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3-08 08:22
[MLB] 강정호가 신기한 美 언론 "2년 동안 못 뛴 선수 맞아?"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4,169  


강정호가 신기한 美 언론 "2년 동안 못 뛴 선수 맞아?"


[마이데일리 = 이후광 기자] 시범경기서 홈런 3방을 때려낸 강정호(32, 피츠버그)의 복귀 시즌을 향한 기대감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

미국 AP통신은 8일(이하 한국시각) ‘강정호가 길었던 공백에도 강렬한 스프링캠프를 보내고 있다’는 제목 아래 강정호의 2019 스프링캠프 활약을 조명했다.

음주운전과 손목 부상으로 인해 사실상 2시즌을 통째로 날린 강정호는 이번 시범경기서 6경기 타율 .214(14타수 3안타) 3홈런 3타점을 기록 중이다. 타율은 낮지만 3개의 안타가 모두 홈런이라는 부분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1422일만의 복귀전이었던 지난달 25일 마이애미전에서 연타석 홈런을 때려낸 뒤 1일 뉴욕 양키스전에선 J.A. 햅을 상대로 좌중월 솔로포를 쏘아 올렸다.

AP통신은 “지금까지 경기를 봤을 때 강정호는 전혀 메이저리그를 오래 떠나있었던 선수처럼 보이지 않는다”며 “3개의 홈런과 함께 안정적인 수비력까지 뽐낸다. 기존 3루수였던 콜린 모란과의 경쟁에서 앞서가는 흐름이다”라고 호평했다.

강정호를 지도하고 있는 릭 엑스타인 신임 타격코치 역시 강정호가 놀라운 모양이다. 엑스타인 코치는 “보통 2년 동안 많은 경기를 뛰지 못하게 되면 가야할 길이 멀기 마련이다”라며 “그러나 강정호는 (공백에도) 자신이 왜 메이저리그 수준의 타자인지 보여주고 있다”고 칭찬했다.

클린트 허들 감독은 강정호를 향한 기대감과 신중함을 동시에 나타냈다. 허들 감독은 강정호를 두고 “미지의 영역에 있었던 선수이지만 스프링캠프에서 충실히 훈련에 임하고 있다”고 평가하면서도 “지금까지 보여준 모습이 괜찮지만 고작 스프링캠프를 치르고 있을 뿐이다. 아직 가야할 길이 멀다”고 냉정한 시선을 드러냈다.

AP통신은 음주운전 이력이 있는 강정호와 피츠버그의 독특한 계약 조건도 소개했다. “피츠버그는 강정호가 술을 끊고 기사와 항상 함께 한다는 조건 아래 그를 데려왔다”면서 “닐 헌팅턴 단장은 강정호에게 3번의 기회는 없다고 말한다. 강정호 또한 이를 충분히 이해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우여곡절 끝에 다시 야구를 하게 된 강정호의 생각은 어떨까. 강정호는 “긴 공백에도 야구가 쉽게 느껴지냐”는 AP통신의 질문에 “그렇지 않다. 야구는 항상 어렵다. 그건 절대 변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3-08 08:22
 
러키가이 19-03-08 08:22
 
앙마적 재능 -0-
은페엄페 19-03-08 09:35
 
기사와 항상 함께하는 조건ㅋㅋ 좋구만
맙소사 19-03-08 16:01
 
이 녀석 물뽕 데이트도 기사와 함께하는거냐??????????????ㅎ
 
 
Total 35,94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37921
35949 [MLB] 강정호 시범경기 홈런영상(~22일) 드라소울 00:44 99
35948 [MLB] 美언론도 기대만발 "강, MLB 올해의 컴백상 후보" (3) 러키가이 03-22 730
35947 [MLB] (美매체) "류, 홈에서 열리는 큰 경기에 증명된 투수" (3) 러키가이 03-22 321
35946 [KBO] 용규 무기한활동정지 (9) 백전백패 03-22 877
35945 [잡담] 이용규 들리는썰.. (3) 백전백패 03-22 1186
35944 [MLB] MLB.com 강정호 시범경기 6호 홈런 영상 (6) 진빠 03-22 2543
35943 [MLB] [영상] 강정호 끝내기 만루 홈런 (7) 레오파드 03-22 2875
35942 [MLB] 오 강정호 끝내기 만루홈런 뻐드롱 03-22 916
35941 [MLB] 1선발로 꼽힌 류현진 개막전 그레인키에 맞설만하다 (2) 러키가이 03-21 1664
35940 [잡담] 기자가 미쳤네요 ㅋ (7) 백전백패 03-20 3770
35939 [MLB] 美매체 "강정호의 주전 경쟁 승리 원동력은 '수비… (4) 러키가이 03-20 1350
35938 [KBO] 이용규사건 한가지 짐작가는것 (18) 백전백패 03-19 3325
35937 [MLB] 美 매체 강정호 개막전 주전 3루수 확정 (2) samanto.. 03-19 1139
35936 [MLB] [이현우의 MLB+] 한 눈에 보는 2019 MLB 규정 변경 (1) 러키가이 03-18 448
35935 [MLB] 류현진이 5일에 한 번만 등판하는 이유는 (12) 러키가이 03-17 2126
35934 [MLB] 美매체주장 "지금 다저스에이스 류, CY급 한해 보낼것 (1) 러키가이 03-17 1546
35933 [KBO] 창원NC파크 전광판 로고 회전.GIF 키움 03-17 1219
35932 [MLB] [현지코멘트기사]5호포 강정호 이래서 기회를 받는것 (3) 러키가이 03-16 2848
35931 [KBO] 창원NC파크 로고 (8) 키움 03-16 1163
35930 [MLB] MLB.com 강정호 시범경기 5호 홈런 영상 (7) 진빠 03-16 4534
35929 [MLB] 어휴 정호 또 넘겼네요.. (영상무) 진빠 03-16 854
35928 [잡담] 요새 잘나가니까 경쟁종목을 견제하는 기사가... (2) 신비은비 03-16 472
35927 [KBO] 이용규 구단에 전격 트레이드 요청.GISA 봉냥2 03-15 818
35926 [MLB] [MLB현장] 류현진 등판 날 벌어진 웃지 못할 해프닝 (1) 러키가이 03-15 1332
35925 [잡담] 입스로 은퇴했던 좌완, 강속구 투수로 11년 만에 복귀 뭐꼬이떡밥 03-15 701
35924 [KBO] 각 구단의 유튜브 공식 계정(시범경기 자체 중계) (2) 신비은비 03-14 701
35923 [KBO] 창원NC파크 내부사진 (4) 키움 03-13 201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