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19-02-02 11:51
[일본애니] 드래곤볼 작화, 연출, 분위기, 간지 쩔던 시절
 글쓴이 : 아날로그
조회 : 3,270  

버둑의 쓸쓸함과 비장함이 살아있는 작품


 암울한 미래를 뛰어난 작화와 연출로 분위기를 제대로 살린 에피소드.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날로그 19-02-02 11:55
 
https://youtu.be/Hia1ZIHE7PQ 버독 최후의 결전
https://youtu.be/dfnuJlXDx7s 트랭크스의 각성
sanha 19-02-03 02:30
 
잘 봤어요
     
아날로그 19-02-03 10:01
 
감사합니다 ㅋㅋㅋ
선괴 19-02-03 08:12
 
미래 트랭크스 편은 옛날 게 훨신 비장미가 넘쳐흘렀죠.
슈퍼에서 다시 나온 버전은...
애들에게 맞춰서 그런지 너무 둥굴해져가지고.
     
아날로그 19-02-03 10:03
 
맞습니다 슈퍼로 나온 버전 우연히 봤는데 너무하다 싶더라구요
작화며 연출이며 퀄리티가 너무 차이가 나서
아무로레이 19-02-03 08:56
 
드래곤볼은 코믹한 옷을 싹 빼버리고 미래버전의 암울한 애니버전도 하나 내주면 몰입감이 장난아닐텐데...
     
아날로그 19-02-03 10:04
 
옛날 저 색감과 저 퀄리티로 내어주면 좋겠네요 요즘나오는 색감은 개인적으로 불호라...
봄꽃춘 19-02-03 12:42
 
https://www.youtube.com/watch?v=vazoQtrJuJY&t=1s

트랭크스 실사판 ㅎㅎ
     
아날로그 19-02-05 01:37
 
아... 안돼.... ㅠㅠ
oldpla 19-02-04 00:08
 
드래곤볼 극한의 재미는 누가 뭐래도 프리더편이 아닌가 합니다..
     
아날로그 19-02-05 01:37
 
사실 프리더 편에서 끝났어야하죠 진짜 구성도 깔끔하고 좋았는데
 
 
Total 3,61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애니게시판 운영원칙 (17) 가생이 04-08 111859
3610 [잡담] 솔직히 애니산업 관련해서 나만의 확고한 생각이… (5) 없덩 07:16 401
3609 [잡담] 혼종 애니 추천합니다. (4) 하기기 04-24 568
3608 [일본애니] 공의 경계.... 그 어려움의 시작 (1) 태우자 04-24 295
3607 [잡담] 요새 애게가 왜이러지 ~ (5) 또르롱 04-23 899
3606 [국산애니] 국내 감독들의 잘못된 관념 (33) 냉각수 04-23 1015
3605 [잡담] albero e incontro (나무 그리고 만남) (1) 태우자 04-22 362
3604 [잡담] 오네가이 티쳐 트윈즈 오랜간만에 보니 재미있네… (4) 한국아자 04-21 1096
3603 [애니리뷰] 한국 애니메이션의 후퇴. (18) 냉각수 04-21 2001
3602 [일본애니] 5월 극장개봉 예정 기동전사 건담 내러티브 23분 … (4) 샌디프리즈 04-21 1128
3601 [일본애니] 잔잔한 내일로 부터... (6) 태우자 04-20 559
3600 [일본애니] 오버로드 쩌는 영어 더빙 ㅋ (9) 푹찍 04-20 1314
3599 [잡담] 일본애니 까는게 너무 불편하시다? (6) 혼자가좋아 04-20 937
3598 [일본애니] 공중파에서 도배했던 일본 애니. (9) 냉각수 04-20 1963
3597 [잡담] 원펀맨 망했네 (5) 하기기 04-20 1471
3596 [잡담] 최근에... 마왕등극 04-20 213
3595 [잡담] 참 이율배반적인 게시판인듯 (33) 레드빈 04-20 811
3594 [일본애니] 꿈과 희망이였던 일본 에니. (11) 냉각수 04-19 1640
3593 [일본애니] 아르슬란 전기(امير ارسلان نامدار) (3) 태우자 04-19 1167
3592 [잡담] 일본애니의 흑역사 (9) 졸탄 04-18 2507
3591 [신작소개] Carole & Tuseday~ 이번 분기 최대 기대작! (1) 물의아이 04-18 519
3590 [일본애니] 한국 에니의 흑역사 알고 성찰합시다. (16) 냉각수 04-18 2137
3589 [일본애니] 클라나드(Clannad) (2) 태우자 04-18 575
3588 [일본애니] 페이트/아포크리파 (11) 태우자 04-17 770
3587 [일본애니] 일본인들의 셈세함 연출 압도적. (36) 냉각수 04-16 4775
3586 [일본애니] 4월은 너의 거짓말(四月は君の嘘) (9) 태우자 04-16 1120
3585 [잡담] 애니는 아니지만 킹덤 실사화 (18) 축구게시판 04-15 1811
3584 [일본애니] 그날 본 꽃의 이름을 우리는 아직 모른다.. (11) 태우자 04-15 88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