三百三十里,西北至萬全都指揮使司三百五十里,東北至古北口二百四十里。自府治至南京二千五百五十里。

西山府西三十里。太行山之別阜也。巍峨秀拔,拱峙畿右,稱為名勝。稍北曰玉泉山。金章宗嘗避暑於此,行宮故址在焉。其相近者,曰香山,有香山寺。明萬歷初,駕嘗幸此。《志》云:香山之東,接平坡山,其上平原百里,煙雲林樹皆稱奇勝。成化中,車駕嘗幸此。其並峙者曰覺山、盧師山。又香山西南有五峰山,以五峰秀峙而名。自此而西,山之得名者,凡數十處,皆西山也。

북직 3

易水州南三十里。源出西山,東流經州境,入定興縣,合於拒馬河。一名白溝河。《寰宇記》:州境易水有三,此為中易水。○女思谷水,在州西南五十里。《水經注》:源自縣西南女思澗,東北流,注于易水,謂之三會口。


3. 바이두백과

https://wapbaike.baidu.com/item/%E8%A5%BF%E5%B1%B1/26944

西山为太行山北端余脉,峰岭连延,历今房山、门头沟、石景山、昌平等几个区县,古称无定河的永定河贯穿其中,将西山截为南北两段。至于距城区较近的翠微山、平坡山、卢师山、香山以及西山余脉荷叶山、瓮山等。西山林海苍茫、烟光岚影、四时俱胜,数百年来,不知有多少文人学士为它四时的景色所倾倒,游玩赏乐其间;或为之留下题咏,为胜境增辉。诗人陈志岁《夏栖西山》曰:“暂绝去来心,西山一片林。枯根滴泉响,嫩蝶抱花沉。日午蝉声懒,庭荫榻迹深。白云如有意,穿竹伴清吟。”此便是对西山物象人文的诗意表述。

Xi Shan
중국 베이징 시 먼터우거우 구
https://maps.google.com/?q=%EC%A4%91%EA%B5%AD+%EB%B2%A0%EC%9D%B4%EC%A7%95+%EC%8B%9C+%EB%A8%BC%ED%84%B0%EC%9A%B0%EA%B1%B0%EC%9A%B0+%EA%B5%AC+Xi+Shan&ftid=0x35f067d3a4d445f1:0x45a6e3be1920204a


4. 결

ㅡ 해의 서산은 현 북경시 서쪽에 있는, 태행산맥의 북종단
ㅡ 모든 사서가 그러한데 구당서, 신당서의 지리정보는 전대 사서의 내용을 받아적고, 당나라 말기의 정보를 취합한 것
ㅡ 여기에서 거란의 냉형산은 앞서 살핀 장가구시 독석구 외곽 일대의, 난하 발원지가 있는 송형령, 즉 염산 일대의 산령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6,94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945 [한국사] 발해 멸망과 동단국 사민의 전말(顚末) (7) 감방친구 04-18 1669
16944 [세계사] 터키 중부의 선사시대 거주지인 '아쉬클리 회위… Attender 04-18 1579
16943 [한국사] 그래서 요양(遼陽)은 어디인가 (1) 감방친구 04-17 850
16942 [세계사] 이스라엘 저만 나빠보이나요? (74) someak 04-15 3352
16941 [한국사] '구지가' 사실이었나…1,500년 전 '타임캡… (2) BTSv 04-14 2676
16940 [한국사] 고구려 복식 재현 (1) BTSv 04-14 2538
16939 [중국] 중국 옛날 복식 재현 BTSv 04-14 1441
16938 [한국사] 김용운 선생의 채널을 소개합니다 (1) 감방친구 04-13 694
16937 [한국사] 행주산성 모인 어민, 日 추격에 배 몰고 나가 ‘선상 … (1) 스쿨즈건0 04-13 2368
16936 [한국사] 고종에게 "대체 무슨 생각으로 백성을 이 지경에…" … (6) 초록바다 04-12 2368
16935 [한국사] 천연기념물인 울진 성류굴에 낙서한 이들의 정체...12… (1) 초록바다 04-11 1639
16934 [한국사] 요양과 건주, 그리고 패주 (2) 감방친구 04-09 1051
16933 [기타] 밀고 당긴 간도분쟁 300년 관심병자 04-09 1587
16932 [기타] 고산자 김정호의 대동여지도, 그 뜻과 진실 관심병자 04-08 1233
16931 [한국사] 진정한 환빠, 천하의 명문 환단고기속의 단군세기 (6) 스리랑 04-08 2005
16930 [한국사] 일제 경찰서장 끌고 나와 “3000명 독립시위, 증명… (1) 스쿨즈건0 04-07 2244
16929 [기타] 백두산정계비와 ‘잃어버린 땅’ 간도 (2) 관심병자 04-06 1657
16928 [한국사] 베트남 정부로부터 환대받은 화산 이씨 (6) 강원도인 04-06 3390
16927 [기타] 한국에도 고양이 섬 생긴다. (4) 스쿨즈건0 04-06 1653
16926 [기타] 백제와 신라에 대해 글을 쓸 때 (7) 벚꽃 04-05 1443
16925 [한국사] 역사적으로 한국은 중국의 일부 (6) wstch 04-05 2753
16924 [일본] 이순신을 신(神)으로 받든 메이지 일본인들 (1) 스쿨즈건0 04-05 1530
16923 [한국사] “중국 요동(遼東)의 인구 30%가 조선인이었다” (9) 막걸리한잔 04-05 2166
16922 [기타] 평양 관련 기록 모음 (12) 관심병자 04-04 1038
16921 [다문화] 동남아시아에 발견되는 O2b 유전자들 (25) 강원도인 04-04 1680
16920 [한국사] 조선시대 정치판에 도입한 유죄추정탄핵제도, "풍문… (3) Attender 04-04 579
16919 [한국사] 유전자를 근거로 우리가 일본의 조상이라는 주장 위스퍼 04-03 128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