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야구게시판
 
작성일 : 19-06-12 12:31
[MLB] 류현진의 또다른무기 빠른 템포 "팀성적까지 영향"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1,785  


류현진의 또 다른 무기, 빠른 템포.."팀 성적까지 영향"


현저하게 짧은 투구간격, 타자와 수싸움에 우위·수비시간 절약

류현진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미국 메이저리그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류현진(32)은 KBO리그에서 뛸 때부터 투구 간격이 짧았다.

공을 던진 뒤 다음 공을 던지기까지 시간이 다른 투수들과 비교해 현저하게 짧았는데, 당시 류현진은 "공을 빨리 던지면 수비수들의 수비 시간을 줄여줄 수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류현진의 투구 템포는 올 시즌 더 빨라진 느낌이다.

류현진을 신인 시절부터 봐왔던 김인식 감독은 "올 시즌 류현진의 투구 템포가 매우 빨라졌다"며 "가끔은 피칭 간격을 늘렸으면 하는 생각이 들 정도"라고 말했다.

투구 템포는 투수 호흡에 지장을 주지 않는 한 빠를수록 좋다는 게 대다수 전문가의 생각이다. 팀에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KBO리그 SK 와이번스의 손혁 투수 코치는 "투수의 투구 템포가 빠르면 상대적으로 수비 시간이 줄어들어 야수들의 수비 집중력이 높아지고, 이에 따라 체력 관리에도 좋은 영향을 미쳐 팀 공격력에도 도움을 준다"고 설명했다.

손 코치는 "투수 자신에게도 좋다"며 "상대 타자들에게 생각할 시간을 빼앗아 수 싸움을 유리하게 가져갈 수 있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KBO리그 다수 구단은 투수들의 투구 템포를 빠르게 하기 위해 스프링캠프에서 집중훈련을 시행하기도 한다.

투수들이 마운드에서 등지고 있는 행동을 금지하는 등 투구 준비 동작에 제약을 줘 템포를 빠르게 유도할 정도다.

어쨌든, 류현진의 빠른 템포는 올 시즌 자신의 성적뿐만 아니라 팀 성적에도 보이지 않는 영향을 주고 있는 듯하다.

류현진의 빠른 템포에 팀 동료들은 고마움을 느낄 정도다.

다저스 내야수 엔리케 에르난데스는 지난달 31일(한국시간) 류현진이 선발 등판한 뉴욕 메츠전을 마친 뒤 "류현진은 투구 템포가 빠르고 스트라이크를 많이 잡는 투수"라며 "그의 선발 등판 경기에서 수비하는 것이 즐겁다"고 말했다.

류현진은 단순히 공을 빨리 던지는 수준에 그치지 않는다.

승부처마다 투구 템포를 조금씩 변화시키면서 상대 타자들의 타이밍까지 빼앗고 있다.

MBC스포츠플러스 김선우 해설위원은 지난달 2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전을 해설하면서 "중심타자가 몰려있던 4회에 경쾌한 투구 템포로 상대 타자들을 잘 처리했다"고 말했다.

다양한 구질과 제구력뿐만 아니라 빠른 투구 템포, 조절 능력까지 갖춘 류현진은 지상 최고의 투수로 거듭나고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6-12 12:32
   
 
 
Total 37,92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야게 운영원칙 (2016.06.03) (1) 가생이 04-06 250501
37922 [MLB] ‘7이닝 무실점 승’ 디그롬, 美 매체 “메츠 PO보다 … (4) MLB하이랏 09-21 1443
37921 [MLB] 최지만, 데뷔후 첫 MLB 한 시즌 100안타 달성 드라소울 09-21 473
37920 [MLB] [야구는 구라다] (Her) 허 위원의 류현진 편들기 (2) 러키가이 09-20 609
37919 [기타] 2020 도쿄올림픽 예선 남아공 vs 스페인 하이라이트. 신비은비 09-20 356
37918 [기타] 2020 도쿄 올림픽 예선 이스라엘 vs 네덜란드 하이라이… 신비은비 09-20 194
37917 [기타] 2020 도쿄올림픽 예선 경기 체코 vs 이탈리아 하이라이… 신비은비 09-20 177
37916 [기타] 2020년 도쿄올림픽 유럽/아프리카 예선 인터넷 중계. (2) 신비은비 09-19 1086
37915 [MLB] 로버츠 감독 찾은 김병현 "이야기해보니 돌버츠 아님 (6) 러키가이 09-19 1798
37914 [MLB] MLB.com 최지만 16호 홈런 영상 (3) 진빠 09-19 1105
37913 [MLB] ‘벌랜더, AL 사이영상 거의 확정’ 19승 수확 ML 최다… MLB하이랏 09-18 833
37912 [MLB] 잭 데이비스는 5이닝 4K 1실점(2안타 2볼넷) 승리 MLB하이랏 09-17 777
37911 [잡담] 슈어저가 사이영 받더라도 ~ 내맘엔 류현진~~~! (1) 러키가이 09-17 1168
37910 [MLB] 제 생각도 사이영상은 류현진일 것 같음 (3) 통도판타지 09-17 2402
37909 [MLB] 젠슨의 구위회복 기사가 떴는데... (1) 제나스 09-17 742
37908 [MLB] 허샤이저 "다저스 우승은 모르겠고, 사이영은 류현진 (2) 러키가이 09-17 1530
37907 [MLB] [이현우의 MLB+] 우리가 알던 류현진이 돌아왔다 (1) 러키가이 09-17 680
37906 [MLB] '뷸러 5이닝 2실점' 다저스, 막판 뒤집기로 NYM … MLB하이랏 09-16 1038
37905 [MLB] 부상 복귀 후 잘 던지는 쿠에토 5이닝 2K 무실점(풀 피… MLB하이랏 09-16 425
37904 [MLB] 류 가을야구 에이스 역할해야 (2) 더러운퍼기 09-16 640
37903 [기타] 2020 도쿄 올림픽 야구 유럽/아프리카 예선 진출국 확… (1) 신비은비 09-16 615
37902 [MLB] 류현진 선수의 사이영상 가능성은 아직 유효한가요? (12) 가생이초보 09-16 1063
37901 [MLB] [조미예] 류현진 기분 풀어준 로버츠 감독 (2) 러키가이 09-16 1773
37900 [MLB] 마에다 가 이젠 LA 마무리 인가 여 ? (1) 서클포스 09-16 1070
37899 [MLB] MLB.com 류현진 피칭 하일라이트 (3) 진빠 09-16 1134
37898 [MLB] 미국 언론 "류현진-디그롬 맞대결 눈부셨다" (2) 러키가이 09-16 1233
37897 [MLB] 외신 "예리한 류 13타자 연속 범타.. 사이영 경쟁 대단 (1) 러키가이 09-15 1578
37896 [MLB] 美매체 "부활한 류현진, 리그 지배했던 7월 떠올라" (1) 러키가이 09-15 922
 1  2  3  4  5  6  7  8  9  10  >