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7-01-10 16:53
[KBO] 김성근 감독 "외국인 투수들 혹사 시킨다는 이야기 한 번 듣는게 소원이다."
 글쓴이 : 암코양이
조회 : 2,231  

김성근 감독 외국인 투수들 혹사 시킨다는 이야기 한 번 듣는게 소원이다..JPG


?

김 감독은 외국인 투수들이 잘 던져서 과부하, 혹사시킨다는 얘기 한번 들어보는 것이 소원이다. 매번 엉망으로 던져 2이닝, 3이닝을 지켜보는 것도 힘들었다. 잘 던져야 계속 마운드에 올리고, 더 자주 써먹을 것 아니냐라고 말했다. 지난해 한화 외국인투수 중 파비오 카스티요는 20경기에서 84이닝, 에릭 서캠프는 17경기에서 41⅓이닝, 알렉스 마에스트리는 9경기 28⅔이닝, 에스밀 로저스는 6경기에서 37⅔이닝을 던지는데 그쳤다. 4명이 합쳐 13승(14패)을 합작했다.

2015년 대체 외국인투수로 이글스 유니폼을 입은 로저스는 반짝 활약으로 지난해 190만달러(역대 외인투수 최고액)에 재계약을 했다. 하지만 팔꿈치 부상으로 중도하차 미국으로 가 토미존 수술을 받았다. 2015년 짧은 기간에 너무 많이 던졌다는 지적이 있었다. 김 감독은 로저스는 2015년 본인이 마운드에서 내려오지 않으려 했다. 교체사인을 내면 바로 싫은 티를 냈다. 옵션 계약이 있었겠지만 그것을 떠나 이닝 욕심이 대단했다. 투수코치를 올려보내려고 하면 표정부터 굳어졌다고 했다.

로저스에 대해선 적잖이 속을 태웠다는 얘기도 덧붙였다. 김 감독은 2015년 8월 25일 NC전에서 로저스(6이닝 3실점 선발패)가 문제를 일으켰다. 경기중 화가 나 견제를 하지 않고, 일부러 도루를 허용하고, 이닝이 끝난 뒤 덕아웃에서 글러브를 던지며 불처럼 화를 냈다. 불러서 야단을 쳤고, 2군으로 보냈다. 팀 준수사항 등을 전혀 지키지 않았다. 지난해 스프링캠프에서도 이런 저런 일로 벌금을 내게할 수 밖에 없었다. 실력이 있는 것은 맞지만 그렇다고 예외를 허용하면 다른 선수들 볼 면목이 없어진다. 결과적으로 모든 책임은 감독에게 있지만 외국인선수 관리는 매번 쉽지 않은 일이라고 덧붙였다.

김 감독은 결과적으로 우리팀 외국인 투수들은 지난 2년간 그리 힘들지 않았던 것이 사실이다. 올해는 좋은 외국인 투수를 영입해 완전히 다른 고민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sports.news.naver.com

말하는 뽐새가 참...

거기다 로저스 대놓고 씹네...이 분 진짜 누구 처절하게 씹지 않고는 이야기 전개가 안되는 듯...



미국에서도 유명해진 김성근 감독.jpg

미국에서도 유명해진 김성근 감독.jpg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뭐지이건또 17-01-10 18:48
 
음? ㄴ ㅣㄱ ㅏ?
별명없음 17-01-10 19:01
 
외국인 투수만이라기보다
'선발 투수'들 혹사 시켜보고 싶다는 뜻이겠죠...

선발들은 죄다 퀵 후크로 일찍 내려가면
이닝수 별로 안 던지고도 연봉은 불펜투수들보다 더 받는 상황이라...
불펜만 혹사고 선발은 땡보직에 가까운게 한화 마운드 상황...
     
폴켄파넬 17-01-11 00:43
 
로저스 굴려봤지 않나요? 그중 좋으니 부상에서 복귀한 선수를 투구수 120개 던지고도 다른 투수보다 하루 덜 쉬고 던지게 하고 그 담에 또그러고.. 다른 선발 투수들도 선발 올렸다 금방 내리고 한 2~3일 후에 불펜 등판 시키고 그랬던거 같은데요
          
별명없음 17-01-11 15:13
 
상식적으로 선발이 혹사 당했으면 불펜이 혹사 당할리가 없죠...

선발들이 퀵 후크로 빨리 내려가니까 불펜들이 혹사당한거 아닙니까...

애초에 동시에 성립할수가 없는 문제인데...
               
에비 17-01-15 06:37
 
그런 상식이 안 통한다는 걸 지난 간 시즌에 본 듯하네요.
선발도 불펜 돌리고, 불펜도 선발 돌리고, 벌투 시키고 며칠 전에 쓰던 놈 또 쓰고...
그래서 선발 불펜 동시 혹사가 성립하네요.
볼텍스 17-01-10 19:35
 
투수 혹사부분에서 자유롭지 못한 분이니 그건 일단 전제로하고,

이 내용은 서캠프떄문에 나온 겁니다. 미국 에이전트들 사이에서 한화에서 외국인 투수 혹사한다는 식으로
이야기가 도는데, 진원지가 서캠프라더라는 카더라가 있죠.
아마 그거 관련해서 한 말인듯.
일루이 17-01-10 20:53
 
마데이 선수생명 끝내버려놓고 저런말이 나올까.
     
ohmygirl 17-01-10 21:54
 
마데이는 코치 이름인가요?
          
홀리햄머 17-01-10 23:45
 
마데이는 고양 원더스 시절 외국인 투수
천가지꿈 17-01-11 17:05
 
KBO의 암 = 김성근
판혜 17-01-13 00:40
 
이 정도면 정신 감정 필요
아무로레이 17-01-13 02:50
 
올시즌 한화 경기 궁굼합니다.
 
 
Total 32,1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강정호 사건 잡게나 이슈게로 가생이 07-07 9295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197841
32185 [잡담] 애초에 박병호 데려가려 했던 팀이 없었어요 쯔위얍 03:41 490
32184 [MLB] 김현수 박병호 같은 에이전시인데 계약왜이러냐 (3) 정의사회 00:05 859
32183 [MLB] 시범경기 라인업 (볼티모어) 새벽2시~ (1) 만수르무강 03-30 384
32182 [MLB] 박병호 마이너로 내려갔네요.ㅁㄻㄴㅇㄹ (10) Elan727 03-30 1518
32181 [MLB] 박병호 메이저 입성 실패라는 기사가 떴네요... 스텐드 03-30 619
32180 [MLB] 병호 오늘 경기 동영상 없나봐요 (4) 독사1 03-30 1904
32179 [MLB] 황재균 훗날을 위해 마이너도 수용하겠다 (4) 하얀그림자 03-30 1728
32178 [MLB] 김현수 시범경기 1호 홈런 영상 (3) 스파이더맨 03-30 2216
32177 [MLB] 김현수, 박병호 홈런 쳤네요. (12) 만수르무강 03-30 3666
32176 [MLB] 시범경기 라인업 (박병호-김현수 출전/ 둘 다 홈런) (1) 만수르무강 03-29 1157
32175 [MLB] 끝판왕 오승환 美매체 가장 믿음직한 마무리 극찬 (1) 러키가이 03-29 1513
32174 [MLB] 박병호 시범경기 5호 홈런 터졌네요 (8) 만수르무강 03-29 3670
32173 [KBO] 한국 야구는 기승전결의 결을 맞이 하고 있군요 토미에 03-29 828
32172 [MLB] 시범경기 라인업 (김현수안타/박병호홈런/오승환2이… (3) 만수르무강 03-28 1273
32171 [잡담] 선수협 엄청 쫀 듯.ㅋㅋㅋ (8) 신비은비 03-28 3310
32170 [잡담] 선수협 해체 할때까지 국내야구 안볼렵니다. (8) 신비은비 03-28 1542
32169 [잡담] 한국 선수중에 시범경기 황재균이 (1) 스트릭랜드 03-28 934
32168 [MLB] "피츠버그, 강정호에게 마지막 기회 줘야" <美 언론… (8) 천가지꿈 03-28 2291
32167 [MLB] Ryu has passed the audition 류현진은 오디션을 통과 했습니… (1) YELLOWTAIL 03-28 759
32166 [MLB] [자막]황재균 시범경기 1~5 호 홈런 하이라이트 (1) 암코양이 03-28 1111
32165 [MLB] 황재균 5호 홈런 동영상 (4) 베스트만 03-28 1673
32164 [MLB] 류현진 선발이 아니면 이상한 거죠 (2) 하얀그림자 03-28 892
32163 [MLB] 류현진, 선발 로테이션 합류 결정..로버츠 "확신 가졌… (11) 스파이더맨 03-28 1778
32162 [MLB] 황재균 시범경기 5호, 투런! (8) 류신수 03-28 2408
32161 [MLB] 시범경기 라인업 (류현진/추신수/박병호 출전) (2) 만수르무강 03-28 688
32160 [MLB] 류현진 “내일도 5회까지 건강하게만 던졌으면” 사랑choo 03-27 613
32159 [MLB] 추신수, “텍사스에 빚 갚는다는 심정으로 뛴다” 사랑choo 03-27 60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