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8-07-09 04:58
[MLB] 9회2아웃 내야안타 추신수 극적 구단新.. 47G연속출루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931  


'9회 2아웃 내야안타' 추신수, 극적으로 구단 新.. 47G 연속 출루


[마이데일리 = 고동현 기자] 추신수가 극적으로 연속 경기 출루에 성공했다. 구단 신기록이다.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는 9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미시건주 디트로이트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디트로이트 타이거즈와의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 9회 2아웃에 내야안타를 기록했다.

1회초 선두타자로 등장해 상대 선발 마이클 풀머와 상대한 추신수는 볼카운트 1-1에서 3구째 체인지업을 때려 2루수 앞 땅볼로 물러났다.

추신수로서는 두 번째 타석이 아쉬움으로 남았다. 추신수는 팀이 2-0으로 앞선 2회초 1사 1, 2루에서 두 번째 타석에 들어섰다. 풀머의 5구째 체인지업을 받아쳐 1루수 옆을 스치는 우익수 앞 타구를 만들었다. 그 사이 2루 주자가 홈을 밟으며 팀의 3번째 점수가 나왔다.

안타로 기록된다면 연속 출루 신기록과 함께 타점도 추가할 수 있는 상황. 하지만 기록원의 판단은 상대 1루수 존 힉스의 실책이었다.

4회초 세 번째 타석에서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난 추신수는 7회초 1사 1루에서 등장한 네 번째 타석에서 2루수 앞 병살타로 돌아섰다.

마지막 타석은 9회 돌아왔다. 팀이 3-0으로 앞선 9회초 2사 1루에서 빅터 알칸타라와 만난 추신수는
2구째를 받아쳤다. 잘 맞지 않은 타구.

3루수쪽으로 느리게 굴러갔다. 상대 3루수는 송구를 하지 못했고 추신수의 내야안타로 기록됐다. 추신수가 극적으로 연속 경기 출루를 47경기로 늘리는 순간이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35,8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36713
35886 [MLB] MLB.com 평가/류현진 재계약 다저스 MLB 최고 투수팀 (2) 러키가이 02-14 854
35885 [KBO] 이승엽 선수 싸인 유니폼 (9) 달의영혼 02-13 1692
35884 [MLB] 다저스 매체 "류현진, 전략적으로 홈에서 던져야" (4) 러키가이 02-12 1518
35883 [MLB] '550→376→188' 류현진 숫자의 상징, 예전 자리… (1) 러키가이 02-11 1100
35882 [잡담] 왜 한국인 특급 피처가 안나올까요? (10) 납땜질 02-10 2010
35881 [기타] 역대 국가대표 야구 한일전 성적 (4) 랑쮸 02-09 1135
35880 [MLB] '20승 vs 6승' 컴퓨터 혹평, 류현진은 지난해도 … (2) 러키가이 02-02 3450
35879 [MLB] 미계약FA98명 MLB역대급한파 류현진 신의한수 (1) 러키가이 02-02 1952
35878 [MLB] 류현진 원대한 목표 '20승', 얼마나 어려운 기… (1) 러키가이 02-02 912
35877 [MLB] 'QO 수락' 류현진, FA 한파 피한 절묘한 선택 (4) 러키가이 02-01 1895
35876 [MLB] 美 팬그래프, "류현진 체인지업, ML 1위 체인지업" (3) 러키가이 02-01 1027
35875 [MLB] 美언론, "류현진, 커쇼와 비슷한 선택.. FA 좋은 시절 … (5) 러키가이 01-30 2491
35874 [MLB] 다저스사장 류현진활약 지난해 처음 제대로 봤다 (1) 러키가이 01-29 1541
35873 [MLB] MLB.com, "다저스 3선발 류현진, 5선발 마에다" (1) 러키가이 01-27 1644
35872 [MLB] MLB.com "다저스, 당장 시즌 시작하면 류현진 3선발" (2) 러키가이 01-27 908
35871 [기타] 독일야구의 뜨거운 열기. (2) 신비은비 01-23 4054
35870 [기타] 감독이 선수로 복귀하여 무실점. (6) 신비은비 01-19 4467
35869 [기타] 전세계 스포츠 리그 시장 규모 순위 (21) 신비은비 01-18 5005
35868 [MLB] 美예상, "류현진, 내년 FA 랭킹 36위.. LAD 잔류 예상" (1) 러키가이 01-15 5485
35867 [MLB] 커브MLB상위4% 류현진의 진화 2019년은 더무섭다 (4) 러키가이 01-14 3913
35866 [MLB] MLB.com, 류현진 QO 다저스 주요 행보 중 하나로 꼽아 (1) 러키가이 01-14 2426
35865 [MLB] 40세 김병현 호주 리그 첫 세이브..ERA 0.93 승승장구 (5) 러키가이 01-14 3318
35864 [MLB] 美 매체 "ERA 1.97 류현진, 부상에도 특히 뛰어났다" (2) 러키가이 01-11 4086
35863 [MLB] 美언론 LA다저스 클루버 없어도 강해..류현진은 3선발 (2) 러키가이 01-09 3696
35862 [MLB] 류현진 김용일코치와 오키나와 출국..본격시즌준비 (1) 러키가이 01-07 2999
35861 [MLB] 美 매체 "류현진 QO 제시, 다저스 가장 후회할 일" (7) 러키가이 01-05 5357
35860 [MLB] 두달간 쌀국수만/추신수 52경기연속출루 뒷이야기 (5) 러키가이 01-04 448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