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7-10 17:16
[한국사] 사라진 우리의 소.jpg
 글쓴이 : 소유자™
조회 : 2,708  

01.jpg


02.jpg


03.jpg


05.jpg


07.jpg


09.jpg


10.jpg


11.jpg


예전엔 흑우가 참 많았는데 요새는 찾아볼 수가 없다고


다행히 제주도에서 번식 중이라고 합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반페미 19-07-10 17:18
   
참석자 자네 나랑 다시 합심해볼 생각 없으신가? 왜 관련해서네. ㅇㅇ; 페학이구요.
     
소유자™ 19-07-10 19:48
   
? 이분, 사이트 번지수 잘못찾으신분신가?
Korisent 19-07-10 17:47
   
일본놈들이 재주도소 가지고 가서 지금은 와구 라고 하죠. ㅋ 100년전만 해도 일본엔 소고기 음식 문화 없었습니다.
반페미 19-07-10 17:53
   
연개소문이 김춘추를 자기 집에 머무르게 하고 서로 천하의 대세를 이야기하고,

이어 춘추에게 “사사로운 원수를 잊고 조선 세 나라가 제휴하여 지나를 칩시다.”라고 하였으나 김춘추는 한창

백제에 대해 이를 갈고 있을 때였으므로 또한 듣지 아니하였다.


또 연개소문은 신라의 사신 김춘추(金春秋)에게 청하여 자기의 집에 머무르도록 하며 말하기를, “당나라 사람들은 패역하기를 짐승에 가깝습니다. 청컨대 우리나 그대들은 반드시 사사로운 원수를 잊고 지금부터 삼국은 백성의 뜻을 모으고 힘을 합쳐 당나라 서울 장안을 쳐들어가 도륙한다면 당나라 괴수를 사로잡을 수 있을 것이오! 전승의 뒤에 옛 영토에 따라서 연정(聯政)을 실시하고 인의로써 함께 다스려 약속하여 서로 침범하는 일이 없도록 할 것을 영구준수의 계획으로 함이 어떻겠소?”라고 하며 이를 재삼 권고하였으나, 춘추는 종내 듣지 않았으니 애처롭고 가석한 일이었다.
     
소유자™ 19-07-10 19:48
   
.....???
반페미 19-07-10 20:12
   
페미학살이요. ㅇㅇ? 저 기억나시죠? 다급한 상황이에요.
     
소유자™ 19-07-10 20:17
   
페미학살....? 아이디도 반페미인거 보니까 여혐하시는분 이신가? 사람 잘못 찾으신거 같네요
반페미 19-07-10 20:15
   
이번 일본의 무역보복 조치에 분해 삼일밤낮을 새고 코피까지 흘렸습니다. 이거에 대해 토론해보자는 거죠.
     
소유자™ 19-07-10 20:17
   
한글 맞춤법도 이상한거 보니 혹시 “그나라” 분이신가...?
반페미 19-07-10 20:18
   
님 작성글 검색하면 Attender 이거 참석자 맞잖아요. 나라가 위급하니 연개소문과 김춘추의 일화처럼 사사로운 감정을 뒤로 하고 제휴하잔 거죠.
     
소유자™ 19-07-10 20:21
   
대충 뜻이 맞긴한데, 뭐가 연개소문하고 김춘추예요...?

번짓수 잘못찾아 오신거 같은데 아이디 비슷하다고  님이 헷갈린거 같네요, 전 님이 찾는사람이아닌거 같은데요, 다른데 찾아보세요
          
소유자™ 19-07-10 20:22
   
뭐, 반페미라던가 페미학살 이런 닉네임 쓰시는분이 무슨 건전한 생각을 가지고 토론을 하겠냐만은....
반페미 19-07-10 20:23
   
아이디를 반페미로 했지만 당분간 반페미는 제 머릿속에 없습니다. 여혐같은 거 없어요.
     
소유자™ 19-07-10 20:25
   
네네~ 그럼 님이 찾는 “참석자” 라는 분 찾아서 갈길 가세요~ 참고로 제 아이디는 “참가자” 이구요, 예배할때 목사님이 설교차 장난칠때 쓴 잡담에 힌트를 얻어서 쓴 임시 닉네임 이랍니다~수고하세요~
반페미 19-07-10 20:28
   
일본이 보복을 해도 가만히 있으실 겁니까?
둘이 연합하면 뭐든 못하는 게 없는 것을 아시면서 이런 천금같은 기회를 놓치실 건가요?
예전에 저랑 같이한 참석자님인 것 다 알고 있습니다.
     
소유자™ 19-07-10 20:31
   
아이디 비슷하다 이제 이런 억지까지 ㅉㅉㅉㅉㅉ....

일본 보복 운운 하는거 보니 토착왜구거나 아니면, 자한당 알바같은데, 저는 우리나라 대통령님하고 기업이 현명하게 잘 하고 있다고 생각하구요

당신네 상전의 보복같은거에 두려워 떨거나 쓰러질 우리나라가 아니라고 생각하거든요?

신고 박기전에 당장 사라지는게 좋은거에요

아니면 저번에 위안부 소녀상 침 뱉은 당신네 동지들 따라서 감방으로 들어가시든지요
반페미 19-07-10 20:30
   
오죽하면 진작에 알고 있는데 이제와서 찾겠습니까? 참석자님 같이 일본을 칩시다.
     
소유자™ 19-07-10 20:32
   
네, 참석자가 아니라 Attender, 아니 이제는 소유자 라는 아이디 쓰는 일개 가생이 회원입니다, 이슈 다루실려면 이슈 게시판이나 정치게시판에 가주세요~
반페미 19-07-10 20:32
   
지금 그게 어려우니까 참석자님 부르는 겁니다.
제 조상 중에 동학농민 관련돼서 개죽음 당한 고조 할아버지의 아버지 있음. ㅇㅇ
     
소유자™ 19-07-10 20:33
   
네~ 수고하세요~
소유자™ 19-07-10 20:46
   
.......에휴;;;;;

일본이 정말 다급하기는 다급한듯....이런 분열획책 알바들 대량으로 풀어대고 말이야;;:

어떻게 나한테까지 이런 어그로 날버레가 내 몸에 낄 수 있을까???

에휴....느닷없이....고생하는 나도 참 불쌍하다 ㅉㅉㅉㅉ
korea만세123 19-07-11 13:01
   
쪽바리들을 강@간하고 복수해서 한국의 노예로 만들어야됩니다.
     
감방친구 19-07-11 14:01
   
abettertomor.. 19-07-14 17:12
   
역시 jap은 불구대천의 원수
 
 
Total 17,19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191 [한국사] 일본은 한반도를 714번 침략하였다. (5) samanto.. 11:01 108
17190 [한국사] 무역 분쟁의 본질 일본 고대사 그리고 5세기 마한 (1) 풍림화산투 10:01 145
17189 [한국사] 구한말 고종이 들었던 잔소리 탄돌이2 00:31 555
17188 [한국사] 민족반역자들을 정리하지 못해 발생하는 후유증 (4) 스리랑 07-15 377
17187 [기타] 정한론과 문정부의 침착함 도다리 07-15 604
17186 [기타] 제 글이 왜 삭제됐죠? (9) 감방친구 07-15 368
17185 [한국사] 1500년 전 '마한' 유물 발굴 (6) 뉴딩턴 07-15 830
17184 [한국사] 아라가야 시대 국보급 유물 출토 (2) 正言명령 07-14 905
17183 [한국사] 김구 선생이 정말로 죄없는 일본인을 떄려 죽였나요? (15) 천년의시 07-13 1898
17182 [기타] 아베와 똥구녕 맞췄던 정치.기업가들.. (4) 도다리 07-13 2407
17181 [세계사] 어이진 이라는건 대체 어디에 있소 ? (55) 브로리 07-12 1066
17180 [일본] 방사능올림픽 보이콧, 방사능 음식물 거부 로고. 저… (3) 은빛날개 07-12 1296
17179 [한국사] [분노주의!!!!!]한국전쟁 한창일 때 일본이 한 일.....jp (4) 소유자™ 07-12 2641
17178 [한국사] ‘기생충알’이 밝혀낸 1500년 전 백제 화장실.gisa (2) 소유자™ 07-12 1844
17177 [한국사] 전북에서 가야유물 출토 (3) 正言명령 07-11 1805
17176 [일본] 불매운동은 한국의 잘못이다?! (20) 나를믿으라 07-10 3914
17175 [기타] 이번 무역분쟁이 딱 임진왜란 날 때였다. (1) 도다리 07-10 1623
17174 [한국사] 사라진 우리의 소.jpg (24) 소유자™ 07-10 2709
17173 [기타] 장차 일본 난민 수용에 대해서 (23) 감방친구 07-10 2088
17172 [한국사] 일본 육군대장을 독살시킨 독립 투사.jpg (6) 소유자™ 07-10 1556
17171 [한국사] 저의 사관인데...어떻게 보시는지 궁금합니다. (21) 북창 07-10 1050
17170 [기타] 아시아 민심의 판도는 일베와 일뽕이 결정 (2) 도다리 07-09 2476
17169 [한국사] 조선 노예제 주장 이영훈 유투브에서 나왔다. (1) 냉각수 07-08 1296
17168 [한국사] 조선시대 노비와 에도시대 왜의 평민 (1) 행복찾기 07-07 1619
17167 [한국사] 조선사회는 전체 인구의 30~40%가 노비였는가? (4) 국산아몬드 07-07 1435
17166 [세계사] 노예의 시초 (17) 상식4 07-06 1322
17165 [한국사] 발해 ㅡ 사서 기록을 통한 홀한성 위치 접근 (9) 감방친구 07-06 85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