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7-01-10 14:45
[KBO] 한화, 외인 투수 알렉시 오간도 영입 '180만 달러'
 글쓴이 : 하하하호
조회 : 1,053  

[OSEN=이상학 기자] 한화 이글스가 새 외국인 투수로 알렉시 오간도를 영입했다. 메이저리그 올스타 출신 거물을 잡았다. 

한화는 10일 2017시즌 외국인선수로 도미니카공화국 출신 우완 투수 알렉시 오간도(33)를 총액 180만 달러에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지난달 외국인 타자 윌린 로사리오와 150만 달러에 재계약한 뒤 투수 영입에 난항을 겪었던 한화는 오간도란 대어를 낚으며 기다림의 결실을 맺었다. 

오간도는 193㎝의 신장에서 내리꽂는 시속 150㎞대의 위력적인 직구를 바탕으로 투심, 커브, 슬라이더와 체인지업까지 구사하는 우완 정통파 투수다. 최근 KBO리그의 대세가 되고 있는 장신 강속구 투수로 장점이 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2010년 텍사스 레인저스 입단으로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오간도는 2015년 보스턴 레드삭스, 2016년 애틀랜타 브레이브스 등을 거치며 메이저리그 통산 283경기에서 503⅓이닝 33승18패 평균자책점 3.47의 기록을 남겼다.

특히 2011년에는 텍사스 유니폼을 입고 29경기에 선발출장, 169이닝을 던지며 13승8패 평균자책 3.51을 기록하며 올스타에 선정된 바 있다. 지난해에도 애틀랜타 소속으로 메이저리그 36경기에 등판, 2승1패 평균자책점 3.94를 기록했다.

2014년을 제외하고는 메이저리거로서 꾸준히 3점대 평균자책점을 기록하는 등 크게 기복이 없었다는 점에 주목했다. 메이저리그 통산 WHIP(이닝당 출루허용률)가 1.24로 준수하다는 부분이 오간도의 장점으로 꼽힌다. 여기에 메이저리그 통산 9이닝당 탈삼진 비율 역시 7.28개에 달할 정도로 위력적인 구위를 선보였다.

오간도는 한화와 계약 직후 "한화 이글스에서 뛸 기회가 생겨 매우 기쁘다"며 "한화 이글스의 팬들이 매우 열정적이라는 것을 잘 알고 있다. 팬들에게 인상적인 시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한화 구단은 '오간도 영입을 통해 외국인 선발투수의 한 자리를 보강하게 됐고, 나머지 한 자리의 외국인 선발투수 후보군과의 협상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남은 한 자리도 좌완이나 우완의 유형에 매달리지 않고 '좋은 투수'에 포커스를 맞추고 있다. /waw@osen.co.kr

▲ 알렉시 오간도 프로필 및 통산 성적 
- 성명 : 알렉시 오간도(Alexi Ogando)
- 생년월일 : 1983년 10월 5일(만 33세)
- 출생지 : 도미니카공화국 산 페드로
- 투타 : 우투우타
- 신체조건 : 193㎝ / 90㎏
- 경력
• 2010 텍사스 레인저스 입단
• 2015 보스턴 레드삭스 –애틀랜타 브레이브스(’16. 1)
•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16.7)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라미스 17-01-11 01:25
 
와.. 대다나다..이젠 메이저리거서 좀 하던 애들까지 크보서 영입하네요
천가지꿈 17-01-11 17:06
 
메쟈에서 가끔 보던 친구가 화나로 왔네 ㅋ
 
 
Total 34,17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26708
34170 [MLB] 챌린지를 부르는 사나이 / 위기 막아내는 오승환 (1) 러키가이 06:29 186
34169 [MLB] 5.25 중계일정 만수르무강 05-24 128
34168 [KBO] 이용철 두산 한화 편파해설 논란..."경기 초반이여서" (2) 봉냥2 05-24 1018
34167 [KBO] ‘시즌 중 성폭행 혐의’ 넥센 조상우·박동원, 이미 … (10) 이뻐서미안 05-24 1961
34166 [MLB] 5.24 중계일정 (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5-24 221
34165 [KBO] 호잉이 지배했음 (14) linglol 05-23 1262
34164 [KBO] 하.......임창용... (11) 토미에 05-23 1046
34163 [KBO] 크아....김똑딱/하삼진 백투백 (6) JJUN 05-23 499
34162 [KBO] 사랑의배터리 조홍 05-23 588
34161 [MLB] [영상링크] 결승점이 된 지만이의 2루타 독사1 05-23 810
34160 [MLB] 다나카 vs 오타니 선발 맞대결 확정…28일 뉴욕에서 이뻐서미안 05-23 481
34159 [KBO] "프로야구 선수 2명에게 성폭행당해"…112신고 받고 … (19) 으하하 05-23 1593
34158 [MLB] 5.23 중계일정 (최지만/추신수 출전) (1) 만수르무강 05-22 381
34157 [잡담] 호잉은 진짜...ㄷ (14) llllllllll 05-22 2254
34156 [KBO] 김경문 "김진성, 경기 전 2군행 계획…다른 방법으로 … 키움 05-22 623
34155 [MLB] 5.22 중계일정 (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5-22 383
34154 [KBO] 돌갱문이 이럴 줄 알았다. (5) 키움 05-21 1459
34153 [MLB] 조던 힉스의 105마일(169km/h) 강속구 (3) 일탈 05-21 1889
34152 [MLB] 존기븐스 감독 오승환 아무일 없었다는듯 반등했다 러키가이 05-21 1703
34151 [MLB] 5.21 중계일정 (오타니 선발 / 최지만-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5-21 505
34150 [기타] 돼호런.gif (3) llllllllll 05-20 2367
34149 [잡담] 야는 아직도 실시간에 있군요ㅋㅋ (15) llllllllll 05-20 2035
34148 [KBO] 대만, 다음주부터 KBO 중계 시작 (2) 귀요미지훈 05-20 2129
34147 [MLB] 5.20 중계일정 (최지만/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5-20 450
34146 [KBO] 한화 엘지전 심판 뭐지???.. (7) 무적자 05-19 1736
34145 [MLB] 최지만 1호 홈런 유튭 준선 05-19 1175
34144 [MLB] 추신수 6호 홈런 유튭 (6) 준선 05-19 619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