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1-11-25 12:59
[MLB] 정대현이 사는법 'A-로드와 맞짱 뜨자'
 글쓴이 : IceMan
조회 : 2,477  

추수감사절이 생소롭지만 볼티모어 오리올스 입단을 코 앞에 두고 있는 정대현에게도 특별한 시간임에는 틀림없다. 그는 이제 곧 한국 프로야구에서 MLB로 곧장 진출하는 첫 한국인 선수가 된다. 그가 오랫동안 꿈꿔왔던 것이 현실화 되는 것이다. 그렇다. 정대현의 꿈은 이뤄졌다. 

계약이 완료가 되고 공식적으로 발표가 되면 기쁨과 설렘도 잠시. 곧바로 치열한 생존 전쟁이 그를 기다리고 있을 것이고 세계 최고의 야구선수들 속에서 그는 이름 없는 "루키"로 다시 시작해야 한다. 그렇다면 그가 살아남기 위해서 넘어야 할 장벽들은 어떤 것들이 있을까? 그가 그토록 바라던 MLB 진출은 성공했지만 지금은 시작일 뿐일 것이고 새로운 야구 문화를 뛰어 넘어야 함과 동시에 새로운 도전이 시작이 될 것이다. (아참. 그리고 영어도 배워야 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블루7 11-11-25 15:31
   
몸쪽 떠오르는 업슛으로 메이저를 정복하자 대현아~
도영이 11-11-25 21:46
   
제목이 오글 거린당~
 
 
Total 37,92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0532
1472 [국내야구] "탈보트가 한국에 갔다니 놀랍다", CLE 담당기자 , 뭘꼬나봐 12-03 2373
1471 [국내야구] 48만달러 대신 30만달러 선택하는 용병 (9) IceMan 12-02 2256
1470 [국내야구] 이만수 감독 "전지훈련까지 90% 몸을 만들어라." IceMan 12-02 1668
1469 [국내야구] 방출, 절망에서 건지는 제2의 야구인생 (2) IceMan 12-02 2038
1468 [국내야구] 보호선수,그 숨막히는 첩보전과 작전들 IceMan 12-02 1578
1467 [국내야구] 거인 새 캡틴 김사율이 이끄는 롯데의 변화는? IceMan 12-02 1500
1466 [국내야구] "사람들이 못알아 보시니까 편한 점도 있네요" IceMan 12-02 1516
1465 [국내야구] 롯데 양승호감독 "이대호-장원준 빠진게 오히려 기회 IceMan 12-02 1572
1464 [국내야구] '갈팡질팡' 정대현 행보에 애타는 롯데 IceMan 12-02 1476
1463 [국내야구] 김태균, 한화측 연봉제시액에 "고맙다" IceMan 12-02 1429
1462 [국내야구] '2400만원→10억까지' 최고연봉 변천사 IceMan 12-02 1618
1461 [국내야구] 금의환향 삼성, 亞시리즈 우승트로피가 없다…왜? (10) 뭘꼬나봐 12-02 2060
1460 [국내야구] 삼성 “이승엽 자존심값, 얼마면 되겠니? (4) 뭘꼬나봐 12-02 2133
1459 [국내야구] SUN 특별재활조 괌으로 뜬다 , 뭘꼬나봐 12-02 1711
1458 [기타] 일본, 구단주 회의서 WBC 참가 승인…선수협은 반대입… 뭘꼬나봐 12-02 2720
1457 [국내야구] 이대호 “난, 뚱뚱해도 최고의 선수가 됐다, 뭘꼬나봐 12-02 1789
1456 [국내야구] 볼티모어 관계자 “정대현은 메이저리그 계약, 뭘꼬나봐 12-02 1433
1455 [국내야구] '명가' 삼성, 4년 만에 골든글러브 배출 기대, 뭘꼬나봐 12-02 1745
1454 [국내야구] 넥센 방출 박준수, KIA에서 새출발, 뭘꼬나봐 12-02 1530
1453 [국내야구] 심수창-김광수, 친정팀 LG 복귀 불발 , 뭘꼬나봐 12-02 1458
1452 [국내야구] 김성근 “복귀 이승엽 최소 30홈런 친다” 성공 장담, 뭘꼬나봐 12-02 1537
1451 [국내야구] 김태균, "복귀 비난, 감수하고 열심히 하겠다" (2) IceMan 12-01 1691
1450 [국내야구] 대호-태균-승엽 빅3 거취 확정 임박 (1) IceMan 12-01 1593
1449 [국내야구] '방출'이란 칼날, 레전드도 못 피한다 (1) IceMan 12-01 1594
1448 [국내야구] 한화 납회식 '김태균 꽈당'이 뜬 이유 IceMan 12-01 1820
1447 [국내야구] 잘 치고 잘 받고..박석민 '국제용' 공인인증 (2) IceMan 12-01 1666
1446 [국내야구] 소프트뱅크 무너뜨린 정형식 "최고로 짜릿" (4) IceMan 12-01 1931
 <  1351  1352  1353  1354  1355  1356  1357  1358  1359  136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