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17-07-01 14:37
[기타] 그렇군..한국이나 일본에서 이세계소환이나 전생 물이 많을만 했어...
 글쓴이 : coooolgu
조회 : 4,859  



사실상 최초의 상업용 rpg 라고 불리우는

울티마1의 스토리가 바로 이세계 소환물이었습니다

스토리는 우주 어딘가에 있는 '소사리아'라는 행성에 지구에서 온 한 영국인이 떨어지면서 시작된다. 소사리아는 이 때 4개의 대륙으로 나뉘어 있었고 악의 마법사 몬데인에 의해 혼란스러운 시기를 맞이하고 있었다. 지구에서 온 영국인은 로드 브리티쉬(Lord British)라는 이름으로 불리며 소사리아의 한 국가의 군주가 된다. 이 후 마법사 몬데인을 물리치기 위해 같은 지구인을 소환하기로 하며, 이 지구인이 플레이어가 조종하는 아바타(Avatar)이다.

pc판 RPG의 원조가 이세계 소환물이니....이세계 소환이란 역사가 매우 깊은 장르였던것임....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NightEast 17-07-01 16:28
 
근대 아바타는 말그대로 몸만소환된거라;; 게임해보면 알겠지만 현대지구에서 살다온 이점이 게임내에 아예없음 ㅠㅠ
울티마 이야기 나오니 갑자기 땡기네요
소싯적 플로피디스크 갈아끼며 했던 기억이;; 4~6까지 영어 메뉴얼 찾아가면서 했던덕에 영어실력은 팍팍 늘었죠 ㅋㅋ
탈곡마귀 17-07-01 17:39
 
이상한나라 엘리스도 어떻게 보면 이계소환물이죠.
     
coooolgu 17-07-01 20:44
 
그러고보니 오즈의 마법사도 이세계 소환물이군요...
에스프리 17-07-01 20:26
 
와 그렇네요 저도 울티마세대인데 이런생각은 못했네요
stabber 17-07-01 23:13
 
90년대 2000년대초 한국에서 유행했던 이고깽이 일본에서도 유행하고 있죠
전에는 SF 장르에서 전세계 미소녀들에게 사랑받는 일본남 이라는 느낌이였다면
이제는 현실에서 희망이 없으니 이세계에서라는 느낌...전생을 하든 환생을 하든
기억을 그대로 갖고 간대다 무슨 이유를 들어서든 멍청한 신 같은 존재가 등장해서
유니크 스킬까지 주니 그 앞에 펼쳐지는 것은 먼치킨 하렘루트
레스토랑스 17-07-02 19:49
 
요즘은 이세계물이 적게 나오지 않나요?
페닐 17-07-02 20:34
 
이계 소환물은 유럽 특히 영국쪽 전통 판타지 소설쪽에 뿌리 깊음..
요즘 한국이나 일본쪽 유행하는 것보다 반지의 제왕에 가까운 스타일이긴 하지만
한국 판타지 소설 작가들 태어나기 전에 쓰여진 소설중에 이고깽에 가까운 소설도 있고...
심지어 부적..같은 소설은 이고깽에서 잠깐이지만로 신까지(그리스 신화 레벨이 아니라 기독교 개념의 신?)되기도 함
해리포터도 이고깽에 현실 판타지고
TheCosm.. 17-07-02 23:12
 
영미 소설 중에서 다른 세계로 날아가는 식의 소설은 이전부터 꽤 여럿있었던 것 같습니다. 미국은 판타지보다는 SF나 다른 시간대, 외계 등의 배경을 많이 다룬 것 같다는 인상이 남지만요. :)
MeGaWeB 17-07-02 23:19
 
우리나라에도 구운몽이..
루리호 17-07-03 12:55
 
울티마보다 녹스가 먼저 아닌가요?

녹스하는대 처음에 나오는주인공이 청바지를 입고있음....
     
coooolgu 17-07-03 15:39
 
울티마1편은 1981년에 처음 나왔어요.(녹스는 2000년대에 나옴)
     
따로국밥 17-07-03 18:33
 
녹스는 디아블로2 랑 비슷한때나왔고 울티마는 디아블로1보다 10년 넘게 전에 나왔어요
도사님 17-07-03 19:57
 
화성의 존 카터
완냐 17-07-05 23:57
 
나니아 연대기도 이세계 소환물인데..요
체리플랑 17-07-08 21:11
 
요즘 한국은 게임 요소가 들어간 것들이 많이나오죠

게임설정으로 이세계물이나

게임설정의 현대물
꿀땅콩 17-07-09 17:44
 
pc겜중에 언아더월드라는것도 있었는데..
     
coooolgu 17-07-09 18:05
 
어나더월드는 후속작인 에일리언 하트에서 그 과학자가 죽어버리죠 ㅠㅠ
미월령 17-07-13 15:53
 
선녀와 나무꾼. 금오신화. 구운몽. 등등등.
한국 고전소설들이 소환물에 판타지 급인데. 언급이 거의 없네요.
책을 좋아하는 저로서는 매우 안타깝네요.
     
coooolgu 17-07-13 21:06
 
봉신방이나 서유기는 뭐...아주 판타지 소설이죠 ㅋㅋㅋ
푸핫 17-07-20 19:49
 
전생이 태어나기 전 생을 말하는 건가요??
     
coooolgu 17-07-21 12:33
 
환생이라는 의미예요. 전생의 기억을 갖고 환생하는걸 말하죠.
 
 
Total 3,14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애니게시판 운영원칙 (17) 가생이 04-08 101946
3140 [잡담] 아리 와 손오공 작가가 같은 작가 입니까? (3) 독도사수 15:06 247
3139 [일본애니] 일본은 정말 애니매이션하나는 잘 만드네요. (21) 응가와춤을 04-18 4383
3138 [일본애니] 달링 인더 프랑키스13화 때문에 명작이 되버렸습… (4) 샌디프리즈 04-18 774
3137 [일본애니] '히나마츠리' 이거 완전 웃기네요. ㅋㅋ (9) 참치 04-17 1632
3136 [일본애니] 달링 인 더 프랑키스 오프닝 부르는 일본처자 (1) 샌디프리즈 04-16 1180
3135 [잡담] 볼룸이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봤습니다. (2) 예상했었다 04-15 576
3134 [잡담] 마음편한 애니 없을까요?? 쉬는날이니 아무것도 … (11) 한국아자 04-15 874
3133 [OP/ED] 바이올렛 에버가든ost 한국어 풀버전이 떳네여 후아이앰 04-15 471
3132 [일본애니] 오버로드 오프닝 제로 ㄷㄷㄷ 온니디쁠 04-15 1011
3131 [잡담] 풀 메탈 패닉! Invisible Victory 1화 시작! (5) 마왕등극 04-14 1279
3130 [OP/ED] 토토로 주제가 재즈요. (2) 참치 04-12 692
3129 [후기] 해리포터가 성공한 이유. (5) 딸기파이 04-12 1816
3128 [잡담] 중국애니 인것 같은데 (2) 존테러 04-12 2592
3127 [잡담] 코우가 인법첩을 봤을 땐 토미에 04-11 867
3126 [잡담] 벽람 행운상자 갖구싶다 (2) 휘핑 04-11 559
3125 [일본애니] 4월신작추천] 은하영웅전설 Die Neue These 해후 (7) 물의아이 04-11 862
3124 [애니리뷰] 범인과 천재,그리고 히어로'핑퐁'리뷰(스… (1) 후아이앰 04-08 1885
3123 [일본애니] 타마코 러브스토리에 나왔던 음악이 빙과에도 나… (8) 후아이앰 04-07 1168
3122 [일본애니] 작가 오다 에이치로의 원피스 일러스트 그리는 … (6) 넷우익증오 04-06 2730
3121 [일본애니] `반딧불이의 묘` 타카하타 이사오 감독, 도쿄서 … (14) 이뻐서미안 04-06 2523
3120 [일본애니] 보석의 나라.gif (3) Camel 04-05 3933
3119 [일본애니] 클레이모어.gif (15) Camel 04-05 3969
3118 [애니리뷰] 바이올렛 에버가든 13화 完(스포) (3) 후아이앰 04-05 1128
3117 [애니예고] 45년만 귀환 '마징가Z:인피니티' 5월 개봉 (8) 또르롱 04-05 2431
3116 [잡담] 오덕후물만 만드는 이유 (10) 하기기 04-05 1972
3115 [잡담] 오버로드 2기 가 끝났네요 (7) 독도사수 04-04 1796
3114 [애니예고] [라프텔] 2018년 2분기 요일편성표 (1) 또르롱 04-03 66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