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2-04-01 10:37
[국내야구] 이제 기아팬분들 삼성팬이 왜 선감독 안좋아하는지 살짝공감될듯
 글쓴이 : 아마락커
조회 : 1,728  

냉정해도 이렇게 냉정할 수가 없습니다.

프로야구라는것이 성적만 중요한것이 아니라 팀과 팬들과의 소통도 중요한 것인데,

프렌차이즈 스타라도 자신의 팀컬러에 맞지 않으면 그냥 버립니다.

예전에 어떤분이 삼성에서 투수키워주고 우승도 2번한 감독인데 왜욕하냐 배가 불렀냐, 지역감정조장하냐

소리 하시던거 기억이 나는듯 합니다만, 골수 삼팬들이 우스게 소리로 기아에 선감독갔을때 조심하라했던

레전드홀대, 투수줄부상, 어이없는 용병계약, 5할드립 등이 있었는데, 시즌 시작전에 벌써

선감독님은 다 실천하신듯 하군요

선수로서는 최고였을지는 몰라도, 정말 팬들을 위한 감독은 못되는것 같습니다.

저는 삼성팬이지만 이종범선수 정말 좋아하구요.

06년 WBC때 이종범의 결승타가 터졌을때 울었던 사람입니다.

아직 시즌이 시작되지 않아서 기아가 이런상황속에서 결과적으로 강팀이 될지 안될지는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강팀이 된다고 하더라도 팬들의 마음은 어떻게 되는건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암코양이 12-04-01 11:00
   
영원한 해태로 남고싶어했던 기아의 이종범선수였는데..

한시대의 영웅이 이렇게 지는군요

메이저리그에선 51살 제이미 모이어가 올해도 2선발뛴다던데...
몽상가 12-04-01 23:15
   
저도 선감독 기아 감독할때 속으로 '이종범선수 은퇴하는거 아냐 ㅋㅋ' 농담반 진담반으로 생각했는데 진짜 은퇴해버리네요

삼팬으로써 남일 같지가 않네요...
북산호랑이 12-04-04 15:30
   
롯데팬으로서
한마디 하자면  씁슬하내요 
롯데 최동원 선수도  은퇴 씁슬하게 한거 아시죠 ..

프랜차이즈  스타를 그리  쉽게 버리는 분이 감독이라니  이해가 안가내요
영장군 12-04-05 11:21
   
동렬이랑 같은 동기동창이라,,, 머라 할 말이 없어요..

고연전때 순철이 한테 얻어 터진거 바께 기억 안나네,,ㅋㅋ

그래도 그때가 좋았다 그쟈,,

고연전 마치고 이기고 지고를 떠나 같이 스크럼짜고 데모하고,,ㅋㅋㅋ

우짜다 보니 이렇게 세월이 흘렀네 그려.
 
 
Total 38,53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9636
1893 [국내야구] NC 선수들의 FA 권리는 누가 책임지나 (1) 디오나인 04-11 1547
1892 [국내야구] 이범호 부상 장기화, 4월 복귀 힘들 듯 . (3) 뭘꼬나봐 04-10 1519
1891 [NPB] 이대호, 지바 롯데전 3타수 무안타 1볼넷 . (4) 뭘꼬나봐 04-10 1628
1890 [국내야구] 장병수 롯데 사장 “NC는 창단 당시 2014년 1군 진입이 … (4) 뭘꼬나봐 04-10 1624
1889 [국내야구] 오늘 전경기 취소...ㅠㅠ (9) 루카투릴리 04-10 1495
1888 [국내야구] ‘1경기 69명’, 새 구단 진입 반대 근거 합당한가 암코양이 04-10 1643
1887 [NPB] [NPB] 이대호 여유 "홈런 걱정? 천만에" Koroview 04-10 1793
1886 [MLB] 6000만$ 사나이 다르빗슈, 이치로에 완패 Koroview 04-10 2079
1885 [MLB] 오늘 다르빗슈경기 100프로 승부조작이여 (1) 김김김23 04-10 1895
1884 [국내야구] 롯데사장 “프로야구? 6개 구단이면 충분” (9) 가생일껄 04-10 1457
1883 [MLB] 다르빗슈, ML 데뷔전서 5실점 (1) 암코양이 04-10 1706
1882 [국내야구] 오지환 10초98, 최준석 13초20, 3루타의 미학 (3) 디오나인 04-10 1536
1881 [NPB] 이대호 눈에서 레이저? '오릭스 히어로' 등장 (3) 암코양이 04-10 1859
1880 [국내야구] 선수협 “9·10 구단 통과 안되면 WBC 불참” (1) 암코양이 04-10 1435
1879 [국내야구] 홍드로 보다 한수 위. swf (7) 이그니스 04-10 1672
1878 [MLB] [MLB] 추신수, 안타에 결승 득점까지 (1) Koroview 04-09 2166
1877 [NPB] 이대호, 3G연속 안타에 결승 득점까지 (2) Koroview 04-09 1646
1876 [MLB] 추신수 "머리 향한 위협구에 식겁했어요" (1) Koroview 04-09 1585
1875 [국내야구] '개막 2연패' KIA 반전 실마리는 최희섭? (1) 뭘꼬나봐 04-09 1447
1874 [국내야구] 이병규의 만루포, LG에 긍정 효과, 삼성에는? (1) 뭘꼬나봐 04-09 1329
1873 [국내야구] 의문부호 뗀 롯데 불펜, 지키는 야구도 가능하다 . (2) 뭘꼬나봐 04-09 1398
1872 [국내야구] 김태균은 왜 1루 베이스를 밟지 않았을까 . (1) 뭘꼬나봐 04-09 1406
1871 [기타] [동영상]프로야구 최강 시구자는? (2) 암코양이 04-08 2560
1870 [국내야구] 오늘까지 각 부분별 탑5 (8) 디오나인 04-08 1489
1869 [국내야구] 어으....탑지다~~~!!! ㅋㅋㅋ (4) 루카투릴리 04-08 1733
1868 [국내야구] 프로야구 순위.jpg (8) 북산호랑이 04-08 1660
1867 [국내야구] 2012 프로야구 4월8일 경기결과 (1) 북산호랑이 04-08 2010
 <  1351  1352  1353  1354  1355  1356  1357  1358  1359  136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