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18-09-14 20:58
[후기] 오버로드 3기 10화를 보았습니다.
 글쓴이 : 선괴
조회 : 2,130  

드디어 왕국과 제국의 전쟁이 임박한 상태에서 끝이나게 되었는데요.

왕국의 첫째왕자는 아무리 생각해도 돌머리인 듯 싶습니다.   

무력에 자신 있으니 최전방에 서서 공을 세우고 싶다. 그래서 후계자의 자리를 공고히 하고싶다.

이정도까지는 그래도 괜찮았는데..

후방에서 안전하게 조사임무를 받았음에도 공을 세우는 거에 눈이 멀어서 하루안에 모든 걸 끝마치고 전장으로 달려가려고 하다니.

병력 5천 중 4천500이 보병인데. 낙오자가 속출할 것은 물론 그렇게 해서 전장에 도착한다고 하더라도 제대로 싸울 체력이 남아있지 않을텐데.

그 상황에서 병사들은 창을 들고있을 힘 자체도 없을게 뻔하죠.

이런 지휘관 밑에 있다니, 한순간에 전멸해버릴 게 눈에 보입니다.


제1후계자면 제왕학같은 것도 배울테고 이것저것 교육을 받을텐데.

생각하는 게 뭐 이렇게 ㅄ스러운걸까요.

아니, 뭐 작가가 그렇게 의도하고 설정을 잡은걸테지만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코코로 18-09-15 09:41
 
상당히 어리석은 왕자이긴 합니다만, 얄다바오트 사건으로 제2 왕자가 공적을 세워서, 상당히 초조해 있는 상태입니다. 이대로라면 왕위를 빼앗길까봐 걱정을 하고있죠.
     
선괴 18-09-16 08:55
 
아, 확실히 그랬죠.
2왕자는 생긴게 그래서 그렇지, 능력이 어느정도는 있어보이더군요.
여동생의 진짜 모습을 어느정도 눈치를 채고 있기도 했고요.
그런 걸 보면 왕국의 미래가 마냥 나락인 건 아닌거같네요.
          
코코로 18-09-16 21:04
 
실제 엄청 우수합니다. 오버로드 원작자가 현재 왕국의 왕보다, 2왕자가 우수하다고 하기도 했구요.
하지만, 왕국의 미래는...
로보콩 18-09-15 12:38
 
우리나라 땅콩 회양사건 생각해보새엽... 저분들이 사는새상과 우리가 사는새상은 틀린겁니다...
     
선괴 18-09-16 08:55
 
ㅎㅎㅎㅎㅎ
확실히 그렇긴하죠.
만수르무강 18-09-15 14:04
 
왕자갑질 !!!!!!!
지치던 말던 난 말타고 가니까 상관없다~ 이거겠죠 ㅋㅋ
     
선괴 18-09-16 08:57
 
ㅋㅋㅋㅋ
그쵸.
가생이만세 18-09-15 14:06
 
오잉 오버로드 3기 현재 방영중인가요? 빨리 완결 나왔으면 헠헠
     
선괴 18-09-16 08:57
 
네.
이제 10화정도니까 끝날때가 멀지않았네요.
기드맨 18-09-15 17:14
 
흐름상 갸는 그마을에서 포악질 하다가 고운공의 부하들에게 떡실신 당할 운명이 아닐런지?
     
볼텍스 18-09-15 21:25
 
고운의 부하가 아니라..

시골처녀의 부하들에게...
     
선괴 18-09-16 08:58
 
고블린 부하들이 있었죠.
하긴, 걔들한테 전멸당할 각이네요.
병력5000이 쪽도 못쓰고 지워지면 그건 그것대로 웃길듯여...
볼텍스 18-09-15 21:24
 
소설을 안보셨나보네요

1왕자의 머릿 속에 있는 개념은 , 이 전쟁은 연례행사 같은 거다 입니다.
매년 제국이 쳐들어와서 회전 한번하고, 물러나고, 몇년 째 반복인거죠.
그러니, 승부가 나는 전쟁도 아닌 상황에선 하나의 임무를 처리하고, 빠르게 전장으로 복귀해서 얼굴을
비추는게 훨씬 중요한거죠.

물론, 제국이 6개 군단을 투입하여 연례 행사보다 많은 병력이 왔다는거 자체와 기존에 주장하던 바와 달리
영토를 내놓으라는거에서 상황이 다르다는걸 눈치 못챈 점에서 이미 낙제점입니다
     
선괴 18-09-16 08:59
 
네. 아직 소설로는 그부분까지 읽지는 않았습니다.
이제 2권째 읽고있거든요.
애니 분량도 따라잡지 못한 셈이죠.
          
볼텍스 18-09-16 19:55
 
위에 댓글 다신 분들 시각은 현재 우리의 시각인거고,
1왕자의 생각이 잘못된건 아닙니다. 단지, 현 상황이 과거와 다르다는 점을 모르는 것.
그걸 알려준 정보제공자도 없다는 것. 그리고 당장 눈 앞에 임무 난이도조차 제대로
가늠하지 못한다는게 무능의 증명이죠
kuijin 18-09-17 10:00
 
작가공인 멍청이가 2명이 있는데, 첫번째가 1왕자고 2번째가 그 왕자를 따르는 알베도에게 발정난 하급귀족 찌그러기던데.....생각이 없어 보이기는 하죠. 뭐 전쟁에서 공을 세워야 자신의 자리가 튼튼해진다는 것은 사실이나 행동은 확실히 모자란 인간의 행동이였습니다.
     
선괴 18-09-18 22:41
 
아, 애니에서 보였던 거 콧수염 길쭉한 귀족말씀하시는거죠?
어리버리하게 생긴..
          
볼텍스 18-09-22 13:50
 
아뇨. 그 인간은 1왕자랑 같이 루프스에게 사망했습니다.

나중에 - 나온다면 4시즌이 되겠지만 - 나오는 귀족 하나 있습니다.
거의 평민급에서, 아인즈 덕에 아버지에게 부름받아서 상속자가 되는...
사실 이것도 데미우르고스의 계획이죠. 무능한 자들로 귀족을 채운다
 
 
Total 3,40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애니게시판 운영원칙 (17) 가생이 04-08 107681
3406 [잡담] 소아온 이번시즌 질문이에요. (5) 마왕등극 11-12 760
3405 [잡담] 예전에 덕후분들이 자주가는 애니관련사이트 가… (2) 한국아자 11-11 747
3404 [추천애니] 청춘돼지는 바니걸 선배의꿈을 꾸지 않는다 재미… (6) 한국아자 11-11 1080
3403 [기타] 알고나면 찝찝해서 못본다는 일본 만화.jpg (19) 레스토랑스 11-10 2659
3402 [잡담] 명탐정 코난 실사??? (7) 민깽 11-10 1302
3401 [잡담] 심심해서.. 그냥 한번 써봐요 하늘만치 11-09 640
3400 [일본애니] 드래곤볼 슈퍼 브로리 3차 예고편 (4) 붉은kkk 11-09 999
3399 [기타] 나루토) 작품 전체를 꿰뚫어 본 혜안을 가진 자 (4) 레스토랑스 11-05 2398
3398 [일본애니] 볼만한 애니 추천좀 (8) 신당동참치 11-05 1248
3397 [잡담] K/DA - POP/STARS (애니메이션 뮤직비디오) (9) 야호야호 11-04 3460
3396 [일본애니] 원피스 근황 (14) 설표 11-03 5174
3395 [잡담] 애니 실사판 강인이 불꽃슛..( 2018. 10. 28.) (4) 조지아나 11-02 3543
3394 [일본애니] 메이드 인 어비스 본도르드 역의 구자형 성우 (1) 레스토랑스 11-02 1143
3393 [기타] 만화원작 총몽 실사영화 2차 티저 예고편 (18) 샌디프리즈 11-01 2691
3392 [일본애니] '고블린 슬레이어' 잘 나왔네요. (11) 참치 11-01 2515
3391 [기타] 중쇄를 찍자! 이제 봤네요. (1) 참치 11-01 768
3390 [일본애니] 아.. 이번 분기 애니 너무 재미나서.. (1) 하늘만치 10-30 1455
3389 [일본애니] 오버로드 왜 인기인지.. (24) 갈바마리2 10-30 2762
3388 [후기] 슬라임 어쩌고 저쩌고...이거 대박이네... (14) 바닐라루시… 10-28 2933
3387 [일본애니] 오와리모노카타리 이후 새시즌 소식 있나요?? (2) 카이사르98 10-28 900
3386 [잡담] 여기가 오타쿠들의 공간인가요? (3) 토맠 10-28 1192
3385 [OP/ED] 죠죠의 기묘한 모험 5부 오프닝 (7) 레스토랑스 10-28 956
3384 [기타] 영지물 혹은 문명발전물? 추천 좀 부탁드려요! (8) 눈팅만하지 10-27 1024
3383 [잡담] 강인이 불꼿슛ㅅㅅ 조지아나 10-27 2036
3382 [미국애니] 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 넷플릭스와 손잡고 애니… (5) 카밀 10-23 3863
3381 [기타] KK- 그것이 당신의 행복일지라도 (1) 유란 10-21 1161
3380 [일본애니] 너에게 100% 팔월십오일 10-21 109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