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7-07-14 16:50
[KBO] 페넌트레이스 우승과 한국시리즈 우승을 동급으로 여기는건 어떤가요?
 글쓴이 : 코르테스
조회 : 778  


전 페넌트레이스 우승에 대한 인식이 너무 낮다고 생각하는데

대표적으로 종목은 다르지만 축구로 보자면

축구같은경우 리그를 통해 우승을 가려내잖아요

그래서 리그 우승이 되게 크게 비춰지고 많이 기쁘죠

그리고 epl같은 경우 상위 4팀이 챔스 진출권을 확보하게 되구요.


페넌트레이스가 140경기가 넘는데, 거기서 1위해도 한국시리즈 우승만큼 스포트라이트를 받지 못하잖아요.

솔직히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는 그날 그날의 선수 경기력이나 주축 선수 부상에 따라 좌우될 수도 있는건데 5~7경기로 우승을 판단해 버리니까 조금 아쉽더라구요.

그러니까 140경기가 넘는 페넌트레이스를 우승할때도 한국시리즈 우승할때만큼 큰 축하를 해주고,

상위 4팀(5팀)이 포스트시즌 진출권을 얻는 형식으로 해서 페넌트레이스 우승=한국시리즈 우승

이런식으로 두가지의 트로피로 나눠서 동급으로 여기는건 어떤가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주말엔야구 17-07-14 17:04
 
우승의 인식이 낮다라....
그렇게 보실 수 있지만
흥행면에서나 뭐로보나
전 지금이 좋군요
그리고 리그 우승의 한국시리즈 직행이라는 어마무시한 어드벤티지를 주기때문에
딱히 리그 우승이 주목을 못 받는것도 아니구요
     
아라미스 17-07-14 17:30
 
아마 야구팬들중에서 삼성이 정규시즌 가장 많이 우승했다는거 기억하는 사람 별로 없을걸요ㅋㅋ
단기전은 어찌될지 모르기때문에 어마무시한 어드밴티지까지는 아니라고 봅니다.
메이저리그는 리그가 지구별로 나누어져 있고 거기서 또 아메리칸 내셔널 갈라지니까
포스트시즌 대전의 의미가 있지만 한국은 단일리그죠.. 막말로 패자부활전이라고 봐도 무방..
일본만해도 같은 리그팀끼리 챔피언 결정시리즈는 정규시즌 우승팀에 1승을 주고 시작하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업셋이 꽤 나옵니다;; 한국은 어드밴티지 큰게 아니에요..
     
코르테스 17-07-14 17:47
 
윗분이 말씀드렷듯이 리그우승이 큰 어드벤티지는 아니라고 생각해요
오히려 타자들은 경기력을 그시간동안 잃을 수도 있어서 2위나 3위가 더 유리하다는 말도 있어요

그리고 요즘 승부조작사건이나 wbc조기탈락등으로 관중수도 떨어지고 수준이나 이미지도 낮아졋는데 한번 바꿔보는것도 나쁘지 않은 것 같구요

현재 kbo에 10팀이 있는데 리그 5위한 팀이 어떻게어떻게 해서 한국시리즈를 우승하면 그것도 조금 웃길거 같네요
          
주말엔야구 17-07-14 18:29
 
그러기엔 한국시리즈 직행팀의 우승확률이 84%라....
뭐지이건또 17-07-14 18:48
 
반대로 되야죠

144게임 1위를 더 높게 쳐야지

고작 몇게임하는 한국시리즈를 높게 보는게 이상.

그냥 이건 이벤트전 이상도 이하도 아님.
졸려라 17-07-14 20:52
 
kbo에서 인정하는 그 해 우승은 한국시리즈 우승 하나뿐이에요

규정이 바뀌지 않는이상  페넌트레이스는 예선일뿐이죠

한국시리즈 흥행을 위해서 굳이 바꿀필요는 없다고 보네요
 
 
Total 34,03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25535
34030 [기타] PIT언론 "강정호, 피츠버그에 돌아오지 않길 바란다" (1) llllllllll 10:47 239
34029 [MLB] 강정호 컴백 MLB (8) 무겁 06:09 1055
34028 [MLB] 강정호 비자발급 소식 (6) 나이테 04:45 758
34027 [MLB] 4.27 중계일정 만수르무강 02:03 205
34026 [잡담] 아직도 기아 경기 보십니까? (2) 토미에 04-26 389
34025 [KBO] 창원마산야구장 건립사업 4월 25일 건립현황 (5) 키움 04-26 407
34024 [잡담] 현종이 저번에도 이러지않았음? (2) 사나위해 04-26 389
34023 [KBO] 양현종도 타선지원 못받네 (1) 백전백패 04-26 213
34022 [KBO] '프로야구 승부조작' 이태양, 영구실격 무효… (2) 이뻐서미안 04-26 1030
34021 [MLB] '커쇼 8년 만에 6볼넷' LA 다저스, 약체 마이애… 이뻐서미안 04-26 989
34020 [MLB] 커쇼의 지금 문제점............. (9) 스텐드 04-26 2098
34019 [MLB] LA 다저스 1선발 커쇼..4회말 2사후 볼넷.볼넷.홈런 ㄷ… (7) 이뻐서미안 04-26 1769
34018 [KBO] 투아웃 번트끝내기~~~ (1) 길동61 04-26 1099
34017 [MLB] 류현진은 위싱턴 가면 좋겠네요 (16) 페레스 04-25 2038
34016 [MLB] 4.26 중계일정 (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4-25 385
34015 [MLB] 류현진같은 선수는 털리기 힘들겠죠. (16) 빅프라이팬 04-25 3647
34014 [잡담] 막대기 직구냐 볼끝이 사는 직구냐 차이임.. (2) 서클포스 04-25 1218
34013 [MLB] 제멋대로 오늘 오타니 총평: 애매해... (4) IPLsuperkings 04-25 2671
34012 [MLB] 오타니 털린다~ (7) 으하하 04-25 2570
34011 [MLB] 와 오타니 101마일 직구가운데 꽂아버리네요 (1) IPLsuperkings 04-25 1606
34010 [MLB] 류현진 앞으로 5경기 일정 (험난함) (3) 이쁜이ya 04-24 2641
34009 [KBO] 요즘에 nc 왜 저럼 (6) 나너너나 04-24 1119
34008 [KBO] 이대호 이쯤되면 (1) 감성뵨태 04-24 1436
34007 [MLB] 4.25 중계일정 (오타니 선발/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4-24 450
34006 [KBO] 최원태는 참 신기함... 사나위해 04-24 399
34005 [KBO] LG 손주영 다정한검객 04-24 378
34004 [MLB] 오타니의 외제차 (15) 최악의세대 04-24 363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