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17-01-07 15:04
[잡담] 아노하나급이 뭐에여 @ㅅ@?
 글쓴이 : 아기토끼
조회 : 1,971  

냥 >ㅅ<??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꺼져쉐꺄 17-01-07 15:09
 
https://www.youtube.com/watch?v=EojTUqG0AVg

이거요?

그날 본 꽃의 이름을 우린 아직 모른다

초반 지겨워 함 ( 애니 방송에서 지겨워서 시청자들이 1화 2화보다가 나감 )

중반도 지겨울수 있음

후반되야 이야기 흐름을 놓치지 않고 봤다면  왜 저들이 초반에 각자 무기력하고 뭔가 공허한 삶에서 살았는지 이해하기 시작함

그렇지만  이것보단 클라나드가 더 여운이 많이 남는 애니 아니던가?
     
아기토끼 17-01-07 15:27
 
너의이름은 보고 울엇다구 하니까 솜털같은귀여운분이 아노하나급이라구해서여>ㅅ<
저두 애니게시글 지난글은 쟐 안봐서, 안볼것같아서 다른분이 대답뺠리해쥴수도 잇어서 글 올렷어여,아핫,고마워여 ♥
          
꺼져쉐꺄 17-01-07 15:39
 
너의 이름을 보고 울정도는 아닌데

차라리 여운은 이노하나가 더 여운이 길듯

제가 보는 주관적 여운은 

클라나드 >>>>>>>>> 이노하나 >> 너의 이름은  이정도 되겠네요
               
아기토끼 17-01-07 15:47
 
아 그런뜻이엿군뇨♥
전 남쥬가 힘들어하는거 다 시간어긋난거 다 안타깝구 슬퍼서 바로울어여 ㅠㅅㅠ
                    
꺼져쉐꺄 17-01-07 15:58
 
이노하나의 ED 노래가 좋죠

벚꽃이 하늘에 내릴때는 회색빛이었다가 ( 현재 상태의 암울함? 멘마가 없는걸 상징할수도 있는 은유적인 기법일수도 있고 )  갑자기  시간의 역행?인 벚꽃내리는 배경이 컬러풀해지면서 ( 과거의 따뜻함? 멘마가 있었을때의 주인공들의 상태를 나타낼수도 있는걸 수도 )  노래가  시청자들에게 따뜻함을 선사해준다랄까?

지금 생각해보면  종반부에서 친구들의 갈등과 그 친구들 각자가 멘마의 죽음에서 자유로울수 없는 삶을 살았다는것과 그걸을 멘마가 어떻게 마지막에 그런 친구들의 자책감을 해소해주는지에 대해 집중해 보시면 될듯
                         
아기토끼 17-01-07 22:48
 
핫 ㅇㅅㅇ!고마워여, 들어볼께여>ㅅ<(찡긋♥)
Iimagine 17-01-07 15:29
 
아노하나가 아마 여운을 남기는 애니 중 하나이며 엔딩곡도 잘뽑아서 그럴걸요?
     
아기토끼 17-01-07 15:33
 
핫 ㅇㅅㅇ!고마워여♥
Acoustic 17-01-08 04:12
 
감동적인 애니메이션 대표작중 하나죠.. ㅎ

클라나드, 에어, 카논 리메이크, ef시리즈, 크르노크루세이드, 엘펜리트, 엔젤비트 등등..

개인적으로 에어 보면서 너무.. 슬펐네요.
스테인로제 17-01-09 17:28
 
저는 억지로 눈물흘려라고 말하는 설정 같아서 좀 그랬네요.
 
 
Total 2,61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애니게시판 운영원칙 (15) 가생이 04-08 97264
2614 [일본애니] 요즘 이세계물 간단 요약 (6) 레스토랑스 07-23 698
2613 [일본애니] 유리온아이스 인기 엄청 많네여♥ (3) 토끼승우 07-23 294
2612 [일본애니] 페어리테일 아시나요~ (7) 홍대소녀 07-22 572
2611 [미국애니] 재밌는 미국 애니메이션 rwby (4) 17학번 07-22 661
2610 [일본애니] 일본 애니는 개선 안하면 갈라파고스화 폭망 트… (5) 솔루나 07-22 731
2609 [일본애니] 요근래들어서 이세계물이 많이 늘었네요 (13) 또르롱 07-21 1082
2608 [기타] 방사능에 오염된 무언가에 물린 소년 (3) 레스토랑스 07-18 3250
2607 [잡담] 슈퍼배드 성우진 최강이네요. ㄷㄷㄷ (10) 참치 07-17 2087
2606 [국산애니] 하청으로 다져진 국산애니의 작화력 (38) 레스토랑스 07-15 6067
2605 [기타] 너의이름은 더빙판 보고 특전 타투 받아온 너갤… (5) 레스토랑스 07-15 1463
2604 [잡담] 아 오랜만에 델리스파이스의 고백을 유튜브에서 … (3) Misue 07-14 1041
2603 [일본애니] 최근에 나오는 바보걸 재미있네요. (4) 누님연방임 07-14 1126
2602 [기타] 너의 이름은 예매율 근황 (9) 레스토랑스 07-14 2102
2601 [국산애니] 장금이의 꿈 한일 더빙 비교 (2) 엄빠주의 07-13 962
2600 [일본애니] 지창욱보다 더 잘 어울렸을 성우 (2) 엄빠주의 07-13 754
2599 [잡담] 연예인 더빙의 올바른 예 (3) 메론TV 07-13 713
2598 [미국애니] 유튜브 Let it go 다국어 개인 순위 엄빠주의 07-13 378
2597 [기타] 오버워치 애니메이션 솜브라편 13개국어 더빙 비… 엄빠주의 07-13 284
2596 [국산애니] 한국 성우가 연기력이 부족하다니... (10) 엄빠주의 07-13 1331
2595 [일본애니] 내년 1월에 50주년 마징거Z 극장영화 개봉 (2) TTTT 07-13 704
2594 [잡담] 심심해서 한번 만들어봤어요 ㅎ (2) 화뱃 07-12 424
2593 [잡담] 라노벨 애니들이 재미있나요? (16) 시발가생 07-10 917
2592 [일본애니] 신카이 마코토 ‘초속5센티미터’, 더빙판으로 10… (24) stabber 07-06 4054
2591 [잡담] 요즘 일본만화 특징 (19) 레스토랑스 07-05 7130
2590 [잡담] 너의이름은 더빙영상 유튜브에 떳어요~ (18) 대성불패 07-05 3242
2589 [일본애니] 방금 페이트 아포크리파 보고 왔는데 (4) 또르롱 07-03 1789
2588 [일본애니] 일본어 공부중인데.. (20) 사나위해 07-03 254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