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8-01-25 21:01
[MLB] 새신랑 류현진, 책임감만큼 목표 확고 "최대 200이닝 소화"
 글쓴이 : 또르롱
조회 : 2,198  

https://www.msn.com/ko-kr/news/sports/새신랑-류현진-책임감만큼-목표-확고-최대-200이닝-소화/ar-AAv8RDD

© 제공: NewsIs Co.최대 200이닝 소화 목표…FA 시즌 몸 상태 자신

【인천공항=뉴시스】 오종택 기자 = 새색시와 함께 시즌을 시작하기 때문일까, 새신랑 류현진(31·LA 다저스)의 표정은 어느 때보다 밝았다. 뚜렷한 목표와 함께 완벽한 부활을 다짐하며 미국행 비행기에 몸을 실었다.

류현진은 25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미국 로스앤젤레스로 출국했다.

류현진은 올해 초 동갑내기 애인 배지현 아나운서와 백년가약을 맺었다. 혼자였던 과거와 달리 부인과 함께 시즌을 함께 한다.

결혼 후 심리적으로 한결 편안해졌다는 류현진은 전에 없던 책임감도 생겼다. 올해로 메이저리그 6년차지만 이전과는 많은 것이 다르게 느껴질 수밖에 없다.

어깨와 팔꿈치 수술 이후 재기를 다짐했던 지난해 이맘때는 모든 것이 불투명했다. 선발 로테이션을 책임지며 3년 만에 풀타임을 소화하긴 했지만 시즌 내내 입지가 불안했다. 포스트 시즌 들어서는 로스터에서 제외되는 수모도 겪었다.

© 제공: NewsIs Co.지난해 11월 한국으로 돌아온 류현진은 결혼 준비로 바쁜 상황에서도 부상 없는 시즌을 위해 재활에 주력했다. 웨이트 트레이닝을 통해 보강 운동에 매진했다. 그 결과 현재 건강한 몸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류현진은 "지난해 부상 없이 한 시즌을 치렀는데 올해는 작년보다 더 좋다. 무엇보다 다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며 "첫째도, 둘째도 건강이다. 지난해보다는 자신감이 있다. 작년보다 걱정은 줄었다"고 강조했다.

스스로 건강에 확신이 선 류현진은 올 시즌 뚜렷한 목표도 제시했다. 꾸준함의 바로미터인 이닝 소화력을 향상시키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류현진은 "지난해 부상 없이 1년을 소화했는데 올해가 중요한 만큼 많은 이닝 소화가 목표"라며 "최소 150이닝, 최대 200이닝까지 소화하고 싶다"고 밝혔다.

메이저리그 데뷔 첫 해인 2013년 192이닝을 던졌다. 2년차에는 152이닝을 책임졌다. 건강하게 기량만 유지한다면 얼마든지 목표를 달성할 수 있는 능력이 있다.

© 제공: NewsIs Co.또 올 시즌이 끝나면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는다. 정작 류현진 스스로는 FA는 생각하지 않는다.

그러나 목표로 한 150이닝 이상, 나아가 200이닝 가까운 투구로 부상 우려를 완전히 불식시킨다면 초대형 계약도 현실이 될 수 있다.

가정을 꾸리고, FA도 앞두고 있다. 류현진에게는 여러모로 남다른 2018년시즌이 될 전망이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흑룡야구 18-01-27 13:08
 
하체 풀려서 되겠나?
 
 
Total 35,89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36926
35894 [MLB] [조미예] 건강한 류현진 첫번째 라이브 피칭 어땠나? (2) 러키가이 02-20 1114
35893 [기타] 체코야구의 열기. 신비은비 02-20 552
35892 [MLB] 김병현 최고전성기시절 9구 3삼진 2002년 (5) 영원히같이 02-20 1190
35891 [KBO] 창원NC파크 야경.JPG (3) 키움 02-19 1419
35890 [KBO] 창원NC파크 근황.JPG (2) 키움 02-19 925
35889 [기타] 오스트리아에 부는 야구열기. (2) 신비은비 02-17 1618
35888 [MLB] 야구의 세계화가 멀지 않은 듯... (2) 신비은비 02-17 1002
35887 [MLB] 오승환 (1) 리토토 02-16 1054
35886 [MLB] MLB.com 평가/류현진 재계약 다저스 MLB 최고 투수팀 (2) 러키가이 02-14 1491
35885 [KBO] 이승엽 선수 싸인 유니폼 (11) 달의영혼 02-13 2363
35884 [MLB] 다저스 매체 "류현진, 전략적으로 홈에서 던져야" (4) 러키가이 02-12 1837
35883 [MLB] '550→376→188' 류현진 숫자의 상징, 예전 자리… (1) 러키가이 02-11 1311
35882 [잡담] 왜 한국인 특급 피처가 안나올까요? (13) 납땜질 02-10 2419
35881 [기타] 역대 국가대표 야구 한일전 성적 (4) 랑쮸 02-09 1317
35880 [MLB] '20승 vs 6승' 컴퓨터 혹평, 류현진은 지난해도 … (2) 러키가이 02-02 3642
35879 [MLB] 미계약FA98명 MLB역대급한파 류현진 신의한수 (1) 러키가이 02-02 2083
35878 [MLB] 류현진 원대한 목표 '20승', 얼마나 어려운 기… (1) 러키가이 02-02 1011
35877 [MLB] 'QO 수락' 류현진, FA 한파 피한 절묘한 선택 (4) 러키가이 02-01 2010
35876 [MLB] 美 팬그래프, "류현진 체인지업, ML 1위 체인지업" (3) 러키가이 02-01 1175
35875 [MLB] 美언론, "류현진, 커쇼와 비슷한 선택.. FA 좋은 시절 … (5) 러키가이 01-30 2625
35874 [MLB] 다저스사장 류현진활약 지난해 처음 제대로 봤다 (1) 러키가이 01-29 1663
35873 [MLB] MLB.com, "다저스 3선발 류현진, 5선발 마에다" (1) 러키가이 01-27 1751
35872 [MLB] MLB.com "다저스, 당장 시즌 시작하면 류현진 3선발" (2) 러키가이 01-27 1000
35871 [기타] 독일야구의 뜨거운 열기. (2) 신비은비 01-23 4196
35870 [기타] 감독이 선수로 복귀하여 무실점. (6) 신비은비 01-19 4591
35869 [기타] 전세계 스포츠 리그 시장 규모 순위 (21) 신비은비 01-18 5148
35868 [MLB] 美예상, "류현진, 내년 FA 랭킹 36위.. LAD 잔류 예상" (1) 러키가이 01-15 556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