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8-01-31 08:48
[KBO] '한화 합류' 샘슨, "많은 경기·이닝 소화하는 것이 내 역할"
 글쓴이 : 또르롱
조회 : 2,058  

https://www.msn.com/ko-kr/sports/kbo-baseball/한화-합류-샘슨-많은-경기·이닝-소화하는-것이-내-역할/ar-BBIua4c?ocid=spartanntp

[OSEN=인천공항, 이종서 기자] 키버스 샘슨(27·한화) KBO리그 도전에 대한 기대와 각오를 드러냈다..

한화 선수단은 31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서 스프링캠프 훈련지인 일본 오키나와로 출국했다. 이날 자리에는 한용덕 감독을 비롯해 한화 선수단이 함께 했다. 특히 이 자리에는 새롭게 합류한 외국인 3인방도 같이 떠났다.

올 시즌을 앞두고 한화와 총액 70만달러에 계약한 샘슨은 150km/h의 강속구를 비롯해 커브, 슬라이더, 체인지업을 구사하는 우완투수다. 1991년 생이라는 젊은 나이인 만큼, 한화는 샘슨과 함께 성장할 것을 기대했다.

출국을 앞둔 샘슨은 "흥분되고 기분이 좋다. 새로운 한국 선수를 만나는 것에 대한 기대가 크다. 한국 코치님에게 많이 배워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국 무대에 도전하게 된 배경에 대해서는 "한국에서 뛰었던 선수들에게 좋은 리그라고 들었다. 젊은 나이에 도전할 수 있는 가치가 있는 무대라고 생각한다"고 이야기하며 "새로운 환경에 도전하는 것에 대한 두려움은 없다. 새로운 문화와 리그를 배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지난해까지 한화는 10년 연속 포스트시즌에 나서지 못했다. 그만큼 샘슨의 활약이 절실하다. 샘슨은 "포스트시즌에 나서지 못한 것은 크게 생각하지 않는다. 다만 나는 자신이 있어서 한국 무대에 도전하게 됐다. 혼자 야구하는 것이 아닌 다같이 열심히 해서 팀워크를 잘 다지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 같다"고 강조했다.

이어서 샘슨은 "경기에 많이 나가고 이닝을 길게 소화하는 것이 내 역할이다. 점수를 주는 것은 경기에 일부라고 생각한다"며 "내 역할을 잘하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사진] 인천공항=이동해 기자 eastsea@osen.co.kr

© OSEN '한화 합류' 샘슨, "많은 경기·이닝 소화하는 것이 내 역할"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35,24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32417
35240 [MLB] 2018 nlcs 최고 흥행요소 (1) Republic 13:46 302
35239 [잡담] LA다저스..월드시리즈 진출 바라는거 포기해야 함. YESorNO 12:54 626
35238 [잡담] 잘하면 류현진 다시 보겠군요. (6) 째이스 12:40 907
35237 [잡담] 다저스 떨어지면 책임은 그랜달 (5) 수월경화 12:17 697
35236 [잡담] 그냥 기다리면 되는데.. (3) 째이스 12:00 503
35235 [MLB] 다저스는 안되겠네요 (5) Republic 11:42 710
35234 [MLB] 어휴 그랜달 ㅋㅋㅋㅋ (2) 아라미스 09:29 1257
35233 [MLB] PS탈락+부활의지 로버츠감독이 밝힌 류현진 재기비화 (1) 러키가이 06:37 1014
35232 [MLB] 美 매체, "PS 활약 류현진, 좋은 FA 계약 가능" (1) 러키가이 05:19 650
35231 [MLB] 밀러 파크의 그녀가 다저스 투수들에게 끼친 영향 (1) 러키가이 03:30 994
35230 [KBO] 기아의 위엄ㅎㄷㄷ (9) 노가다의신 00:47 1164
35229 [MLB] 10.16 챔피언십시리즈 중계일정 (NL 3차전) (1) 만수르무강 10-15 511
35228 [MLB] 앞선 이야기 이지만... (6) 퍼팩트맨 10-15 458
35227 [MLB] 다저스는 선발이 강하고 밀워키는 불펜이 강하다? (3) beebee 10-15 1105
35226 [MLB] 게릿콜 프라이스 털리는거 보니 (5) 100렙가즈아 10-15 1887
35225 [MLB] 밀워키팬들을 12연승보다 기쁘게만든 공짜햄버거 (1) 러키가이 10-15 1903
35224 [MLB] 선발완투는 옛말? 불펜이 운명쥔 빅리그 포스트시즌 (2) 러키가이 10-15 537
35223 [MLB] 가슴 펴도된다 류현진 PS선발中 이닝1위-ERA2위 (6) 러키가이 10-15 1281
35222 [MLB] 10.15 챔피언십시리즈 중계일정 (AL 2차전) 만수르무강 10-14 509
35221 [MLB] 류현진의 경기에 만족한다는 다저스 팬들?? (2) 러키가이 10-14 1964
35220 [잡담] s급 되려면 류현진은 한두 구종은 더 익혀야 될듯 싶… (15) 페레스 10-14 1688
35219 [잡담] LA타임스, "예상 못한 선발 문제, 이래선 우승 못해" (14) 째이스 10-14 2104
35218 [MLB] 벌렌더~ (2) Mrleo 10-14 763
35217 [KBO] 시구에 뿜어버린 김태형 감독ㅋㅋㅋㅋ (2) ByuL9 10-14 1125
35216 [MLB] 알렉스 우드는 WS 진출하면 로스트 탈락할듯 싶네요.. (3) kwindK 10-14 1466
35215 [MLB] 커쇼 다음 경기도 장담 못함..하도 불안해서.. (9) 서클포스 10-14 2041
35214 [MLB] 예상을 하고 보면 안될 것 같아요 (3) 제나스 10-14 53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