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8-11-09 19:25
[MLB] "이닝이터 가치 하락..류현진 경쟁력 있다" 미국 매체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128  


"이닝이터 가치 하락..류현진 경쟁력 있다" 미국 매체



▲ 류현진.

[스포티비뉴스=덴버(미국), 김건일 기자] 불펜의 시대다. 궁여지책에서 시작한 오프너(선발투수를 아주 짧게 던지게 해 초반 실점을 막고 두 번째 투수에게 더 긴 이닝을 맡기는 방식) 전략은 곧바로 포스트시즌에서도 적용됐다. 심지어 위장 선발투수를 쓰기도 했다.

올해 선발투수의 투구 이닝은 2만 6,060⅔이닝, 불펜 투수들은 1만 7428⅓이닝을 던졌다. 8,644⅓이닝 차이다. 이 차이는 2014년부터 꾸준히 줄고 있다. 2014년에는 1만 4370⅓이닝 차이였다.

미국 디 어슬레틱은 8일(한국 시간) "최근 50년에서 지난 49년과 내년은 완전히 다를 것"이라며 긴 이닝을 적당히 막는 이닝이터보다 짧은 이닝이라도 최소 실점으로 잠그는 선발투수가 더 각광받을 수 있다고 내다봤다. 그러면서 류현진을 예로 들었다.

이 매체는 류현진과 데릭 홀랜드를 비교했다.

류현진은 82⅓이닝 투구에 그쳤지만 ERA+(조정 평균자책점)는 198이었다. 홀랜드는 그 2배가 넘는 171⅓이닝을 던졌으나 ERA+는 109였다.

다음 비교 대상은 네이선 이볼디와 제임스 실즈다. 이볼디는 111이닝 ERA+ 112를 기록했다. 실즈는 204⅔이닝 ERA+93으로 시즌을 마쳤다.

제이슨 스타크 기자는 "류현진과 이볼디는 예전의 기준에서 '부상이 잦은' 혹은 '기대치가 낮은' 선수였다. 하지만 지금은 그렇게 단순하게 바라볼 수 없다"고 썼다.

한 메이저리그 구단 고위 관계자는 "이제 6~7이닝을 던지는 투수를 영입하는 데 집중하지 않는다. 한 시즌 32~33경기에 나갈 필요도 없다. 1년에 20~25경기에서 아웃 16개만 확실히 잡아도 좋다"고 밝혔다.

스타크 기자는 팬그래프 WAR을 기준으로 위 4명의 올 시즌 가치를 평가했다. WAR 1에 800만 달러로 계산하면 이볼디 1,800만 달러 / 홀랜드 1,640만 달러 / 류현진 1,630만 달러 / 실즈 680만 달러다.

류현진이 설령 부상 위험을 안고 있더라도, 올해처럼만 마운드에서 상대 타자를 압도할 수 있다면 투자할 만 하다는 얘기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8-11-09 19:25
 
엄청난녀석 18-11-09 19:55
 
개소리도 적당히 해야 호응이라도 하죠.
이닝이터는 아직까지도 선발투수로 최고의 덕목인데
그 잣대를 류현진에 맞추니 개소리가 나오는거임.
     
나원참 18-11-09 21:42
 
그 이닝이터의 가치가 하락하고 있다는 글인데 왜 이렇게 흥분하시는지?? 핸지니는 단지 이익을 볼 수 있단 글 아닌가요?
          
야코 18-11-10 05:59
 
그러게요
아라미스 18-11-10 11:24
 
경기수가 줄어든것도 아니고 그대로인데 어이없는 기사군요 ㅋㅋ;;
 
 
Total 35,9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37853
35941 [MLB] 1선발로 꼽힌 류현진 개막전 그레인키에 맞설만하다 (1) 러키가이 14:27 372
35940 [잡담] 기자가 미쳤네요 ㅋ (5) 백전백패 03-20 2288
35939 [MLB] 美매체 "강정호의 주전 경쟁 승리 원동력은 '수비… (1) 러키가이 03-20 687
35938 [KBO] 이용규사건 한가지 짐작가는것 (15) 백전백패 03-19 2708
35937 [MLB] 美 매체 강정호 개막전 주전 3루수 확정 (2) samanto.. 03-19 1044
35936 [MLB] [이현우의 MLB+] 한 눈에 보는 2019 MLB 규정 변경 (1) 러키가이 03-18 392
35935 [MLB] 류현진이 5일에 한 번만 등판하는 이유는 (12) 러키가이 03-17 1990
35934 [MLB] 美매체주장 "지금 다저스에이스 류, CY급 한해 보낼것 (1) 러키가이 03-17 1449
35933 [KBO] 창원NC파크 전광판 로고 회전.GIF 키움 03-17 1107
35932 [MLB] [현지코멘트기사]5호포 강정호 이래서 기회를 받는것 (3) 러키가이 03-16 2687
35931 [KBO] 창원NC파크 로고 (8) 키움 03-16 1098
35930 [MLB] MLB.com 강정호 시범경기 5호 홈런 영상 (7) 진빠 03-16 4382
35929 [MLB] 어휴 정호 또 넘겼네요.. (영상무) 진빠 03-16 813
35928 [잡담] 요새 잘나가니까 경쟁종목을 견제하는 기사가... (2) 신비은비 03-16 438
35927 [KBO] 이용규 구단에 전격 트레이드 요청.GISA 봉냥2 03-15 776
35926 [MLB] [MLB현장] 류현진 등판 날 벌어진 웃지 못할 해프닝 (1) 러키가이 03-15 1270
35925 [잡담] 입스로 은퇴했던 좌완, 강속구 투수로 11년 만에 복귀 뭐꼬이떡밥 03-15 670
35924 [KBO] 각 구단의 유튜브 공식 계정(시범경기 자체 중계) (2) 신비은비 03-14 677
35923 [KBO] 창원NC파크 내부사진 (4) 키움 03-13 1950
35922 [KBO] 야구 시범경기 중계 보이콧 사태를 생각해보면... 신비은비 03-13 721
35921 [기타] 페루의 새 야구장 영상. 신비은비 03-12 2340
35920 [KBO] 창원NC파크 근황.JPG (3) 키움 03-11 2987
35919 [MLB] LA 언론의 칭찬 "류현진, 올스타 뽑혀도 놀라지 말 것" (2) 러키가이 03-11 1910
35918 [MLB] 어느 아버지와 딸.jpg (3) 신비은비 03-11 3349
35917 [MLB] [영상] 강정호 4호 홈런 또다시 양키스 J.A.햅 상대로 … (3) 스포츠먼 03-11 2880
35916 [KBO] 프랑스 모델 치어리더’ 뜬다! 신비은비 03-10 2902
35915 [MLB] 류현진 호투에 놀란 버두고, "종아리의 정체가 뭐냐 (4) 러키가이 03-09 406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