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7-12-13 22:59
[KBO] 이대호가 골드글러브,..?
 글쓴이 : 제나스
조회 : 2,660  

올해 어느정도 준수한 성적 거둔건 사실이지만

그래도 골글은 로사리오나 러프가 받았어야 정상

모든 스텟에서도 딱히 밀리는 구석이 없는데 말이죠,

한국인 몰아주기식으로 가버리면, 그 상의 권위는 앞으로도 영원히 바닥을 칠듯..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공무원 17-12-13 23:05
 
애초에 권위따위는 1도 없는 상임.
아라미스 17-12-14 00:02
 
외야수에서 정작 받아야할 박건우는 못받고 이대호는 성적이 안되는데도 받고..ㅋㅋ 개판 ㅋㅋ
쪼남 17-12-14 12:03
 
러프면 몰라도 로사리오는 좀.

한국야구 떠나는게 확정된 선수한테 상줄 이유는 적어보이네요.
     
제나스 17-12-14 22:28
 
제가 생각하는 골드글러브는, 그 이후의 선수에 행보 보다

그 해에 얼마나 잘했냐 못했냐로 결정되는 상이라고 생각합니다
위스퍼 17-12-14 13:04
 
성적뿐 아니라 흥행력도 평가하는 것이고
외국인 선수한테는 잘 안줍니다.
     
제나스 17-12-14 22:27
 
그런 부분이 MLB에도 있는편이지만

흥행력 점수가 다른 부분에 비해서 너무 큰 비중을 차지 한다는 것은,

계속 즈들끼리 노나먹는 느낌이 드는건 어쩔수가 없네요
     
캡틴하록 17-12-19 20:13
 
어차피 기자단 투표(?)로 뽑히는 거 아닌가요?! 성적 좋은 선수 중 주는 인기상이나 비슷한 게 아닌지..
근데 팬 투표를 했어도 이대호가 받았을 것 같네요..
wohehehe 17-12-14 18:58
 
선거인단이 야구관련 전문가가 아니라 그렇다더군요... 전문이 아니라면 흔히 많이 들어본.. 예를들면 이대호에다 투표하겠죠..
봐봐봐또이… 17-12-19 14:49
 
돈의 방향을 보고 주는 상
 
 
Total 35,82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35185
35828 [MLB] MLB.com "강정호, 기량 되찾으면 2019시즌 30홈런도 가능" (5) 러키가이 12-14 1998
35827 [KBO] 니퍼트의 여정 (4) 드라소울 12-14 1539
35826 [MLB] 2018 추신수 홈런 모음~~ 영상 진빠 12-13 807
35825 [MLB] MLB.com, "류현진-유리베, 리그 브로맨스 랭킹 5위" (1) 러키가이 12-11 2234
35824 [MLB] [야구는 구라다] 겨우 7승 투수의 엄청 바쁜 시상식 (1) 러키가이 12-11 1526
35823 [KBO] 양의지 nc 125억 갔네요ㅋㅋ (5) 봉냥2 12-11 1648
35822 [잡담] 질롱인가 이거 국내 야구협회에서 어떻게 못하나요? (12) 베지터1 12-10 2007
35821 [MLB] 추신수 현지기자가 뽑은 텍사스 '올해의 선수' (1) 러키가이 12-08 2555
35820 [MLB] 美 매체 "류현진, 내년 11승·평균자책점 3.12 예상" (1) 러키가이 12-08 1183
35819 [MLB] 박찬호아시아 다승기록은 누가 깰까요? (6) 더러운퍼기 12-08 1371
35818 [MLB] 류현진이 20승을 2019시즌 목표로 밝힌 이유 (2) 러키가이 12-08 799
35817 [잡담] 질롱코리아 진짜 더럽게 못하네요 (3) 조홍 12-07 2122
35816 [MLB] LAD 매체, "류현진, 3개월 부상에도 최고 시즌" 호평 (1) 러키가이 12-05 3374
35815 [MLB] 美매체 류현진 리뷰 "올해최고경기 NLDS1차전" (1) 러키가이 12-05 1612
35814 [기타] 네버엔딩 스토리 김병현은 4번째 공을 던졌다 (5) 러키가이 12-03 2145
35813 [기타] 호주야구 질롱코리아 첫 만루홈런. (5) 신비은비 12-02 2762
35812 [MLB] 류현진 1년후FA시장 투수중 12위전망 좋은투수 (3) 러키가이 12-01 1586
35811 [기타] KBO 연합팀, 日 사회인 20세 투수에 '13K' (9) 베르테르 11-30 3470
35810 [기타] 호주데뷔 김병현 1이닝2K부활/질롱3연패탈출(종합) (5) 러키가이 11-29 2599
35809 [잡담] 커쇼와 류현진 내년에 류가 더 잘할듯요 (2) 페레스 11-29 1993
35808 [MLB] 2018 리뷰 ① 류현진, 부활의 날갯짓을 하다 (1) 러키가이 11-29 808
35807 [KBO] NC, 외국인포수 배탄코트 영입유력 콜라맛치킨 11-28 1106
35806 [KBO] 헨리 소사 은퇴설이 있던데.. (5) 흑룡야구 11-28 1425
35805 [MLB] 몬스터질주 돌아온 추추트레인/코리안빅리거 5人5色 (1) 러키가이 11-27 1228
35804 [잡담] 추신수를 처리할려면 3000만불보조정도면 가능할까요 (3) 페레스 11-27 1965
35803 [MLB] 류현진, 포스트시즌 보너스는 26만 달러 (2) 러키가이 11-27 1343
35802 [MLB] 류현진 잡은 다저스, 6선발 체재 가동할까 (8) 러키가이 11-24 320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