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7-07-15 11:31
[MLB] 오승환 정말 멍청하네요..
 글쓴이 : 코라오
조회 : 3,385  

최근 거의 삼진 하나를 못잡을 정도로
공의 위력이 현저하게 떨어졌는데
2스트라이크 잡은 상태에서는 절처하게
코너웍을 하던지 스트라이크존으로 가다 떨어지는
브레이킹 볼을 던져야 하는데 아직도 자신의 직구 위력을
예전같다고 믿고 우격다짐으로 같은 코스나 한 가운데
스트라이크존으로 그대로 힘으로 밀어부치듯 던지는
돌직구를 고집하다니.. 해설자 김선우인가도 멍청한게
오승환 공의 위력이 좋다고 헛소리를 하는데 공의 위력이
좋은게 아니라 처음에 코너웍이 좋았던 거죠..그러나
2스트라이크 잡은 후에는 상대도 맞히는 베팅이 나오기 때문에
같은 코스 , 같은 구종을 던져서는 안되는데 그냥 쳐달라고
같은 코스 , 같은 구종을 그대로 던지니 이건 완전히 자살행위죠..

첫 안타 맞았을때 2스트라이크까지는 좋았으나 3번째부터는
같은 코스로 가다 떨어지는 변화구나 브레이킹 볼을 던졌어야 했는데
계속 고집스럽게 직구..그러니 당연히 파울을 거쳐 맞죠..
그리고 왼순 투수한테 약한데 오른쪽 타자 매커친을 거르고
왼쪽 타자와 승부..그것도 홈런 맞을 때 그 한가운데 직구 그건
뭡니까? 그건 완전히 홈런 치라고 주는 자살행위같은 공이죠..

오늘 보니 왜 오승환이 최근 블론이 많고 구원 실패하는 지 이유를
알것 같네요..구위자체가 예전같지 않아요..그건 이미 그가 삼진을
예전처럼 전혀 잡지 못하고 계속 그의 볼이 맞아 나가고 플라이볼로
간신히 위기 넘기는 현상을 보면 알 수 있는데 아직도 자신의 구위가
예전같다고 착각하고 계속 돌직구 스타일로 가니 계속 맞아 나가는거고
그게 플라이 볼이 되면 위기 넘기는거고 안타되거나 홈런 되면
블론이 계속 이어지는겁니다..

결국 인정해야 할 것은 오승환의 구위가 예전같지 않다는 것..
2스트라이크 이후에 승부구를 못보여주고 승부구를 던져도
예전같이 타자들이 속아넘어거나 헛스윙하지 않고 맞아나간다는 겁니다..
이럴땐 영리하게 다르비슈가 잘 던지는 2스트라이 이후 같은 코스로 가다
확 떨어지는 브레이킹 볼을 던져야 합니다..그래야 타자를 속여
헛스윙을 유도하거나 2번째 타자처럼 제대로 못맞춰 뜬 플라이볼을
유도할 수 있는데 오승환은 오늘보면 너무 멍청할 정도로 같은 코스
나 한가운데 직구를 고집하네요..그러니 당연히 맞아나가죠..
왜냐하면 오승환 구위가 전혀 예전같지 않은데다mlb타자들이 오승환
투구패턴과 구위에 이미 적응했거든요..이제는 우격다짐으로 밀어붙이는
돌직구 별로 통하질 않아요..그대로 맞아나갑니다..오승환은 오늘 경기를
이후로 반성을 많이 좀 해야할 거 같네요..그리고 자신의 구위가 예전같지
않다는 것을 인정하고 삼진을 잡는 방법(2스트라이크 이후 날카로운 변화구 구사 등)
을 심각하게 고민해야 할 것 같네요..안그러면 마무리 자리 곧 뺏길 확률이 높게 
보이네요..최근 전혀 삼진을 못잡고 있어요..타자들이 어떻게든 다 맞추어서
안타가 되거나 홈런이 되거나 플라이 볼이 되는 형태가 되고 있는게 문제임..

그건 2스트라이크 이후 결정구의 구위가 예전같지 않고 예전같이 날카롭지
않다는 이야기니까요. 이 부분에 대한 심각한 고민을 해봐야 할 거 같네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루니 17-07-15 11:41
 
그럼 그런 공을 요구했을 몰리나는 뭔가요?
 멍청하니 어쩌니... 결과를 보고 말하는건 뭐든지 쉽죠 ㅋ
     
코라오 17-07-15 11:59
 
포수가 거기 요구한다고 다 던지나요?  2스트라이크 이후는
투수가 재량것 알아서 해야죠..코스는 그 쪽이라도 가다가 최후에는
떨어지는 브레이킹 볼을 던진다던가 하는 그 정도의 센스나 재량은
투수가 발휘해 줘야죠..

첫번째 안타 맞을때 투스트라이크까지는 코스도 아주 좋았죠..
하지만 그 코스로 3번째 공을 그대로 던진다는건 매우 위험한 발상이죠.
mlb 타자들이 바보도 아니고 2스트라이크까지는 보는 선수들이 많지만
3번째 스트라이크 때는 무조건 배트 내니까 같은 코스 그대로 던진다는건
투수가 자신의 공의 위력에 지나친 자신이 없는한 매우 위험하죠..

근데 오승환은 첫번째 안타를 맞을 때보면 계속 변화없이 직구로
거의 같은 코스로 던지죠. 3번째 공은 한번 찔러볼 수 있다고 생각해요.
하지만 역시 베트나오고 맞아 파울타구가 될때는 위험할 수 있겠다
생각하고 4구째는 같은 코스나 가운데로 가다 떨어지는 브레이킹 볼같은
걸 던져야지 그대로 직구를 던지면 어떻게 하나요? 4구까지 파울나왔는데
5구도 계속 같은 코스로 직구 던지는 우직함..결국 안타 맞아나갔죠.
2번째 타자 플라이볼 잡을때 마지막 공을 갑자기 떨어뜨리니 타자가 제대로
못맞추고 플라이볼이 나왔잖아요. 그런 공을 첫번째 타자에게 4구째 던졌어야
헛스윙이 나오거나 뜬 플라이볼을 잡을 수 있었단 말이죠..그런 볼을 그때
던졌어야 했는데 계속 같은 코스 직구로 승부하다 안타맞고 2번째 타자때
변화구로 플라이볼 잡아서 정신차리나 했는데 자신이 강한 우타자를 거르고
좌타자에 한 가운데 또 자신의 구위를 과신하고 직구로 승부하는 우직함을
보이니 당연히 큰거 맞아나갈 수 밖에 없죠..

이제는 오승환 나이도 있고 mlb 타자들도 오승환의 구위나 패턴을 연구해서
과거와 같이 한일때처럼 승부구를 그런 돌직구 우격다짐으로는 통하기 쉽지 않다고 봅니다..
mlb타자는 파워가 있어서 펜스 근처 잡힐 플라이볼도 홈런이 되기 때문에
안그래도 최근 삼진도 전혀 못잡을 정도로 구위가 떨어져 있는 오승환이
돌직구 우격다짐으로 일관하는건 홈런,안타 양산이 될 수 밖에 없어요..
2스트라이크 이후엔 삼진을 잡을 수 있는 날카로운 변화구..다르비슈가
특히 잘 던지는 한가운데로 가다 갑자기 아래로 확 떨어지는 브레이킹 볼을
승부구로 던져 삼진을 잡아낼 필요가 있어요..최근 오승환은 전혀 삼진을
못잡을 정도로 타자들이 오승환 승부구에 안넘어가고 다 맞추어 나가고
있어요..한마다로 삼진은 없고 다 맞아 나가고 플라이볼로 위기 넘기는 식이라는거죠..
그게 오늘처럼 잘못맞으면 홈런이 되니 최근 홈런 엄청 맞으며 블론하는 일이
자주 발생하고 있는거죠.. 구위가 분명히 약해졌는데 이건 나이문제도 있으니
극복하기 힘들다면 날카로운 변화구를 승부구로 하는 변화를 빨리 모색해야한다고
보입니다..2스트라이크 이후 승부구를 브레이킹 볼이나 변화구 같은 것을 자주
보여줄 수 잇어야 타자도 거기에 대한 대처를 하면서 그때 한번씩 돌직구를
던져주면 효과가 크지만 지금 미련할 정도로 계속 돌직구로 승부를 자주 하니
그게 예전 한일때처럼 구위가 강한 편이 아니라 잘 안통하는거죠..
한일 타자들은 헛스윙하거나 쳐도 펜스 앞에서 잡혔는데 mlb 타자들은
파워가 있다보니 홈런 넘어가버리는거죠..그래서 변화가 필요하다고 보입니다..
카이져소제 17-07-15 12:04
 
코라오님은 오승환 팬이시군요.  아끼고 분한( 홈런 맞은거 ) 마음에 .. ㅠㅠ
아라미스 17-07-15 12:18
 
자기가 원한대로 다 던져지면 투수가 실투를 하겠나요? ;; 볼넷도 없겠네여..
꽃들고 17-07-15 12:20
 
이런분들이 제일 답답함
야구를 그동안 봐오신 팬이라면 할수 없을 어리석은 발언을 하시네요.
오승환선수가 현재 나이 35에 그동안 뿌린 공이 얼만데
스트존 한가운데 그것도 직구를 원해서 던졌을까요?
투수나 포수 전부 코너웍의 제구된 직구를 원했을거고 실투가 나온게 당연한거죠.
아무리 잘던지는 투수라도 실투는 던져요.
그게 그때였구요. 그걸 어리석다고 표현하면 야구는 제대로 알고 보시는지 궁금하네요.
마음먹은대로 투수들이 던질수있으면 야구게임은 0:0이죠 항상.
오승환선수의 팬이신거같은데 제대로 알고까셨으면좋겠어요
구위는 작년에 무쌍찍던 때랑 크게 다르지않아요. 지금 맞아나가는 문제는 변화구문제에요.
변화구가 안듣다보니 직구를 던지게 되고 그게 실투로 이어지면 맞는거죠.
제대로 알고 멍청하단 소리를 햇으면 좋겠어요
실력만으로 메이저 클로저를 얻어낸 승환과 누가 멍청한지는 본인이 판단하시구요.
봉냥2 17-07-15 13:17
 
오승환도 나이가 36이네요

하루하루 다를 나이죠~

애초에 일본 2년을 안찍고 바로 메져로 갔어야했는데
늦게감이 없지않아 좀 있죠

근데 올해는 털리는 횟수가 잦아서 불안하긴하네요
란스르트 17-07-15 13:28
 
님인생이 더멍청한거 같은데 ㅉㅉㅉ 시버러지같은 인생이여
이상해 17-07-15 13:56
 
승환아 롯데로 온나 말년에 개고생하지 말고 친구들이랑 즐겁게 야구하다 가자.
멍아 17-07-15 14:20
 
직구를 던지건 뭘 던지걸 제구만 잘되면 좋은볼 던질수있어요 하지만 이 지구상에서 어느선수도 원하는곳만 콕콕 집어 던질수없다는거죠
패배할수도 있는거지 그걸 멍청하다고 하다니...    승자가 있으면 패자가 있는법  아쉬운 마음을 다른쪽으로 생각해보세요 그런비난말고
현실부정자 17-07-15 14:29
 
블론 할때마다 기다린듯 욕하내
비노 17-07-15 15:55
 
ㅋㅋㅋ
아무로레이 17-07-15 17:24
 
야구는 확률게임이에요.
경기를 하다보면 망할 때도 있는겁니다.
멍청하단 표현은 상당히 거슬리네요
그놈32 17-07-15 17:58
 
야구를 게임으로 배우신 분이신가?

답답하면 님이 뛰던지...
Misue 17-07-15 20:31
 
못한다도 아니고 멍청하다는건... 좀..
만수길 17-07-15 21:41
 
현실 게임과 온라인 게임을 구분하자 제발
발쫑 17-07-16 01:05
 
ㅋㅋㅋ 야구 겁나 잘하시는 분인가보네.
본인이 가서 그냥 던지시지
 
 
Total 33,1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강정호 사건 잡게나 이슈게로 가생이 07-07 14137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2) 가생이 04-06 219370
33185 [MLB] 츄 20호 홈런.gif (8) llllllllll 13:11 1990
33184 [MLB] 마에다가 두들겨맞긴 했다만 .. (6) 제나스 06:04 2359
33183 [MLB] 9.22 중계일정 (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3:23 158
33182 [잡담] 류현진이 에이스 전문용인가요? (4) 비전 02:28 1469
33181 [KBO] 전과가 화려한 미개한 꼴리건 시리즈 (5) ByuL9 09-21 694
33180 [KBO] 범죄두 사건사고 파일 (18) 양군입니다 09-21 1813
33179 [KBO] [혐주의]미개한 꼴리건 이 사진 한장으로 요약 가능 (10) ByuL9 09-21 1853
33178 [KBO] [혐주의]범두 / 메갈두는 이 사진 한장으로 요약 가능 양군입니다 09-21 1299
33177 [MLB] 9.21 중계일정 (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9-20 188
33176 [MLB] 로버츠 "류현진-마에다, 곧 불펜 가능성 실험할 것" (6) llllllllll 09-20 2180
33175 [MLB] 9.20 중계일정 (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9-19 302
33174 [KBO] 빈볼과 데뷔 첫 그랜드슬램 (25) ByuL9 09-19 1062
33173 [KBO] 너무 안뛰는 한국야구..'100도루 팀' 실종 위기 (3) 수요미식신 09-19 882
33172 [MLB] 커쇼 만루홈런 맞았네ㅋㅋ (10) llllllllll 09-19 2425
33171 [기타] 양준혁, 10억 사기당했다 (5) 수요미식신 09-19 2590
33170 [MLB] 9.19 중계일정 만수르무강 09-18 232
33169 [MLB] 로버츠랑 허니컷코치랑 사이 안좋나요? (3) 스쿱 09-18 2369
33168 [MLB] 오늘 강판은 변명의 여지가 없음 (7) 미련곰퉁 09-18 1885
33167 [MLB] 던지는 거 보면 6회는 그냥 던지겠던데 (6) 토미에 09-18 2131
33166 [MLB] 꼬시다 로버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llllllllll 09-18 2944
33165 [MLB] 와 ㅋㅋㅋ 어이가없네 다저스 조홍 09-18 2090
33164 [MLB] 류현진 강판 (2) 무겁 09-18 1902
33163 [MLB] 헨지니 잘던지네요 조홍 09-18 769
33162 [MLB] 美매체 "류현진, 10월 PS 3선발 맡아야 한다" (2) 러키가이 09-18 1939
33161 [MLB] 美 언론 "다저스, 류현진 트레이드 거절..피칭에 만족 (2) 러키가이 09-18 1898
33160 [MLB] 9.18 중계일정 (추신수 / 류현진 출전) 만수르무강 09-18 526
33159 [MLB] 9.17 중계일정 (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9-16 49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