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8-07-10 07:10
[MLB] MLB.com, "올스타 추신수, 한국 최고의 메이저리거"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394  


MLB.com, "올스타 추신수, 한국 최고의 메이저리거"


[OSEN=이상학 기자] 데뷔 첫 올스타에 뽑힌 추신수(36·텍사스)가 역대 최고의 한국인 메이저리거 평가를 받았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10일(이하 한국시간) '컷4' 코너를 통해 추신수를 다뤘다. MLB.com은 '아마도 한국인 최고의 메이저리거인 추신수의 첫 올스타를 보라'며 오랜 기간 추신수는 메이저리그에서 견고한 선수였고, 올스타에 선발될 자격이 있다고 호평을 아끼지 않았다. 

올 시즌 전까지 추신수는 13시즌 동안 연평균 21홈런 79타점 OPS .832로 꾸준하게 활약했다. 올해는 47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하며 텍사스 구단 신기록도 세웠다. MLB.com은 이 같은 추신수의 활약을 조명하며 그에 대해 몇 가지 알아야 할 부분을 짚어주기도 했다. 

가장 먼저 추신수가 투수 출신이었다는 점이다. MLB.com은 '고교 시절 추신수는 96마일 패스트볼을 던지는 스타 투수였다. 캐나다 온타리오에서 열린 18세 이하 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에서도 한국을 2년 연속 우승으로 이끌며 MVP를 차지했다'고 고교 시절 추신수를 돌아봤다. 

당시 대표팀이에서 야수였던 오승환(토론토)과 메이저리그에서 16년 만에 투타 대결을 펼치게 된 사실도 덧붙였다. 오승환이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시절이었던 2016년 추신수와 투타 대결을 가졌다. 올 시즌까지 총 두 차례 승부에서 추신수가 2타수 2안타 1타점으로 오승환을 압도했다. 

이어 MLB.com은 추신수가 지난 5월27일 캔자스시티 로열스전에서 연장 10회 극적인 끝내기 홈런을 터뜨리며 개인 통산 176호 홈런을 기록, 일본인 타자 마쓰이 히데키(175개)를 넘어 아시아 출신 타자 중 가장 많은 홈런을 친 타자란 점도 설명했다. 

또한 MLB.com은 최근 47경기 연속 출루 기간 추신수가 타율 3할3푼9리에 볼넷 41개를 기록했다고 알렸다. 이제 다음 도전 기록으로 절친한 친구 조이 보토(신시내티)가 2015년 기록한 48경기 연속 출루, 짐 토미가 2002~2003년에 걸쳐 기록한 60경기에 도전할 것이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MLB.com은 '추신수가 한국인 출신 야수로는 처음으로 올스타에 뽑혔다. 투수 박찬호(2001년)와 김병현(2002년)이 과거 올스타에 선정됐다'며 '추신수가 한국 출신 최고의 메이저리그 선수라는 강력한 주장도 있다. 지난 24년간 총 23명의 한국인 빅리거가 있었고, 그 중 타자는 9명이었다. 추신수는 한국인 메이저리거 중 최고의 WAR(33.6)을 기록했다'고 강조하며 추신수의 위상을 언급했다.

MLB.com은 '오는 18일 올스타전에서 추신수에게 관심을 가져라. 아마 세계에서 가장 훌륭한 한국인 야구선수를 보게 될 것이다'고 마무리했다.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35,79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34076
35794 [기타] 질롱코리아VS시드니 호주야구 오늘개막 (5) Kyle 11-15 672
35793 [MLB] 류현진 2019시즌 연봉, 손흥민 1.89배 (6) 러키가이 11-15 1209
35792 [KBO] [야구기자] QO 수락 류현진 FA재수 성공할까 (1) 러키가이 11-14 680
35791 [MLB] 류가 자신은 있는듯 (4) 더러운퍼기 11-14 1325
35790 [MLB] 美 매체 "QO 류현진, 내년 부진해도 손해 적어" (1) 러키가이 11-14 1056
35789 [잡담] 역시 보라스 (5) 초롱 11-13 3556
35788 [MLB] 현 상황에서의 QO 계약은 잘 한 겁니다.. (2) 제나스 11-13 798
35787 [잡담] 규철이(카이클) 계약하는거보면 류현진몸값 대충 견… (4) 페레스 11-13 1520
35786 [잡담] 헤오,, 현진이가 잘 경정한것이겠지요. (4) 야코 11-13 1328
35785 [MLB] 美언론, "류현진 QO 수락, 구단-선수 모두 윈윈" (3) 러키가이 11-13 1973
35784 [MLB] 퀄리파잉 오퍼 수용 유력한 류현진, 득과 실은? (1) 러키가이 11-13 645
35783 [MLB] [오피셜] 류현진, QO 수락..내년에도 LAD에서 뛴다 (3) 러키가이 11-13 848
35782 [MLB] 류가 퀄파 받아들였네요 강인 11-13 392
35781 [KBO] SK 우승... (14) 뽐뿌맨 11-12 1293
35780 [잡담] 류현진 내일이네요 어떤 선택이든 둘다 모험임 안전… (2) 왠마왕 11-12 869
35779 [MLB] 한 자리 모인 30구단 단장들, 류현진 FA 도전 긍정적 (3) 러키가이 11-12 1844
35778 [MLB] 美 언론, "류현진 필요한 팀 16개, 다저스 제외" (6) 러키가이 11-11 3317
35777 [MLB] 잔류? FA 선언? 류현진 거취 관심 (1) 러키가이 11-11 667
35776 [MLB] 선발 찾는 신시내티, 커쇼 대신 류현진?.. (1) 러키가이 11-11 835
35775 [MLB] 박찬호를 넘기가 힘드네 (17) 더러운퍼기 11-10 2476
35774 [MLB] 류현진 'ML 통산 50승'은 과연 어느 구단에서 (1) 러키가이 11-10 994
35773 [MLB] 류현진, QO 받아들일 수밖에 없는 세 가지 이유 (9) 러키가이 11-10 1212
35772 [잡담] 정수빈 투런 !!! (7) 데빌파탄 11-09 753
35771 [잡담] 강정호의 이번 계약은 잘한 계약입니다. (1) 엄청난녀석 11-09 1344
35770 [MLB] "이닝이터 가치 하락..류현진 경쟁력 있다" 미국 매체 (5) 러키가이 11-09 916
35769 [KBO] 내년 프리미어12 예선전 고척돔서 열린다 (3) 콜라맛치킨 11-09 909
35768 [기타] 겨울에도 야구보자. 신비은비 11-09 68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