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18-01-11 23:17
[잡담] 바질리스크 1화
 글쓴이 : 토미에
조회 : 2,496  


분기나 년 단위로 보자면 정말 가뭄의 단비 같은 수작이 나오는데,

사실 바질리스크가 그 수작 중에 한개가 될 수 있을까 하는 물음을 과거에 던져본다면 동시대에 

정말 뛰어난 애니들이 워낙 많아서 되려 바질리스크는 약간은 잔혹하고 어두운 매니아성 작품이라 

할 수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그런데 현재에 이르러 새로 시작한 1화를 보니, 요새의 애니들이 얼마나 종잇장 같은지 어느정도 알 수 

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사실 과거보다 작화도 많이 부드러워졌고, 잔인한 씬들도 많이 자제가 된 듯한 느낌이 들긴 하지만,

분명한 기대감은 충분하네요.

도감에 나오던 오보에란 이름을 보니 순간 뭔가 그리운 듯한 느낌도....

빠지지 않는 엔카 삘 오프닝도 ㅋㅋㅋ



여담으로 타카기양을 보니....

예전에 요츠바랑의 작가가 했던 말이 떠오릅니다.

----

예를 들면 요츠바가 옆집에 놀러가는 씬.
요츠바가 문을 열고 달려가서 「안녕하세여~」라고 말한다.
컷을 몇 개인가 팍팍 써서 몇 초에 끝난 듯한 씬입니다.
그게 좋다면 가능하겠죠.

하지만 「요츠바랑!」이라면 요츠바가 읏쌰읏쌰하면서 계단을 내려와서, 타박타박 마루를 지나고, 철푸덕 현관에 앉아 대충 신발을 신고, 어기여차는 느낌으로 무거운 현관을 연 뒤, 기운차게 집을 나선다. 
이런 식으로, 보통의 애니메이션에선 짤려나갈 법한 묘사까지 하지 않으면 애니메이션으로 만들 의미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이런 식의 일상을 묘사하는 부분은 애니메이션에서도 가장 난감해 하는 분야입니다.

「요츠바랑!」은 만화를 그대로 애니메이션으로 만든다고 「요츠바랑!」이 되지 않습니다. 그러니까 「요츠바랑!」을 애니메이션으로 만드는 건 힘듭니다.


타카기양은 저런 깊은 고찰이 많이 부족한 애니라고 느껴지더군요.

그냥 장면을 길게 늘여 놓은 것이 전부라, 쓸데 없는 대화사이의 공백과 비추어지는 등장인물의

지루함에 가까운 클로즈 업.

코믹스 자체는 저도 너무 좋아하지만, 타카기라는 등장 인물이 동화화 되어 움직인다는 매력

말고는 찾을 수가 없는 애니라고 느껴집니다. 

물론 개인의 생각이니 얼마든지 다른 생각이 있다고도 생각하고요.

정말 뜬금 없이 나와서 사람 맘 후벼 파놓고 가는 여운이 긴 애니들이 더 많이 나왔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sunnylee 18-01-12 00:16
 
바질리스크가 그나마.
어느정도  이야기에  집중할수잇는 이유가.
그동안,.소설, 라디오 드라마, 만화로 여러번 리바이벌 되어
이야기 구조,인물설정이 잘되어..  다른식의 해석이 가능해서인듯...
물론 처음 소설판때부터.. 인기는 증명된 이야기라 .. 광고, 작화 지원비도 많이 붙죠.
반니 18-01-12 09:57
 
1기만큼 기대했는데 한참 못 한거 같네요 ㅋ

비장함이 없어보이는.. 캐릭들도 예전 같지 않아보이고요

1화만 봤을뿐이니 앞으로 나아지겠죠
 
 
Total 3,48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애니게시판 운영원칙 (17) 가생이 04-08 109401
3489 [기타] 80~90년대 추억의 만화 주제가 stabber 10:19 325
3488 [기타] 추억의 로봇 만화 stabber 10:06 267
3487 [일본애니] 에반게리온 보는 순서가 어떤가요 (6) 라즈니쉬 01-19 1188
3486 [신작소개] FateGrand Order 절대마수전선 바빌로니아 캐릭터 비… (5) 또르롱 01-19 486
3485 [국산애니] 브레드 이발소 또르롱 01-18 809
3484 [일본애니] 드래곤볼 슈퍼 브로리 메인 예고편 (7) 또르롱 01-18 858
3483 [일본애니] 저도 추억의 일본애니 좀 찾아주세요 ㅠㅠ (6) 키리바 01-18 532
3482 [신작소개] gen: LOCK (1) 또르롱 01-18 379
3481 [잡담] 건덕후 의문의 1패 (18) 마왕등극 01-16 2335
3480 [기타] 저도 추억에 애니를 찾습니다 (8) 줄래말래 01-16 680
3479 [잡담] V 건담 몰살의 토미노 옹의 찬란하고 씁쓸하신 업… (11) 마왕등극 01-16 1226
3478 [일본애니] TVA 아인은 진짜 재미 없네요. (1) 솔로윙픽시 01-16 795
3477 [일본애니] 건담은 제타가 제일 암울함?? (11) 달모쿠 01-15 1205
3476 [잡담] 올만애 애니보고싶은데 추천 부탁드려요 (12) 풍선3개 01-15 663
3475 [기타] 제 추억의 애니를 찾습니다. (6) 아무무 01-15 538
3474 [잡담] 냥코스페이스 같은 곳 없나요? (2) 우쭈쭈쭈 01-14 855
3473 [일본애니] 아마브릴8권 후기를 보던중에 충격이.. 누님연방임 01-14 444
3472 [일본애니] 도로헤도로 애니화!! (2) 후아이앰 01-14 565
3471 [잡담] "개인적으로 " 마음에드는 우주전함들 (8) 아망 01-14 810
3470 [일본애니] 2018년 네티즌이 고른 애니 투표결과 순위 (3) 또르롱 01-14 570
3469 [일본애니] 주인공이 너무 끝판왕이 되어버려서 다음 작품이… (12) 아날로그 01-13 1600
3468 [잡담] 최첨단 로봇이네요 ㅎㅎㅎㅎㅎ (4) 메모님 01-13 1192
3467 [애니리뷰] 이번에 나온 주먹왕랄프2 재미있게 봤습니다. (9) 선괴 01-13 933
3466 [신작소개] 켄간아수라 (1) 또르롱 01-13 806
3465 [잡담] 가장 처음 접했던 건담은. (9) 혼자가좋아 01-12 922
3464 [잡담] 이 건담은 과감히 스킵했습니다. (31) 마왕등극 01-12 1976
3463 [신작소개] 섬광의 하사웨이 PV (10) 또르롱 01-12 136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