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8-04 00:42
[기타] 한국..Jap에 안보세 걷자.
 글쓴이 : 도다리
조회 : 4,642  

한국은 이제 일본에게서 안보세를 걷자.

미국은 그렇다하더라도
한국 때문에 안보적잇점을 얻고 있는 왜국.



만일 한국과 일본이 실질적인 적대관계가 된다거나 
(=이건 미국 때문에 실현가능성이 적긴 하다)
일본 군국주의화를 한국이 미친척 눈감고 도와주면
그것은 그대로 일본 자멸의 단초가 되어 버린다.

==============================================================
 

즉 일본우익의 군국화는 일본 망국의 시작이다.



아무리 쨉이 군국화를 이루기 위하여 애쓰더라도 
한.북.중.러.세계(또다른 의미로 미국 포함)의 제재로 인하여 
분명하게 눈에 보이는 한계속에서 허우적 거려야 한다.
일본은 등뒤찌르기의 속성을 지닌 전범국이기 때문이다.
물론 주변국도 군사적 긴장의 파장을 감수하여야 한다.



얻는 실익은 별로이면서도
가뜩이나 위기.하락세의 쨉경제사정에 불구하고
막대하면서도 일본의 능력을 벗어나는 수준의 군비 지출을 
경쟁적.지속적으로 하여야 하고
이는 일본 종말의 뚜렷한 단초중 하나를 제공한다.
특히 연금고갈. 소득수준하락. 항구적 경제침체.이후의 소비세 증세 등의 암울함이
예정되어 있는 서민들에게는 
방사능 문제 등에 겹쳐 그야말로 태평양 전쟁이후 최악의 삶이
예정되어 있음을 의미하는 것이다.

 물론 일본을 손바닥 위에 올려 놓고 관리하는
 미국에게는 이것을
구태여 반대하여야 할 이유가 없다.
오히려 군산업체들에겐 매우 반가운 일이다.

딱 미국이 용인하는 수준,  
주변국이 받아들일 수 있는 수준으로 ..
고작 그 정도로 
들어 가기 위하여 발작을 하고 
제살 깍아 먹어야 하는 것이다.




.코리아디스카운트가 그대로 쩹디스카운트로 위치 이동한다.
어차피 쨉은 전범국이자 동아시아의 공동적이다.
반성도 자제도 없이 오히려 주변국들을 멸시 모둑하며
탈아시아라든지  명예백인이라는 등의 황당한 망상을 아직도 하고 있는
그 극우들이 
영구적인 패권을 잡고 있는 나라가 곧 일본이다.
 
특히 남.북한은 물론이고  중국.러시아와 결코 해결이 쉽지 않은
매우 깊은 역사적. 영토적 원한관계인 나라들에게서 
집중적이고 협업적이고 적대적인 대항을 받게 된다.
이는
준기축통화니 뭐니..해외순금융자산국이니 뭐니..하는 허울들을
단숨에 거두어 버릴 정도의 
파국적인 결과를 쨉에게 줄 수 있다.

일본의 현재를 가까스로 지켜주고 있는 것들인
신용(물론 거짓되고 조작된 신용임). 국력.안정 (역시 가짜)에 기댄
일본 극우들의 망상이 사실은
쨉의 만화적인 상상이었다는 황당한 사실에 오히려 이게 현실 맞는가 하는
의구심을 줄 정도일 것이다.


. ...(삭제)
이건 차마 쓰지를 못 하겠어서


.경제.외교...
어차피 일본이 이후 동북아시아에서 기댈 곳은 남북한뿐인데
걷어 차버렸고 오히려 원수지간이 되었으니
그 댓가는 매우 치명적일 것이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쉿뜨 19-08-04 07:39
   
안보 차관
황제폐화 19-08-05 15:04
   
동북아시아에서 기댈 곳이 남북한이라는 말에 무릎을 탁 치네요.
누노 19-08-05 16:27
   
한국전쟁, 대한민국 분단으로 가장 큰 이득인게 가만보면 쪽바리 새키뿐.
샤렛 19-08-06 00:43
   
진짜 명예백인 ㅋㅋ
그리고 확실히 북한에 미군 주둔하면 일본 그냥 나가리 될꺼같은데요...
 
 
Total 3,30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302 [기타] 다음 중 사후세계를 다스리는 시왕이 아닌 것은? (5점 밤부 08-20 829
3301 [기타] 과학적 방법론 떡국 08-18 595
3300 [기타] 한국 민족주의에 대해 (2) 관심병자 08-18 936
3299 [기타] 국민학교 어원 (5) 관심병자 08-17 1112
3298 [기타] 총맞고도 끝까지 외치는 대한독립만세.. (2) 도다리 08-17 1455
3297 [기타] 네셔널리즘(민족주의)의 개념확립 필요성 (7) 떡국 08-13 587
3296 [기타] 2002 월드컵때 붉은악마가 치우천왕이라는거 아셨던… (11) 밤부 08-12 1664
3295 [기타] 한국과 일본 현재상황(짤) (5) 러키가이 08-11 6808
3294 [기타] 한국과 일본 현재상황.jpg (7) 문제적남자 08-10 9399
3293 [기타] 비둘기와 매가 사는 마을 (3) 도밍구 08-10 2432
3292 [기타] 1965 한일 청구권 협정 (전문) 관심병자 08-08 1331
3291 [기타] 한국..Jap에 안보세 걷자. (4) 도다리 08-04 4643
3290 [기타] 적진 안에서 싸우고 있는 한인 병사 문제-독립신문 … 관심병자 08-02 1895
3289 [기타] 병법을 잘구사하는 일본. (13) 냉각수 08-02 3750
3288 [기타] 아베.시진핑..트럼프를 노리다. (2) 도다리 08-02 2295
3287 [기타] (충격)수천년역사상 다시 없을일이 벌어지고 있다. 도다리 08-02 3404
3286 [기타] 만약에 님들이 첫왕조 새워 수도 도읍 한다면 어디지… (16) 뉴딩턴 07-31 2388
3285 [기타] 설연타 (잡설) 관심병자 07-25 1540
3284 [기타] '읍니다'와 '습니다' (3) 감방친구 07-25 1923
3283 [기타] 삼도(三徒) 관심병자 07-25 1140
3282 [기타] 사랑에 빠져 신라왕을 황제로 봉한 중천태왕 (1) 관심병자 07-24 2109
3281 [기타] 신라 역대 임금 40~56 관심병자 07-21 1302
3280 [기타] 신라 역대 임금 29~39 관심병자 07-21 881
3279 [기타] 신라 역대 임금 20~28대 관심병자 07-21 873
3278 [기타] 신라 역대 임금 14~19대 관심병자 07-21 920
3277 [기타] 일본, 미국 등에 칼을 꽂으려 하는가? 도다리 07-21 987
3276 [기타] 신라 역대 임금 7~13대 관심병자 07-21 73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