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8-07-11 18:29
[MLB] MLB.com "추신수, 10월을 바꿀 수 있는 선수" 호평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044  


MLB.com "추신수, 10월을 바꿀 수 있는 선수" 호평


[뉴스엔 안형준 기자]

MLB.com이 추신수를 호평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7월 11일(한국시간) '소문보다 더 큰 효과를 낼 수 있는 트레이드 후보 10명'을 선정했다.

10명에는 추신수의 이름도 있었다. MLB.com은 추신수를 가장 마지막인 10번째에 언급하며 "텍사스 레인저스는 자신들이 추신수의 잔여연봉 중 일부를 부담해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다. 이것은 유일한 문제이며 큰 문제다"고 적었다.

추신수는 올시즌 잔여 연봉을 제외하더라도 향후 2년간 4,200만 달러의 계약이 남아있다. 추신수가 곧 36세가 된다는 점, 비록 올시즌에는 반등했지만 지난해까지 기량 하락세를 보였다는 점, 추신수가 안고 있는 잦은 부상 문제 등을 감안하면 추신수를 영입하려는 구단에서는 부담스러울 수 밖에 없는 부분이다.

MLB.com은 "추신수는 라인업에 깊이를 더해줄 수 있다. 특히 아메리칸리그라면 더 그렇다"며 "추신수는 충분히 10월을 바꿀 수 있는 선수다"고 평가했다. 포스트시즌에서 엄청난 활약을 해줄 수 있다는 의미다. MLB.com은 추신수를 영입할만한 팀으로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탬파베이 레이스, 콜로라도 로키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를 언급했다.

생애 첫 올스타에 선정된 추신수의 주가는 계속 오르고 있다. 과연 추신수가 잔여계약의 걸림돌을 넘어 다른 팀 유니폼을 입게 될지 주목된다.

한편 MLB.com은 추신수와 함께 위트 메리필드(KC), 코리 디커슨(PIT), 잭 윌러(NYM), 맷 하비(CIN), 조단 짐머맨(DET), J.T. 리얼무토(MIA), 윌슨 라모스(TB), 크랙 스태먼(SD), 마이클 기븐스(BAL)를 10명의 명단에 선정했다.(자료사진=추신수)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HHH3 18-07-12 00:26
 
허벅지 멀쩡해서 뛸 수 있는 상태였다면 그렇겠지만..
시즌 마무리까지만 잘 갔으면 좋겠음.
Narshya 18-07-12 03:55
 
전 이적없이 올해 신기록을 달성했으면 좋겠네요... 물론 너무 어려운 기록이지만 ..이적하면 기록은 어려울 것 같습니다
 
 
Total 35,89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36934
35896 [KBO] 시구 레전드! 에이핑크 윤보미 시구 영상 모음 (선수… 영원히같이 12:15 301
35895 [MLB] [구라다] 천재적? 류현진 20승 드립의 전략적 이해 (1) 러키가이 11:03 153
35894 [MLB] [조미예] 건강한 류현진 첫번째 라이브 피칭 어땠나? (2) 러키가이 02-20 1250
35893 [기타] 체코야구의 열기. 신비은비 02-20 639
35892 [MLB] 김병현 최고전성기시절 9구 3삼진 2002년 (5) 영원히같이 02-20 1296
35891 [KBO] 창원NC파크 야경.JPG (3) 키움 02-19 1503
35890 [KBO] 창원NC파크 근황.JPG (2) 키움 02-19 977
35889 [기타] 오스트리아에 부는 야구열기. (2) 신비은비 02-17 1641
35888 [MLB] 야구의 세계화가 멀지 않은 듯... (3) 신비은비 02-17 1031
35887 [MLB] 오승환 (1) 리토토 02-16 1068
35886 [MLB] MLB.com 평가/류현진 재계약 다저스 MLB 최고 투수팀 (2) 러키가이 02-14 1503
35885 [KBO] 이승엽 선수 싸인 유니폼 (11) 달의영혼 02-13 2389
35884 [MLB] 다저스 매체 "류현진, 전략적으로 홈에서 던져야" (4) 러키가이 02-12 1855
35883 [MLB] '550→376→188' 류현진 숫자의 상징, 예전 자리… (1) 러키가이 02-11 1322
35882 [잡담] 왜 한국인 특급 피처가 안나올까요? (13) 납땜질 02-10 2442
35881 [기타] 역대 국가대표 야구 한일전 성적 (4) 랑쮸 02-09 1326
35880 [MLB] '20승 vs 6승' 컴퓨터 혹평, 류현진은 지난해도 … (2) 러키가이 02-02 3658
35879 [MLB] 미계약FA98명 MLB역대급한파 류현진 신의한수 (1) 러키가이 02-02 2091
35878 [MLB] 류현진 원대한 목표 '20승', 얼마나 어려운 기… (1) 러키가이 02-02 1018
35877 [MLB] 'QO 수락' 류현진, FA 한파 피한 절묘한 선택 (4) 러키가이 02-01 2020
35876 [MLB] 美 팬그래프, "류현진 체인지업, ML 1위 체인지업" (3) 러키가이 02-01 1188
35875 [MLB] 美언론, "류현진, 커쇼와 비슷한 선택.. FA 좋은 시절 … (5) 러키가이 01-30 2633
35874 [MLB] 다저스사장 류현진활약 지난해 처음 제대로 봤다 (1) 러키가이 01-29 1672
35873 [MLB] MLB.com, "다저스 3선발 류현진, 5선발 마에다" (1) 러키가이 01-27 1757
35872 [MLB] MLB.com "다저스, 당장 시즌 시작하면 류현진 3선발" (2) 러키가이 01-27 1008
35871 [기타] 독일야구의 뜨거운 열기. (2) 신비은비 01-23 4210
35870 [기타] 감독이 선수로 복귀하여 무실점. (6) 신비은비 01-19 459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