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8-10-12 09:21
[MLB] 인기 상승한 류현진, 티셔츠도 다시 찍었다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873  



인기 상승한 류현진, 티셔츠도 다시 찍었다 [오!쎈 현장]


[OSEN=로스앤젤레스(미국), 서정환 기자] LA에서 완벽투를 펼친 류현진(31)의 현지 인기가 상승하고 있다.

LA 다저스는 오는 1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 밀러 파크에서 홈팀 밀워키 브루어스를 상대로 ‘2018시즌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 1차전을 치른다. 다저스는 11일 다저스타디움에서 훈련을 소화했다. 다저스는 12일 밀워키로 이동해 최종훈련을 할 계획이다.

류현진은 지난 5일 애틀란타와 디비전시리즈 1차전에서 7이닝 8삼진 4피안타 무실점 무사사구 완벽투로 올해 포스트시즌 첫 승을 올린바 있다. 류현진이 마운드에서 내려가자 5만 여 홈팬들이 “현진~류~”를 연호할 정도로 깊은 인상을 받았다. 경기를 지켜보던 다저스 전설 샌디 쿠팩스 역시 기립박수로 류현진의 투구를 칭찬했다.

이 경기를 계기로 LA에서 류현진에 대한 인기도 상승하고 있다. 다저스는 11일 다저스타디움에서 투수와 타자로 나눠 90분 정도 훈련을 소화했다. 류현진은 불펜에서 34구를 던지며 오랜 휴식기간 중 실전감각을 가다듬었다.

다저스 팀스토어에 류현진의 등번호와 이름이 새겨진 플레이어 티셔츠도 등장했다. 플레이어 티셔츠는 구단에서 그 선수를 스타로 보느냐의 척도라고 할 수 있다. 류현진은 2013년 14승을 거둘 때만 하더라도 인기선수로 관심을 받았다. 당연히 류현진 티셔츠도 있었다. 하지만 2015-16시즌 2년 간 부상공백이 생겨 류현진의 인기도 시들해졌다. 최근에는 류현진 관련 상품도 유니폼을 제외하면 찾아볼 수 없는 상태였다. 그나마 류현진 유니폼도 330달러짜리 선수용 어센틱에 큰 사이즈만 있었다. 140달러짜리 류현진 레플리카 유니폼을 사려면 주문제작을 해야했다. 

류현진 티셔츠는 발매와 동시에 L사이즈가 매진되는 등 인기가 좋다. 팀스토어 직원은 “류현진이 좋은 투구를 하면서 티셔츠를 다시 찍었다. 한국인들이 많이 찾는 S와 M사이즈가 많이 나왔다. L는 이미 매진이 됐다”고 전했다.

만약 류현진이 챔피언십시리즈 3차전에 등판해 호투를 이어간다면 류현진 티셔츠도 더 많은 인기를 누릴 전망이다. 류현진 티셔츠를 구입하려면 서둘러야 할 것 같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8-10-12 09:21
 
 
 
Total 35,89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36885
35894 [MLB] [조미예] 건강한 류현진 첫번째 라이브 피칭 어땠나? (2) 러키가이 02-20 556
35893 [기타] 체코야구의 열기. 신비은비 02-20 269
35892 [MLB] 김병현 최고전성기시절 9구 3삼진 2002년 (2) 영원히같이 02-20 676
35891 [KBO] 창원NC파크 야경.JPG (2) 키움 02-19 1012
35890 [KBO] 창원NC파크 근황.JPG (2) 키움 02-19 734
35889 [기타] 오스트리아에 부는 야구열기. (2) 신비은비 02-17 1522
35888 [MLB] 야구의 세계화가 멀지 않은 듯... (1) 신비은비 02-17 927
35887 [MLB] 오승환 (1) 리토토 02-16 998
35886 [MLB] MLB.com 평가/류현진 재계약 다저스 MLB 최고 투수팀 (2) 러키가이 02-14 1461
35885 [KBO] 이승엽 선수 싸인 유니폼 (11) 달의영혼 02-13 2303
35884 [MLB] 다저스 매체 "류현진, 전략적으로 홈에서 던져야" (4) 러키가이 02-12 1802
35883 [MLB] '550→376→188' 류현진 숫자의 상징, 예전 자리… (1) 러키가이 02-11 1287
35882 [잡담] 왜 한국인 특급 피처가 안나올까요? (12) 납땜질 02-10 2355
35881 [기타] 역대 국가대표 야구 한일전 성적 (4) 랑쮸 02-09 1292
35880 [MLB] '20승 vs 6승' 컴퓨터 혹평, 류현진은 지난해도 … (2) 러키가이 02-02 3615
35879 [MLB] 미계약FA98명 MLB역대급한파 류현진 신의한수 (1) 러키가이 02-02 2059
35878 [MLB] 류현진 원대한 목표 '20승', 얼마나 어려운 기… (1) 러키가이 02-02 996
35877 [MLB] 'QO 수락' 류현진, FA 한파 피한 절묘한 선택 (4) 러키가이 02-01 1988
35876 [MLB] 美 팬그래프, "류현진 체인지업, ML 1위 체인지업" (3) 러키가이 02-01 1148
35875 [MLB] 美언론, "류현진, 커쇼와 비슷한 선택.. FA 좋은 시절 … (5) 러키가이 01-30 2604
35874 [MLB] 다저스사장 류현진활약 지난해 처음 제대로 봤다 (1) 러키가이 01-29 1636
35873 [MLB] MLB.com, "다저스 3선발 류현진, 5선발 마에다" (1) 러키가이 01-27 1733
35872 [MLB] MLB.com "다저스, 당장 시즌 시작하면 류현진 3선발" (2) 러키가이 01-27 983
35871 [기타] 독일야구의 뜨거운 열기. (2) 신비은비 01-23 4176
35870 [기타] 감독이 선수로 복귀하여 무실점. (6) 신비은비 01-19 4571
35869 [기타] 전세계 스포츠 리그 시장 규모 순위 (21) 신비은비 01-18 5126
35868 [MLB] 美예상, "류현진, 내년 FA 랭킹 36위.. LAD 잔류 예상" (1) 러키가이 01-15 555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