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5-20 12:55
[MLB] ERA·WHIP·K/BB 1위 류현진 초반페이스 과거와 비교불가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745  


'ERA·WHIP·K/BB 1위' 류현진, 초반 페이스 과거와 비교불가


LA 다저스 류현진. © AFP=News1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메이저리그 데뷔 7년차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LA 다저스)이 과거와 비교할 수 없이 좋은 시즌 출발을 보이고 있다.

류현진은 20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의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신시내티레즈와 원정 경기에 선발로 등판해 7이닝 동안 88구를 던지며 5피안타 5탈삼진 1볼넷 무실점을 기록했다.

팀의 8-3 승리 속에 류현진은 올 시즌 원정 첫 승과 함께 시즌 6승(1패)째를 따냈다. 31이닝 연속 무실점 행진을 벌이며 평균자책점은 1.72에서 1.52(59⅓이닝 10자책)로 끌어내렸다.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가 바로 류현진이다.

올 시즌 9경기에 선발 등판해 놀라운 성적을 거두고 있다. 평균자책점은 물론 안정감을 나타내는 지표인 이닝당 출루허용률(WHIP)도 0.74로 1위, 제구력을 평가하는 삼진-볼넷 비율(K/BB)도 14.71로 1위다.

메이저리그 진출 후 류현진은 과거에도 시즌 초반 좋은 출발을 보인 적이 있다. 그러나 올 시즌만큼은 아니었다.

2년차 시즌이던 2014년. 류현진은 메이저리그에 적응한 모습을 보이며 첫 2경기에서 5이닝 무실점, 7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다. 세 번째 등판에서 2이닝 8실점(6자책)으로 무너졌지만 이후 다시 2경기 연속 7이닝 무실점 완벽투로 시즌 평균자책점 1.93을 기록했다. 초반 5경기 중 4경기에서 무실점 피칭을 펼친 셈.

그러나 그해 류현진은 4월말부터 평균자책점이 3점대에 진입했고, 어깨와 엉덩이 등 부상에 고전하다 결국 14승7패 평균자책점 3.38로 시즌을 마쳤다. 데뷔 시즌 14승8패 평균자책점 3.00에 이어 2년 연속 두 자릿수 승리에 3점대 평균자책점에 만족해야 했다.

2014년 이후 류현진은 어깨와 팔꿈치 수술로 풀타임을 소화하지 못했다. 2015년을 통째로 쉬었고 2016년에는 1경기 등판에 그쳤다. 다행히 2017년 복귀해 5승9패 평균자책점 3.77로 부활에 대한 희망을 키웠다.

지난해는 류현진이 완벽히 재기했음을 확인한 시즌이었다. 마찬가지로 출발이 좋았다. 첫 등판에서 3⅔이닝 3실점으로 기대에 미치지 못했지만 이후 3경기에서 6이닝 무실점-6이닝 1실점-7이닝 1실점으로 3연승을 질주했다. 평균자책점도 1.99까지 끌어내렸다.

하지만 지난해 류현진은 사타구니 부상이 발목을 잡혔다. 5월3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에서 사타구니를 다친 뒤 8월이 돼서야 복귀할 수 있었다. 1점대 평균자책점(1.97)에 7승(3패)을 거두며 시즌을 마쳤지만 부상으로 15경기 밖에 등판하지 못해 규정이닝을 채우지 못했다.

6승을 거둔 시점도 데뷔 후 가장 빠르다. 2013년에는 11번째 등판이던 5월29일 LA 에인절스전에서 완봉승으로 시즌 6승째를 챙겼다. 2014년에도 10번째 등판, 6월1일 피츠버그 파이리츠전(6이닝 2실점)에서 6번째 승리를 따냈다. 지난해에는 부상으로 인해 시즌 막판이던 9월24일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전(6이닝 무실점)에서 6승째를 수확했다.

올 시즌은 9경기만에 6승을 거뒀다. 사타구니 부상이 발생해 1⅔이닝(2실점 1자책)만에 강판한 4월9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전을 제외하면 사실상 8경기에서 수확한 승수다. 또한 날짜상으로도 2013년 5월29일보다 9일 먼저 6승 고지에 올라섰다.

올 시즌 류현진은 사타구니 통증 재발로 한 차례 부상자명단(IL)에 이름을 올리고도 빠르게 복귀, 몸상태에는 별다른 문제가 없음을 증명했다. 오히려 더욱 강력해진 구위로 최정상급 성적을 내고 있다. 앞으로도 부상없이 건강하게 시즌을 마치는 것이 류현진에게는 가장 중요한 과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5-20 12:55
 
 
 
Total 36,86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41436
36861 [MLB] MLB.com 강정호 2타점 2루타 영상 (1) 진빠 03:57 18
36860 [MLB] 위기 탈출의 예술가' 류현진 (1) 러키가이 03:22 46
36859 [MLB] 류현진의 10승 재도전, 모든 미국이 지켜보고 있다 (1) 러키가이 02:06 195
36858 [MLB] (현지해설) 최지만 득점으로 연결합니다 ~ 홈런 (1) 러키가이 00:43 205
36857 [MLB] ML에서 구속은 중요하다, 단 류현진은 예외다 (2) 러키가이 06-16 1508
36856 [MLB] 류현진이 소환한 레전드, 놀란 라이언은 누구인가 (3) 러키가이 06-15 2648
36855 [MLB] 외신 "최지만 투런포 덕에 에인절스에 이겼다" (2) 러키가이 06-15 1739
36854 [MLB] 류현진의 놀라운 반전 그 이유는? 결혼후 많은 변화 (1) 러키가이 06-15 1306
36853 [잡담] 타자오타니가 이정도 해낼줄은 몰랐네요 (14) miilk 06-15 1764
36852 [MLB] S로봇 커쇼 2.0 美언론 사이영상후보 류현진 집중조명 (1) 러키가이 06-15 813
36851 [MLB] MLB.com 최지만 8호 홈런 영상 (10) 진빠 06-15 1905
36850 [MLB] 美 매체 "류현진은 어떻게 커쇼 2.0이 됐나" (2) 러키가이 06-15 2257
36849 [MLB] S던지는로봇 ESPN 사이영 도전자 류, 안티 놀란라이언 (1) 러키가이 06-15 1251
36848 [MLB] 노모 기록 정조준 류현진 亞전반기 신기록 보인다 (1) 러키가이 06-15 882
36847 [MLB] Hot사우나-No불펜피칭 류현진 루틴 SI도 동료도 놀라다 (1) 러키가이 06-15 467
36846 [MLB] 류현진에 돈 거세요! 도박사들 류현진 사이영에 올인 (2) 러키가이 06-14 1807
36845 [잡담] 아 진짜. 롯데가 야구 지금 못하는 건 맞는데 (3) 비안테스 06-14 573
36844 [잡담] 오타니는 왜 이렇게 보여주는지 모르겠음..ㅎ (16) llllllllll 06-14 2370
36843 [MLB] 추신수 진기한경험 생애최초 '안타없이5출루' (2) 러키가이 06-14 1983
36842 [MLB] (19금?) 류+다르빗슈~훈훈함 뒤에 오는 짜증 ㅋㅋ 댓글 (3) 러키가이 06-14 2607
36841 [MLB] 일본계 미국인 조던 야마모토 7이닝 0자책 눈부신 데… (1) 비전 06-14 1512
36840 [MLB] [야구는 구라다] 이런 당돌한 기교파 투수를 봤나 (1) 러키가이 06-14 933
36839 [MLB] 믿기 힘든 류현진 루틴..뷸러 "난 따라 하면 다칠걸" (1) 러키가이 06-14 1267
36838 [MLB] 미SI "류현진 성공보다 훈련루틴이 더이해힘들어" (8) 러키가이 06-14 2355
36837 [MLB] (※놀람주의) 숫자로 보면 더 위대한 류현진!!! 러키가이 06-14 1249
36836 [MLB] 美언론 류현진 vs 다나카 비교 '결정구 차이' (3) 러키가이 06-13 2549
36835 [MLB] [MLB코메툰] 사이영 모드 류현진 최대경쟁자는 누구? (4) 러키가이 06-13 117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