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6-12 20:09
[기타] 일제시대 아지노모토 광고
 글쓴이 : 관심병자
조회 : 1,514  

MSG가 처음 발견된게 1907년입니다.
그리고 처음 시판된 해가 1909년이고,
한국에서는 1910년부터 시판되기 시작했다는군요.
한국, 일본, 대만은 MSG와 함께 한지 오래되었습니다.



근대사는 비교적 자료가 많이있지만,
제대로 하진 않는것 같습니다.
근대사를 파면 어떻게든 정치적인것과 얽히게 됩니다.

아래의 광고는 20세기초의 광고로 한글문법의 변화와 표준어의 변화를 볼수있습니다.
개인적인 생각으로 현대의 한국인과 조선시대 이전의 사람이 시간을 건너 만날수 있다면 언어로 의사를 전달하는데 문제가 있을것이라 생각합니다.
사극처럼 현대인이 알아듣기 쉬운말을 하지않을거란거죠.
아래 광고지의 문구가 20세기초 조선의 표준어로 볼수있습니다.

29217_56599_1835.jpg

48407c076a7f4cc4bd5.png

351342b8e08c42188cad614e75c7915e.png

425755_326069_500.jpg

19300413.jpg

20150303_60.jpg

1462181247048.jpg

d06af.jpg

dea37a5a-1487-48a6-b8a5-61ab3975ccd5.jpg

EMB0000120c0d90.jpg

f95d.jpg

images.jp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revneer 19-06-12 20:26
   
오오오 잃어버린발음정도가아니라 생각보다많이다르네요
몇십년사이 왜이리변했을까요
625로 표준어가 혹시 바뀐건가..
옛티비방송보믄그리다르지않는거같은데
50년사이에 ..
     
BTSv 19-06-13 03:21
   
옛날 우리말에 정해진 한글 표기법이 없어 그냥 발음나는 대로 적다보니 다양한 단어가 나옵니다.
이후 표준어 규정을 통해 한 가지 또는 복수 표준어로 규정해서 표기를 통일합니다.
헤헤헤헤헷 19-06-12 21:06
   
멀리 갈 것 없고 30년 전 뉴스나 일반인 인터뷰 보면 억양이나 사용하는 단어의 뉘앙스가 지금과 다른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부르르르 19-06-17 00:56
   
일상적인 대화는 그렇지 않았죠.
qufaud 19-06-13 10:36
   
일제시대 때의 가요를 들어보면 지금과 다른 발음이 있지만
그렇다고 심하게 못알아 들을 정도는 아니고 변화가 있었구나를 눈치챌 정도죠
그러므로 실제 육성발음과 글쓰기의 변화는 약간 괴리가 있다고 봅니다
지금의 글쓰기 기준이 그 때와는 여러가지 면에서 달라졌을 거라는 거죠
아마르칸 19-06-13 11:06
   
하늘나비야 19-06-13 15:20
   
그래도 다 읽을 수 있고 내용도 이해 되고 .. 약간 차이가 나는 정도네요
 
 
Total 17,30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303 [한국사] 병인양요, 조선에 대한 프랑스인의 기록 (1) 솔루나 08-22 1759
17302 [북한] 학문적으로, "남북한 특수관계론" 이라는 학술적 이… 돌통 08-22 673
17301 [일본] 일본 경제상황 알기쉽게. 월수입 100만원인데 (4) 반스업 08-21 2727
17300 [베트남] 베트남 전통의상 변천사.JPG (7) 소유자™ 08-21 2287
17299 [일본] 일본을 추종하는 교수들 면상 ( 마지막에 도망가는 … (4) mymiky 08-21 1667
17298 [북한] 2010년 이후부터, 현재 2019년까지 러시아인들의 스탈… 돌통 08-21 819
17297 [기타] 다음 중 사후세계를 다스리는 시왕이 아닌 것은? (5점 밤부 08-20 687
17296 [북한] 김원봉과 백선엽의 두인물의 평가.. 가지각색이겠지 (4) 돌통 08-20 1190
17295 [한국사] 식민지 근대화론 진화 (9) 솔루나 08-19 1017
17294 [한국사] 이 주장의 출처를 알수 있을까여?? 을사늑약 (8) 솔루나 08-19 830
17293 [일본] 히로히토 일왕 ㅡ 패전 7년뒤, 재군비와 개헌 필요성… mymiky 08-19 750
17292 [한국사] 낙성대연구소 이우연의 사기행각 (3) 떡국 08-19 1161
17291 [한국사] 이영훈의 반일 종족주의 (1) 행복찾기 08-19 675
17290 [한국사] 고구려는 왜 화북지역까지 진출하지 않았을까요? (4) 엄청난녀석 08-19 1121
17289 [북한] 따뜻한 마음을 품고 사세요. 돌통 08-19 547
17288 [기타] 과학적 방법론 떡국 08-18 488
17287 [한국사] 조선 노예제 사회론 (7) 떡국 08-18 944
17286 [한국사] 식민지 근대화론과 식민지 수혜론은 근본적으로 다… (5) 멸망의징조 08-18 778
17285 [기타] 한국 민족주의에 대해 (2) 관심병자 08-18 816
17284 [기타] 국민학교 어원 (5) 관심병자 08-17 974
17283 [한국사] 경제사학이 가야 할 길은? 떡국 08-17 589
17282 [북한] 태영호 전 공사가 탈북민 모자 아사 사건은 북한의 … (1) 돌통 08-17 1824
17281 [일본] 박정희 군대 동원해 시민들 짓밟고 엉터리 한일협정… (2) mymiky 08-17 1151
17280 [일본] 아베는 협정 위반 운운하기 전에 식민지 불법부터 고… mymiky 08-17 725
17279 [한국사] 조선 말기의 (개량 서당) mymiky 08-17 961
17278 [기타] 총맞고도 끝까지 외치는 대한독립만세.. (2) 도다리 08-17 1372
17277 [북한] 마지막편.. (제 3편) 북한과 (중공) 중국과의 역사적 … 돌통 08-16 69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