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애니 게시판
 
작성일 : 19-04-20 11:47
[일본애니] 공중파에서 도배했던 일본 애니.
 글쓴이 : 냉각수
조회 : 2,763  

9937003F5B37549119.jpg



9966FA3F5B37549215.jpg



995E583F5B37549216.jpg




아재들 추억의 애니 '메칸더 V' 입니다 비디오가 희귀 했던 시절에 MBC 방영을 해주었습니다
좀,있는 집안 애들 같은 경우 '콤바트라 V'  라던가 '발디오스'고드마르스'같은 메카닉물을
많이 접했지만 비디오가없는 집안은 공중파에서 방영되는 메카닉물이 하나의 축복이였습니다
당시 '로보트'가 '야구장'에서 출동 한다는데서 큰 충격을 주었으며 배경상 이미
외계인들이 지구를 침략해 세계절반 이상이 파괴된 배경에서 강력한 로보트가 지구를 위해
싸운다는 설정이 신선했습니다
또한 메칸더 브이는 '원자력 에너지'로 움직인다는 설정또한  그당시에 엄청난 충격이였습니다
다른 메카닉 물같은경우 초전자로 움직인다는 이야기가 흔했는데 원자력!이나리....

또한 여자 악당 '메듀사' 또한 주인공의 어머니로 그려젔으며 아들을 죽음으로
몰아 넣은 후회때문에 아들을 위해 자폭을 합니다
지금보면 스토리텔링이 지금의 막장 k 드라마와 비견됩니다
그당시는 악당이 주인공의 어머니였다는 거 자체가 경악 그자체였습니다
한가지,메칸더 브이 자체가 많은 논란을 야기 시킨게 분명있습니다
메칸더브이는 '원자력'으로 움직인 다는 설정자체가 '원자폭탄'투하라는 기억을
은유적으로 표현했다는 것이며,외계인들의 공격은 바로 '미국'이였다는 이야기입니다
그렇지만 지금 생각해 보면 '메칸더브이'는 어린 시절 추억에 크게 자리잡은 애니입니다
그것은 부정못합니다
외색이 짙은 만화에 영향을 받지않은 기성세대는 없을것입니다!
당시만해도 '엄마찿아 삼만리. 폴란다스의 개.들장미 소녀 캔디등
공중파를 가득 채웠습니다
정치적인 집장이나 외교적 입장에서 일본을 비판한다 해도
'애니메이션'이라는 장르만을 놓고 따진다면
'공중파'에서 가득 채워젔던 일본 애니의 아련한 기억은 지울수없을것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라비네 19-04-20 12:05
 
메칸더V가 일정시간 이상 활동을 하면 외계인이 핵폭탄을 투하하기 땜시 적과 싸울때 항상 타임어택이 들어갔었던 기억이 있는데 맞나유?
     
물의아이 19-05-01 09:15
 
맞습니다.
제 기억에는 메칸더V가 합체하면 인공위성에서 무슨 미사일 공격이 와서
3분(?)안에 적을 무찌르고 다시 분해? 되야 했던것 같습니다.
타임어택이란게 당시에는 참 신선해서.. 어린맘에 손에 땀을 쥐고 봤었지요.
사바나 19-04-20 12:07
 
토착 애구 오셨나
슈락샤 19-04-20 12:33
 
뭔가 애쓴다는 느낌이 강한 글을 쓰시는 분이군요. 하지만 띄어쓰기와 철자법이 많이 어색하네요. 저도 한국어가 어렵고 자주 틀리지만 일반적으로 틀리는 부분이 아닌 이상한 곳에서 틀려서 하는 말입니다.
한국어 공부에 가열찬 노력을 더하시기를 바랄 따름입니다.
혼자가좋아 19-04-20 13:06
 
그래서 옛날에 비해서 망했다고 말해주는건데?
지금도 대중들이 인정해주는건 지브리 애니뿐인지 나머진 혼모노들이나 빠는 폐기물수준인데.
골든프로그 19-04-20 14:15
 
그나저나 이런 인위적인 일본애니 대단해라는 활동?이 보이는거 보니까
어그로는 끌려서  싫지만 일본의 영향력이 확실히 예전만 못해서 쫄리고 있다는 신호로 느껴지기도합니다.
Joker 19-04-20 15:52
 
외색이 아니라 왜색 倭色이죠
블로섬 19-04-20 18:32
 
이제는 여기인가 안가는 게시판이 없네 ㅋㅋㅋ
여기저기 도발하느라 바쁘구려
킹크림슨 19-04-21 09:02
 
이 사람 왜 이럴까? 목적이 뭘까? 전혀 알 수 없네..
불짬뽕 19-04-22 13:05
 
'엄마찿아 삼만리. 폴란다스의 개 처럼 '명작극장' 류의 애니는 다 원작이 있어요. 이걸 언급하는건 앞뒤가 안 맞잖아요.
 
 
Total 1,31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18 [일본애니] 충사(蟲師, Mushishi) (3) 태우자 05-20 1335
1317 [일본애니] 부적절 게시물 잠금 경고(비상식 성적인 글 포함) (12) 떨어지는 05-11 2165
1316 [일본애니] 공작왕 작가 오기노 마코토 사망 (13) 배리 05-10 5232
1315 [일본애니] 전에 케로로중사가 군국주의애니라고 까던분들… (16) 탄드 05-06 1933
1314 [일본애니] 아래 추천하신 유녀전기....8화까지 감상후 소감 (8) 그란마 05-04 1806
1313 [일본애니] 애니 질문드립니다. (1) Gneisenau 05-04 464
1312 [일본애니] 애니 제목을 알고 싶습니다. (5) 그냥먹자 05-03 754
1311 [일본애니] 싸이코패스(Psycho-pass).. (4) 태우자 04-28 2049
1310 [일본애니] 애니 제목 알고 싶어요 (2) 으리으리 04-28 1242
1309 [일본애니] 공의 경계.... 그 어려움의 시작 (3) 태우자 04-24 1321
1308 [일본애니] 5월 극장개봉 예정 기동전사 건담 내러티브 23분 … (4) 샌디프리즈 04-21 1666
1307 [일본애니] 잔잔한 내일로 부터... (8) 태우자 04-20 936
1306 [일본애니] 오버로드 쩌는 영어 더빙 ㅋ (9) 푹찍 04-20 1826
1305 [일본애니] 공중파에서 도배했던 일본 애니. (10) 냉각수 04-20 2764
1304 [일본애니] 꿈과 희망이였던 일본 에니. (11) 냉각수 04-19 2059
1303 [일본애니] 아르슬란 전기(امير ارسلان نامدار) (4) 태우자 04-19 1605
1302 [일본애니] 한국 에니의 흑역사 알고 성찰합시다. (18) 냉각수 04-18 2506
1301 [일본애니] 클라나드(Clannad) (3) 태우자 04-18 844
1300 [일본애니] 페이트/아포크리파 (12) 태우자 04-17 995
1299 [일본애니] 일본인들의 셈세함 연출 압도적. (37) 냉각수 04-16 5172
1298 [일본애니] 4월은 너의 거짓말(四月は君の嘘) (10) 태우자 04-16 1354
1297 [일본애니] 그날 본 꽃의 이름을 우리는 아직 모른다.. (11) 태우자 04-15 1084
1296 [일본애니] 재와 환상의 그림갈 (18) 태우자 04-13 2022
1295 [일본애니] 바이올렛 에버가든... 교토애니메이션의 끝장 그… (7) 태우자 04-10 1968
1294 [일본애니] 왜 애니를 끝까지 보지못하는걸까요..저만그런가… (4) 도핑 04-10 840
1293 [일본애니] 볼룸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7) 태우자 04-10 817
1292 [일본애니] 슬램덩크 산왕전 3d편집영상 (4) 백전백패 04-09 245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