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8-01-12 06:03
[MLB] 美 언론의 꾸준한 관심 "불펜 약한 밀워키, FA 오승환 영입후보"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474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서 뛰었던 오승환(36). © AFP=News1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FA 자격을 얻은 우완 불펜 오승환(36)이 현지의 꾸준한 관심을 받고 있다. 이번에는 에릭 테임즈가 뛰고 있는 밀워키 브루어스의 불펜 영입 후보로 꼽혔다.

엠엘비닷컴(MLB.com)은 11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30개 구단의 불펜 상황 등을 전하며 올 시즌 전망을 내놨다.

매체는 "스프링캠프까지 5주가 남았고, 이적 시장에서 여러 투수들이 계약을 하지 못했다"라며 "크렉 카운셀 밀워키 감독이 어떻게 불펜을 꾸릴지 모르지만, 불펜진에 상당히 의존하는 것은 분명하다"고 설명했다.

밀워키는 선발투수로 많은 이닝을 소화해줄 수 있는 에이스 지미 넬슨이 어깨 부상으로 복귀 시점이 불투명해 불펜 의존도가 높아질 가능성이 크다.

매체는 "최근 준수한 셋업맨 역할을 했던 앤서니 스와잭이 뉴욕 메츠로 떠나면서 마무리 투수 코리 크네블을 뒷받침할 자원이 부족하다"고 분석했다.

크네블은 지난해 팀 내 최다인 39세이브를 올렸고, 불펜 중에선 우완 제이콥 반스가 25홀드(3승4패2세이브)를 기록했다.

스와잭이 반스 다음으로 많은 17홀드(2승1패1세이브)를 올렸지만 팀을 떠나면서 공백이 생겼다.

엠엘비닷컴은 밀워키의 불펜에 힘을 보탤 수 있는 자원으로 FA 오승환, 그렉 홀랜드, 버드 노리스 등을 꼽았다. 매체는 "여전히 많은 FA 선수들이 시장에 남아있다. 이들을 영입한다면 변화를 줄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2016시즌 세인트루이스 카니널스와 '1+1' 계약을 맺은 오승환은 빅리그 입성 첫 해 평균자책점 1.92, 6승3패 19세이브의 준수한 성적을 올렸다.

지난해 시즌 막판 부상과 부진 속에 1승6패 20세이브, 평균자책점 4.10을 기록한 그는 두 시즌 동안 7승9패 21홀드 39세이브, 평균자책점 2.85를 마크했다. FA가 된 오승환은 새로운 둥지를 물색 중이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통통통 18-01-12 14:59
 
오호 좋은 소식
 
 
Total 33,61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22948
33617 [MLB] 김병현, AZ 20년史 '25인 로스터' 선정..랜디 존… (1) 러키가이 01-16 1428
33616 [MLB] LAT, "다저스, 류현진 포함 선발투수진 풍부해" (1) 또르롱 01-13 4058
33615 [MLB] MLB.com "오승환, 반등 필요..구위는 여전" 러키가이 01-12 2175
33614 [기타] 2017 유럽야구 클럽 순위. (3) 신비은비 01-12 886
33613 [MLB] 美 언론의 꾸준한 관심 "불펜 약한 밀워키, FA 오승환 … (1) 러키가이 01-12 1475
33612 [MLB] 美 언론 "불펜 보강 필요한 클리블랜드, 오승환 남아… 러키가이 01-09 2459
33611 [MLB] 전설의 몸에맞는 삼진 (11) 시유미 01-05 8040
33610 [MLB] (오승환 댓글) SI "텍사스, 가장 시급한 문제는 불펜 … 러키가이 01-05 4570
33609 [MLB] 정말 중요한 류현진의 2018, 좌완홍수 FA시장서 위치는 러키가이 01-03 2212
33608 [MLB] 김병현 애리조나 역대최고 마무리투수1위득표 (28) 러키가이 12-31 6468
33607 [KBO] 양현종 23억원 기아잔류 (8) 봉냥2 12-28 2512
33606 [기타] 대법 "투수 안지만 '불법도박사이트 개설' 유… (4) llllllllll 12-28 2994
33605 [KBO] 다이빙머신 김준완 영상 키움 12-28 1285
33604 [기타] 류현진♥배지현,야구 애정 듬뿍.웨딩화보 공개[화보] (17) 러키가이 12-28 3578
33603 [MLB] '귀국' 추신수 "돌아온 한국 선수들 마음 다 … (29) 러키가이 12-23 5513
33602 [MLB] 다저스의 2018시즌 예상 뎁스차트, 그리고 류현진 러키가이 12-22 1444
33601 [기타] 프로야구 선수 '데이트 폭력'…헤어지자는 여… (2) llllllllll 12-22 2648
33600 [잡담] 메이저리그 갔다가 다시복귀하면 (3) 유정s 12-21 1672
33599 [KBO] 김현수 연봉이 얼마라는건가요? (13) 나이테 12-19 3120
33598 [KBO] 김현수 115억 (18) llllllllll 12-19 3697
33597 [잡담] 아래 역대 한일전 전적의 글이 좀 이상하네요. (2) 소리넋 12-18 1545
33596 [MLB] KBO를 닮아가는 MLB의 팬 보호망 (3) 러키가이 12-17 4031
33595 [기타] 한일야구 전적[펌] - 수정 (10) 서늘한여름 12-16 2227
33594 [MLB] 美언론, "애리조나, 오승환과 긴밀한 접촉 이어가" (7) 러키가이 12-15 4835
33593 [KBO] 롯데의 문제는 프런트다. (4) 사포닌 12-15 1368
33592 [KBO] 파도파도 괴담만나오는 롯데의 언플 키움 12-15 1253
33591 [KBO] 롯데에서 황재균 메이쟈 진출하는데 그렇게 사정봐… 키움 12-15 114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