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7-09-13 13:57
[MLB] [조미예의 MLB현장]류현진-배지현"우리 축하해 주세요"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816  




LA 다저스 류현진과 MBC 스포츠플러스 배지현의 알콩달콩 사랑 이야기

예쁘다. 참 잘 어울린다는 말이 절로 나왔습니다. 그녀의 나이는 30세, 그 남자의 나이도 30세. 이역만리 떨어진 곳에서 생활하고 있지만, 서로를 생각하는 마음은 더 깊어 갔습니다. LA 다저스 류현진과 MBC스포츠플러스 아나운서 배지현의 사랑 이야기입니다. 

2년 전 정민철 해설 위원 소개로 연결된 두 사람. 류현진이 비시즌 때 한국에 들어가 만났고, 스프링 캠프가 시작되기 전까지 한국에서 자주 만나 데이트를 즐겼습니다. 하지만 그들에게 허락된 시간은 고작 2~3개월.  

장거리 연애를 한다는 건, 말처럼 쉽지 않았습니다.

“정말 너무 보고 싶어서 2박 3일 일정으로 LA행 비행기 티켓을 끊었어요.” 배지현 아나운서는 긴 비행의 피곤함보다 얼굴 한번 보는 게 더 큰 행복이라고 말합니다. LA와 서울은 비행시간만 왕복 24시간. 시즌 중에는 선수가 움직일 수 없기 때문에 비교적 이동이 자유로운 그녀가 LA행 비행기에 탑승했습니다. 고작 며칠 보는 얼굴이지만, 그마저도 좋았던 두 사람. 

“난생처음으로 동물원에 갔잖아. 아쿠아리움도 다녀오고…” 

류현진은 평범한 데이트를 하고 있다고 말했지만, 그 평범한 연애에서 큰 행복을 느꼈다고 표현합니다. 올해로 서른이 된 두 남녀는 남들 다하는 가장 평범한 연애다운 연애를 하고 있었습니다. 극장 데이트, 동물원 데이트, 배낭여행 등. 비시즌엔 그동안 못했던 데이트를 몰아서 했습니다. 

- 류현진이 가장 힘들었던 시기에 그녀가 큰 힘. 

류현진은 어깨 수술이라는 큰 역경이 있었습니다. 재활 기간만 자그마치 2년여. 그때마다 힘이 된 건 역시나 그녀였습니다. 어려움을 겪을 때마다 그녀의 따뜻한 말 한마디. 격려의 말. 모든 게 류현진에게는 힘이 됐습니다.

류현진은 "그녀가 있었기에 그 힘든 재활도 견뎠고, 성공적인 복귀를 할 수있었다."고 말합니다.

류현진의 등판을 보기 위해 캐멀백 랜치를 찾은 배지현과 류현진의 아는 형들. 2년간 통역을 맡았던 김태형 씨도 함께했다. 

“2년 전부터 사귀었지만, 현진이 등판하는 걸 실제로 본 적이 없어요. 제가 다 떨려요.”

류현진이 복귀를 앞둔 지난 2017년 3월 애리조나 캐멀백랜치에 모습을 드러낸 그녀. 그녀는 류현진과 연애를 시작한 뒤로 단 한 번도 마운드에 오른 류현진의 모습을 실제로 보지 못했다고 전했습니다. 그런 그녀가 스프링캠프 경기장을 찾아 류현진의 피칭을 보게 되었고, 그 떨림은 말로 표현할 수 없을 정도였습니다.  

가장 행복한 순간에 축하받고 싶었던 마음이 컸던 두 사람. 류현진은 보란 듯이 복귀에 성공하고 싶었고, 시즌이 끝날 때쯤 직접 팬들께 알릴 생각이었습니다. “우리 축하해주세요.”라고. 하지만 이미 열애설 기사가 보도됐고, 두 사람은 이를 인정했습니다. 

그래서 이제 당당히 말합니다. 류현진-배지현, “우리 축하해 주세요.”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llllllllll 17-09-13 14:02
 
댓글에 결혼해도 혼인신고 싸인 안해줄듯...
빵터짐..ㅋㅋㅋㅋㅋ
     
집시맨 17-09-13 21:53
 
왜 싸인안해줘여???
술나비 17-09-13 20:47
 
우리 현진이 파이팅~!!!!!!
남아당자강 17-09-13 21:29
 
아..... 배지현......ㅠㅠ
 
 
Total 34,32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28071
34329 [KBO] kt는 선수단 전부 팬서비스 좋네요. 신비은비 05:27 295
34328 [MLB] (현지해설) 36G연속출루 신기록 추신수 적시2루타 (1) 러키가이 01:53 652
34327 [MLB] 6.25 중계일정 (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0:16 201
34326 [MLB] 역대프로선수중에( 한미일)..싸이클링 홈런친 선수가… (5) 노턴라이트 06-24 1170
34325 [MLB] 36G연속출루 후 추신수 득점 장면 (1) 러키가이 06-24 1439
34324 [MLB] 36G연속출루! 신기록 달성 추신수 1타점 적시 2루타 (1) 러키가이 06-24 1262
34323 [MLB] (현지해설) 또다시 출루에 성공합니다 추 14호홈런 (1) 러키가이 06-24 1010
34322 [MLB] (명장면들) 추추트레인 투런포 35G연속출루 (1) 러키가이 06-24 315
34321 [잡담] 추 올해가 올스타 마지막 기회 같은데 토미에 06-24 325
34320 [MLB] 츄 36경기 연속출루.gif (1) llllllllll 06-24 561
34319 [MLB] 6.24 중계일정 (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6-23 290
34318 [MLB] 추신수 14호 홈런 mlb.com 영상 (4) 준선 06-23 5633
34317 [MLB] 추신수 홈런 14호 35g 연속 출루 제나스 06-23 1724
34316 [MLB] 6.23 중계일정 (추신수 출전) (1) 만수르무강 06-23 520
34315 [KBO] 오늘자 kbo경기 승패 ,,,,, (2) JJUN 06-22 641
34314 [MLB] (현지해설) 모든타자 삼진 오승환 1이닝3K 완벽피칭 (2) 러키가이 06-22 1399
34313 [MLB] 오승환, 그가 등장하는 순간 돌이 되었습니다 KKK (2) 러키가이 06-22 982
34312 [잡담] 오.gif (3) llllllllll 06-22 1679
34311 [MLB] 6.22 중계일정 (오승환 출전예상) 만수르무강 06-21 696
34310 [잡담] 광민이ㅋㅋㅋ (3) llllllllll 06-21 918
34309 [MLB] 도루+득점 추신수부터 시작된 텍사스의 팀플레이 (4) 러키가이 06-21 2102
34308 [MLB] 멈추지않는 추추트레인 첫타석부터 안타 34G연속출루 (1) 러키가이 06-21 1168
34307 [잡담] 츄존.gif (1) llllllllll 06-21 1658
34306 [MLB] 추 34 안타 (1) 무적자 06-21 1182
34305 [MLB] 6.21 중계일정 (추신수 출전) 만수르무강 06-20 580
34304 [MLB] (현지해설) 앙마적재능 강정호 AAA 3안타3타점+호수비 (10) 러키가이 06-20 2935
34303 [MLB] 츄 안타.gif (6) llllllllll 06-20 262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