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7-01-10 14:45
[KBO] 한화, 외인 투수 알렉시 오간도 영입 '180만 달러'
 글쓴이 : 하하하호
조회 : 844  

[OSEN=이상학 기자] 한화 이글스가 새 외국인 투수로 알렉시 오간도를 영입했다. 메이저리그 올스타 출신 거물을 잡았다. 

한화는 10일 2017시즌 외국인선수로 도미니카공화국 출신 우완 투수 알렉시 오간도(33)를 총액 180만 달러에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지난달 외국인 타자 윌린 로사리오와 150만 달러에 재계약한 뒤 투수 영입에 난항을 겪었던 한화는 오간도란 대어를 낚으며 기다림의 결실을 맺었다. 

오간도는 193㎝의 신장에서 내리꽂는 시속 150㎞대의 위력적인 직구를 바탕으로 투심, 커브, 슬라이더와 체인지업까지 구사하는 우완 정통파 투수다. 최근 KBO리그의 대세가 되고 있는 장신 강속구 투수로 장점이 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2010년 텍사스 레인저스 입단으로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오간도는 2015년 보스턴 레드삭스, 2016년 애틀랜타 브레이브스 등을 거치며 메이저리그 통산 283경기에서 503⅓이닝 33승18패 평균자책점 3.47의 기록을 남겼다.

특히 2011년에는 텍사스 유니폼을 입고 29경기에 선발출장, 169이닝을 던지며 13승8패 평균자책 3.51을 기록하며 올스타에 선정된 바 있다. 지난해에도 애틀랜타 소속으로 메이저리그 36경기에 등판, 2승1패 평균자책점 3.94를 기록했다.

2014년을 제외하고는 메이저리거로서 꾸준히 3점대 평균자책점을 기록하는 등 크게 기복이 없었다는 점에 주목했다. 메이저리그 통산 WHIP(이닝당 출루허용률)가 1.24로 준수하다는 부분이 오간도의 장점으로 꼽힌다. 여기에 메이저리그 통산 9이닝당 탈삼진 비율 역시 7.28개에 달할 정도로 위력적인 구위를 선보였다.

오간도는 한화와 계약 직후 "한화 이글스에서 뛸 기회가 생겨 매우 기쁘다"며 "한화 이글스의 팬들이 매우 열정적이라는 것을 잘 알고 있다. 팬들에게 인상적인 시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한화 구단은 '오간도 영입을 통해 외국인 선발투수의 한 자리를 보강하게 됐고, 나머지 한 자리의 외국인 선발투수 후보군과의 협상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남은 한 자리도 좌완이나 우완의 유형에 매달리지 않고 '좋은 투수'에 포커스를 맞추고 있다. /waw@osen.co.kr

▲ 알렉시 오간도 프로필 및 통산 성적 
- 성명 : 알렉시 오간도(Alexi Ogando)
- 생년월일 : 1983년 10월 5일(만 33세)
- 출생지 : 도미니카공화국 산 페드로
- 투타 : 우투우타
- 신체조건 : 193㎝ / 90㎏
- 경력
• 2010 텍사스 레인저스 입단
• 2015 보스턴 레드삭스 –애틀랜타 브레이브스(’16. 1)
•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16.7)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라미스 17-01-11 01:25
 
와.. 대다나다..이젠 메이저리거서 좀 하던 애들까지 크보서 영입하네요
천가지꿈 17-01-11 17:06
 
메쟈에서 가끔 보던 친구가 화나로 왔네 ㅋ
 
 
Total 32,1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강정호 사건 잡게나 이슈게로 가생이 07-07 9295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197841
32185 [잡담] 애초에 박병호 데려가려 했던 팀이 없었어요 쯔위얍 03:41 493
32184 [MLB] 김현수 박병호 같은 에이전시인데 계약왜이러냐 (3) 정의사회 00:05 863
32183 [MLB] 시범경기 라인업 (볼티모어) 새벽2시~ (1) 만수르무강 03-30 385
32182 [MLB] 박병호 마이너로 내려갔네요.ㅁㄻㄴㅇㄹ (10) Elan727 03-30 1522
32181 [MLB] 박병호 메이저 입성 실패라는 기사가 떴네요... 스텐드 03-30 620
32180 [MLB] 병호 오늘 경기 동영상 없나봐요 (4) 독사1 03-30 1904
32179 [MLB] 황재균 훗날을 위해 마이너도 수용하겠다 (4) 하얀그림자 03-30 1728
32178 [MLB] 김현수 시범경기 1호 홈런 영상 (3) 스파이더맨 03-30 2217
32177 [MLB] 김현수, 박병호 홈런 쳤네요. (12) 만수르무강 03-30 3666
32176 [MLB] 시범경기 라인업 (박병호-김현수 출전/ 둘 다 홈런) (1) 만수르무강 03-29 1157
32175 [MLB] 끝판왕 오승환 美매체 가장 믿음직한 마무리 극찬 (1) 러키가이 03-29 1515
32174 [MLB] 박병호 시범경기 5호 홈런 터졌네요 (8) 만수르무강 03-29 3670
32173 [KBO] 한국 야구는 기승전결의 결을 맞이 하고 있군요 토미에 03-29 828
32172 [MLB] 시범경기 라인업 (김현수안타/박병호홈런/오승환2이… (3) 만수르무강 03-28 1273
32171 [잡담] 선수협 엄청 쫀 듯.ㅋㅋㅋ (8) 신비은비 03-28 3310
32170 [잡담] 선수협 해체 할때까지 국내야구 안볼렵니다. (8) 신비은비 03-28 1542
32169 [잡담] 한국 선수중에 시범경기 황재균이 (1) 스트릭랜드 03-28 934
32168 [MLB] "피츠버그, 강정호에게 마지막 기회 줘야" <美 언론… (8) 천가지꿈 03-28 2291
32167 [MLB] Ryu has passed the audition 류현진은 오디션을 통과 했습니… (1) YELLOWTAIL 03-28 759
32166 [MLB] [자막]황재균 시범경기 1~5 호 홈런 하이라이트 (1) 암코양이 03-28 1111
32165 [MLB] 황재균 5호 홈런 동영상 (4) 베스트만 03-28 1673
32164 [MLB] 류현진 선발이 아니면 이상한 거죠 (2) 하얀그림자 03-28 892
32163 [MLB] 류현진, 선발 로테이션 합류 결정..로버츠 "확신 가졌… (11) 스파이더맨 03-28 1778
32162 [MLB] 황재균 시범경기 5호, 투런! (8) 류신수 03-28 2408
32161 [MLB] 시범경기 라인업 (류현진/추신수/박병호 출전) (2) 만수르무강 03-28 688
32160 [MLB] 류현진 “내일도 5회까지 건강하게만 던졌으면” 사랑choo 03-27 613
32159 [MLB] 추신수, “텍사스에 빚 갚는다는 심정으로 뛴다” 사랑choo 03-27 60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