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8-10-11 21:32
[잡담] 전성기는 아직오지 않았다 - 맞는 말입니다
 글쓴이 : 페레스
조회 : 993  

여성의 부적절한 영상이나 이미지,성관련 단어가 포함된 글 또는 축구와 관련없는 짤 등록은 절대 금합니다.
또한 민족비하 단어는(쪽OO,짱O등등) 원천적으로 금합니다.
무통보 삭제 및 강제조치


수술후엔 기존의 체인지업에 커터와 너클커브를 가미하면서 오른손 타자 기준으로 바로 들어오는 포심과 포심처럼 들어오다가 바깥으로 휘는 체인지업 안으로 들어오는 커터 직구같이 오다가 종으로 살짝 떨어지는 너클커브 변형커터를 던지게 됩니다

구종이 수술전보다 다양해졌고 다양한 구질을 좌우 사이드로 꽉차게 컨트롤해서 던지면서 상하 좌우 존에 넣었다 뺐다 하면서 던지니깐  타자 입장서는 공이 오다가 4가지 방향으로 변하니깐(바로 좌로 우로 밑으로 )  타이밍을 잡지 못하고 특정공을 노려서 정타로 칠수 없는모습을 많이 보여줍니다 타자의 타이밍을 뺏는 슬로커브도 여전하구요
그렇게 타자 타이밍 뺏기 장인이 되면서 안타를 맞아도 빗맞거나 아님 코스가 좋아서 안타가 되는 경우가 대부분였습니다 홈런 허용도 커터구사를 본격적으로 한후에는 확 떨어졌구요

수술후 구질추가로 타이밍을 뺏는 투구 스타일이 완성된데다 구속도 별로 감소되지 않아서 수술전 체인지업에 의존하던 때보다 더 까다로운 투수가 되었습니다 그리고수술후 3년간 재활기간을 거치면서 쉴틈이 없었던 어깨와 팔꿈치가 3년간 쉴수 있었던 것도 롱런을 위한 긍정적인 요소이구요

그런고로 전성기가 아직 오지 않았다는 보라스의 말이 마냥 드립으로만 보이지는 않고 진심을 담아 한 얘기 같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제나스 18-10-12 02:29
 
개인적으로는 !

류현진의 구종은

일단 페스트볼이 구속이 어느정도 받쳐줘야 남은 변화구 구종이 잘먹힌다 생각하구요!

리그때는 사실 2013~2014 시즌 보다 페스트볼 평균 구속이 적습니다.

변화구로 속이긴 위해서는

페스트볼의 역할이 가장 중요하다 생각되네요

오죽하면 당시~,..(2013~2014 시즌)

첫공이 94마일이냐 93마일이냐 (이 정도면 평타이상)

90 마일 찍는날은 털린다고,,, 했던 ㅎㅎㅎㅎ....
 
 
Total 35,83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35227
35830 [MLB] 트레이너 고용 류현진 부상 잠재우기 위한 투자 (1) 러키가이 12-18 570
35829 [MLB] 트레이드 적기? 추신수, 박찬호와 같은 빅딜 후유증 (1) 러키가이 12-17 799
35828 [MLB] MLB.com "강정호, 기량 되찾으면 2019시즌 30홈런도 가능" (6) 러키가이 12-14 3110
35827 [KBO] 니퍼트의 여정 (4) 드라소울 12-14 2389
35826 [MLB] 2018 추신수 홈런 모음~~ 영상 진빠 12-13 936
35825 [MLB] MLB.com, "류현진-유리베, 리그 브로맨스 랭킹 5위" (1) 러키가이 12-11 2402
35824 [MLB] [야구는 구라다] 겨우 7승 투수의 엄청 바쁜 시상식 (1) 러키가이 12-11 1678
35823 [KBO] 양의지 nc 125억 갔네요ㅋㅋ (5) 봉냥2 12-11 1747
35822 [잡담] 질롱인가 이거 국내 야구협회에서 어떻게 못하나요? (13) 베지터1 12-10 2131
35821 [MLB] 추신수 현지기자가 뽑은 텍사스 '올해의 선수' (1) 러키가이 12-08 2602
35820 [MLB] 美 매체 "류현진, 내년 11승·평균자책점 3.12 예상" (1) 러키가이 12-08 1228
35819 [MLB] 박찬호아시아 다승기록은 누가 깰까요? (6) 더러운퍼기 12-08 1423
35818 [MLB] 류현진이 20승을 2019시즌 목표로 밝힌 이유 (2) 러키가이 12-08 829
35817 [잡담] 질롱코리아 진짜 더럽게 못하네요 (3) 조홍 12-07 2171
35816 [MLB] LAD 매체, "류현진, 3개월 부상에도 최고 시즌" 호평 (1) 러키가이 12-05 3401
35815 [MLB] 美매체 류현진 리뷰 "올해최고경기 NLDS1차전" (1) 러키가이 12-05 1634
35814 [기타] 네버엔딩 스토리 김병현은 4번째 공을 던졌다 (5) 러키가이 12-03 2171
35813 [기타] 호주야구 질롱코리아 첫 만루홈런. (5) 신비은비 12-02 2791
35812 [MLB] 류현진 1년후FA시장 투수중 12위전망 좋은투수 (3) 러키가이 12-01 1606
35811 [기타] KBO 연합팀, 日 사회인 20세 투수에 '13K' (9) 베르테르 11-30 3500
35810 [기타] 호주데뷔 김병현 1이닝2K부활/질롱3연패탈출(종합) (5) 러키가이 11-29 2627
35809 [잡담] 커쇼와 류현진 내년에 류가 더 잘할듯요 (2) 페레스 11-29 2012
35808 [MLB] 2018 리뷰 ① 류현진, 부활의 날갯짓을 하다 (1) 러키가이 11-29 823
35807 [KBO] NC, 외국인포수 배탄코트 영입유력 콜라맛치킨 11-28 1122
35806 [KBO] 헨리 소사 은퇴설이 있던데.. (5) 흑룡야구 11-28 1446
35805 [MLB] 몬스터질주 돌아온 추추트레인/코리안빅리거 5人5色 (1) 러키가이 11-27 1242
35804 [잡담] 추신수를 처리할려면 3000만불보조정도면 가능할까요 (3) 페레스 11-27 198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